전체뉴스 55521-55530 / 56,8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폭탄테러로 인터넷폰 인기

    뉴욕과 워싱턴에서 발생한 폭탄테러로 미국과의 전화연결이 어려워지자 인터넷폰이 대체 수단으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11일 밤부터 다이얼패드, 웹투폰 등 인터넷폰서비스 업체의 통화량이 급격이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웹투폰의 경우 전체 통화건수가 평소보다 2배이상 늘어났으며 통화시간도 3배 가량 늘었다. 무료인터넷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다이얼패드도 2.2배 가량 통화량이 증가했다. 이처럼 인터넷폰 사용량이 급격히 ...

    한국경제 | 2001.09.12 13:02

  • 인터넷에 나도는 美테러 관련 괴담

    ... 예언한 사람이 있다"는 등의 근거없는 소문이 인터넷을 통해 빠르게 나돌고 있어 네티즌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가장 많이 퍼지고 있는 소문은 '미국인 소행설'을 비롯한 음모론. 한 네티즌은 "지난 95년 오클라호마에서 발생한 폭탄테러 사건의 범인도 미국인이었다"며 "미국 정부와 언론이 자국민의 혐의를 애써 외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또 '전쟁을 유발하기 위해', '경기침체를 타개하기 위해' 계획됐다는 주장도 나돌고 있다. '1999년 대재앙' 예언으로 유명한 ...

    연합뉴스 | 2001.09.12 11:48

  • "과거 테러피해후 다우지수 올랐다"..CNN

    ... 월가가 정상적으로 복귀되려면 상당한 시간이 걸리겠지만 역사적으로 볼때 미국에 대한 테러리즘이 다우존스공업평균지수에 준 영향은 제한적이었다고 11일 CNN이 보도했다. 이 방송은 지난 1998년 8월7일 케냐와 탄자니아 미국 대사관에 폭탄테러가 발생했을 때 다우존스지수가 0.24% 상승으로 마감한 점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 당시 한주동안 다우존스 지수가 3.0% 상승했다는 네드 데이비스 리서치의 말을 인용했다. CNN은 또 지난 1983년 10월23일 레바논 ...

    연합뉴스 | 2001.09.12 11:14

  • 북, 미국 테러참사에 어떤 반응 보일까

    ... 된다는데 견해를 같이 하였으며 그 어떤 나라나 개별적인 사람들에 대한 온갖 형태의 테러를 반대하는 정책의 중요성을 인정하였다"고 공동성명 내용을 소개했다. 실제로 북한은 지난 98년 8월 아프리카 탄자니아와 케냐주재 미국 대사관앞에서 폭탄테러가 발생한 것과 관련, 미국을 겨냥한 테러로는 처음으로 "우리는 비극적인 폭탄폭발로 인해 많은 사상자가 발생한데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면서 "우리는 앞으로 모든 테러에 반대하는 우리의 신조있는 자세를 변함없이 견지할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1.09.12 11:10

  • 아프간 카불공항 근처 폭발은 반군 소행

    아프가니스탄 반군이 12일 새벽 수도 카불을 공격, 카불 공항 근처 폭발물들이 폭발했다고 아프간이슬람프레스(AIP) 통신이 보도했다. AIP 통신은 카불 소식통의 말을 인용, 이번 폭발이 항공기에서 투하된 폭탄에 의해 일어난 것인지, 아니면 반군 세력인 북부동맹이 장악한 진지들에서 발사한 미사일들에 의해 일어난 것인지 분명하지 않다고 말했다. 통신은 또 이번 반군 공격이 북부동맹 지도자 아흐마드 샤 마수드에 대한 9일의 암살 시도 뒤 일어난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1.09.12 11:00

  • 솔트레이크시티동계오륜도 테러 위협으로 긴장

    ... 세계인들을 전율에 떨게 만들었다. 지난 72년 독일 뮌헨에서 열린 하계올림픽 당시 팔레스타인 게릴라들이 선수촌을 습격해 인질극을 벌이다 이스라엘 선수 11명을 살해한 사건이 있었다. 또 96년 애틀랜타 하계올림픽에서는 센트니얼파크에 폭탄이 터져 1명이 사망하고 11명이 크게 다쳤다. 그러나 유타 주정부는 이날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은 내년 2월8일부터 24일까지 예정대로 진행된다"고 공식 입장을 표명했다. 아울러 유타는 "선수들의 안전을 위해 경계를 강화해 테러가 ...

    연합뉴스 | 2001.09.12 10:59

  • 미국 테러참사 소식에 경악.분노...경계 강화

    ... 밝혀져지 않은 채 미국에 반감을 갖고 있는 일단의이슬람 원리주의자들의 소행으로 미 수사당국이 판단하고 있다는 소식이 알려지자시민들은 "어떤 경우에도 인명을 살상하는 비인도적이고 파괴적인 행위는 이 땅에서사라져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폭탄테러 사건이 발생한 미국 뉴욕과 워싱턴에 가족과 친척을 두고 있는 시민들은 현지에 전화를 걸어 안부를 확인하는 등 불안한 표정이었다. 일부 시민들은 최강의 안보능력을 자랑하는 미국에서 최소한 여객기 4대가 동시다발적으로 공중납치당해 ...

    연합뉴스 | 2001.09.12 10:29

  • 환율 1,285원선, 10원 이상 급락세 지속

    ... 불구하고 달러/엔 환율은 안정세를 다소 찾았으나 예측은 쉽지 않은 상황. 전날 뉴욕 세계무역센터 붕괴 테러 직전 121.80엔이던 달러/엔은 한때 118.55엔까지 하락하기도 했다. 시오카와 마사주로 일본 재무상은 "미국의 폭탄테러 사건과 관련 환율시장을 면밀히 주시하겠다"며 "필요한 경우 일본 정부가 적절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언급해 달러/엔 안정에 힘을 실었다. 시중은행의 한 딜러는 "많이 빠지기는 어려운 상황"이라며 "1,280원이 지지되면서 ...

    한국경제 | 2001.09.12 10:27

  • 미, 테러 대응에 전술 핵무기 사용도 배제안해

    ... 파키스탄과 사우디 아라비아에 대한 외교적 압력을 통한 빈라덴 법정 인도 유도 등 크게 4가지 대응방안을 취할 수 있다고 소개한뒤, 그러나 어느 것도 쉬운 방안은 아니라고 평가했다. 미국은 지난 98년 아프리카 주재 자국 대사관에 대한 폭탄테러의 배후로 빈 라덴을 지목해 아프가니스탄을 폭격한 적이 있으나 아랍권의 반발만 불러온채 빈 라덴의 신상에는 전혀 해를 끼치지 못했다. 이번에도 명백한 증거가 백일하에 드러나지 않는한 아랍권에서 상당한 동조자를 확보하고 있는 빈 ...

    연합뉴스 | 2001.09.12 10:26

  • 세계무역센터 78층 근무 천안시 직원 무사

    0... 지난 11일 오후 11시(한국시각)를 전후해폭탄테러가 발생한 뉴욕에 지역본부를 둔 행정자치부 산하 한국지방자치단체 국제화재단에 파견 중인 천안시의 구기욱(丘起旭.39)씨는 사고 발생 후 천안시로 직접 전화를 걸어와 무사함을 신고. 이날 구 씨는 사고발생 3시간여만인 새벽 2시께 천안시청 당직실로 전화를 걸어"사고발생이 출근시간 바로 전이어서 다행히 화를 면했다"며 "함께 근무하는 동료 8명 전원이 무사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알려왔다. ...

    연합뉴스 | 2001.09.12 1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