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5591-55600 / 56,7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스라엘서 또 자살폭탄테러

    지난 9일 예루살렘에서 16명의 사망자를 낸자살폭탄테러에 이어 이스라엘 북부 해변도시 하이파의 외곽에서 12일 자살폭탄테러가 재발해 테러범이 즉사하고 20명이 부상했다. 또 요르단강 서안의 헤브론시에서는 이날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간 총격전 도중7살난 팔레스타인 소녀가 머리에 총을 맞아 숨졌다. 경찰은 폭탄테러가 발생한 벤구리온가(街)의 '월스트리트 카페' 주변을 봉쇄하고 카페가 입주한 쇼핑센터에서 다른 폭발물이 있는지를 수색하고 있다. 이날 ...

    연합뉴스 | 2001.08.13 08:40

  • 이스라엘서 또 자살 폭탄 테러, 20여명 부상

    이스라엘 북부 해변도시 하이파의 외곽 키랴트 모츠킨의 한 카페에서 12일 테러범이 지니고 있던 폭발물을 터뜨려 즉사하면서 20여명이 부상했다고 현지 방송들과 경찰이 밝혔다. 현지 언론들은 사건 발생 직후 부상자들이 최고 50명에 이른다고 보도했으나 곧20여명으로 수정했으며 테러범 자신 이외에 사망자는 물론, 중상자도 없다고 덧붙였다. 경찰은 사건이 발생한 번화가 벤구리온가(街)의 `월스트리트 카페' 주변을 봉쇄했으며 폭발물 전문가들은 이 카...

    연합뉴스 | 2001.08.13 02:32

  • thumbnail
    이스라엘 긴장과 여유

    12일 이스라엘 텔아비브의 한 해변에서 군인들이 일광욕을 즐기고 있는 여성들 사이로 순찰을 돌고 있다. 이스라엘은 최근 팔레스타인측의 자살폭탄 테러로 16명이 사망한 이후 보안을 강화하고 있다. /텔아비브AFP연합

    한국경제 | 2001.08.12 17:48

  • 사우디, 이' 오리엔트하우스 장악 경고

    ... 말했다. 신원이 확인되지않은 한 관계자도 "이스라엘은 광신적인 지도자들의 오만으로인해 코 끝 보다 멀리 떨어진 것은 전혀 보지 못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스라엘 경찰은 지난 9일 서부 예루살렘 피자가게에서 팔레스타인 자살폭탄테러가 발생, 10여명이 숨지는 등 수많은 사상자를 내자 앙갚음으로 10일 팔레스타인 총사령부격인 오리엔트 하우스를 급습, 관계자들을 구금하고 이스라엘 국기인`다윗의 별'을 게양했다. (리야드 AFP=연합뉴스) yykim@yn...

    연합뉴스 | 2001.08.11 16:07

  • 美 국무부, 이스라엘 여행금지 경고

    미국 국무부는 10일 시민권자들에게 폭탄테러 등 테러사고 위협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이스라엘과 요르단강 서안, 가자지구 여행을 (당분간)연기할 것을 경고했다. 국무부의 경고는 전날 예루살렘의 피자가게에서 발생한 자살폭탄테러로 16명이희생되는 등 수많은 사상자를 낸 뒤 나온 것이다. 이 폭탄테러에서 미국인 1명도 숨졌다. 미 관리들은 이스라엘에서 "수많은 민간인 사망자와 중상자가 나오고 있다"고경고하고 특히 가자지구와 요르단강 서안의 상황은 극도로 ...

    연합뉴스 | 2001.08.11 15:21

  • 샤론 "PLO 본부 영구 장악할 것"..'팔' 강력 반발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가 10일 팔레스타인해방기구(PLO) 본부인 '오리엔트 하우스'를 영구히 장악키로 하는 초강경 대응조치를 천명하고, 이에 맞서 팔레스타인 과격세력이 추가적인 자살폭탄 테러를 경고하고 나서는 등 양측간에 일촉즉발의 긴장이 이어지고 있다. 샤론 총리는 이날 한 정치인과 만난 자리에서 이스라엘이 동예루살렘의 '오리엔트 하우스'를 "영구적"으로 장악할 방침임을 분명히 했다고 이스라엘 텔레비전방송이 정치 소식통들을 인용, 이날 보도했다. ...

    연합뉴스 | 2001.08.11 08:29

  • 이란인 수만명 팔레스타인 지지 가두시위

    9일 팔레스타인의 자살 폭탄테러로 15명의 이스라엘인이 사망한 가운데 이란 테헤란 거리에서는 10일 수 만 명이 모여 미국과 이스라엘을 비난하며 팔레스타인을 지지하는 시위를 벌였다. 카말 하라지 외무장관과 알리 샴하니 국방장관도 참가한 이번 시위는 이란의 최고 지도자 아야툴라 알리 하메네이의 휘하에 있는 강경 단체가 주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위 참가자들 상당수는 팔레스타인을 상징하는 흑백 체크무늬 스카프를 두르고"미국에 죽음을, 이스라엘에 죽음을" ...

    연합뉴스 | 2001.08.10 22:44

  • [국고채금리 한때 4%%臺 진입] 뭉칫돈 투신 유입 .. '파장.전망'

    ... 2월보다는 상당히 안정적인 모습"이라고 말했다. 2월엔 전철환 한은 총재의 투기 경고 발언이 나와 금리가 바로 급반등했다. 하지만 지금은 '소금'을 뿌릴 이유가 없다는 분석이다. ◇ 과열 아니다 =채권시장에선 요즘 '버블, 폭탄 돌리기, 오버슈팅' 등 시장 과열을 경계하는 용어들이 들리지 않는다. 특히 채권시장 큰손인 투신사들의 보유채권 만기가 2월엔 평균 2년이었지만 지금은 14개월로 짧아져 몸집이 가벼운 상태다. 게다가 수탁고는 연일 급증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1.08.10 17:32

  • 예루살렘 폭탄테러는 하마스 소행

    9일 발생한 예루살렘 자살폭탄테러는 팔레스타인 회교과격단체 하마스의 소행인 것으로 10일 확인됐다. 하마스는 소속원인 이제딘 알-마스리가 전날 점심 시간에 서예루살렘의 파자가게로 들어가 못으로 채워진 강력한 폭탄을 터뜨렸다고 발표했다. 이번 사고로 호주출신 소녀(15) 등 외국인 2명을 포함해 18명이 사망하고 88명이 부상했다. 앞서 수시간전 하마스의 라이벌인 지하드도 23세인 후세인 오마르 아암쉐흐가 "영웅적인 자살 작전"을 벌였다고 밝히고 ...

    연합뉴스 | 2001.08.10 15:09

  • '北, 핵폭탄 4-5개 제조 플루토늄 보유 가능성'..산케이

    미국의 외교 정책 연구 기관인 '외교 평의회'는 북한 정책에 대한 전문 학자 및 전 정부 고위 관리 38명의 제언을 정리한 보고서를 통해 북한은 여전히 핵폭탄 4-5개를 제조할 수 있는 플루토늄을 보유하고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했다고 산케이(産經) 신문이 10일 보도했다. 부시 정권에 대한 제언 형식을 담은 이 보고서는 한반도 긴장 완화를 위한 한국정부의 햇빛정책에 지지를 표명하는 한편으로, 북한에 대한 접근 및 원조는 북측의 위협 삭감 조치를 ...

    연합뉴스 | 2001.08.10 09: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