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231-56240 / 59,1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세계 각국 印尼 여행경계령 속출

    외국인 등 187명의 목숨을 앗아간 발리 폭탄테러 사건을 계기로 미국을 비롯한 세계 각국으로부터 인도네시아 여행 경계령이 속출하고 있다. 미국 국무부는 13일 "인도네시아를 방문하거나 체류하고 있는 미국인들은 계속 현지에 남아있을 필요성에 대해 점검할 필요가 있다. 모든 미국인은 신변안전에 각별히 신경쓰고 행동을 자제해야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리처드 고즈니 자카르타 주재 영국 대사는 이날 현지 라디오 방송과 회견에서 인도네시아에 거주하는 모든 ...

    연합뉴스 | 2002.10.14 00:00

  • 여행업계, 발리 테러 '후유증' 고심

    인도네시아의 관광 명소인 발리에서 발생한 폭탄테러로 여행사마다 모객 활동에 비상이 걸렸다. 1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허니문 시즌에 발생한 이번 폭탄 테러로 각 여행사에는동남아 지역의 안전 여부를 묻는 문의 전화가 폭주하는 데다 일부 예약 취소 사태까지 빚어지고 있다. 한화투어몰 관계자는 "당분간 동남아 지역 여행 상품은 모객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며 "이미 동남아 예약을 끝낸 고객도 원할 경우 남태평양 등 다른 지역 상품으로 대체해줄 계획"이라고 ...

    연합뉴스 | 2002.10.14 00:00

  • 여행업협회, 발리 여행 자제 당부

    한국일반여행업협회(KATA)는 지난 12일 밤(현지시각) 폭탄 테러가 발생한 인도네시아 발리 섬 여행을 당분간 자제해 줄 것을 각 회원여행사에 요청했다고 14일 밝혔다. 협회는 요청서에서 "현지 안전 상태를 정확히 알려 여행객들이 출발 여부를 결정할 수 있도록 해달라"라며 "불가피하게 방문할 경우에도 비상연락체계를 확실히 갖춰 여행객들이 개인 행동을 하는 일이 없도록 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협회는 국외여행 표준약관에 따라 이번 사태의 경우 ...

    연합뉴스 | 2002.10.14 00:00

  • [외환오전] 1.50원 상승, "1,260원 중심 횡보할 듯"

    ... 1,260원대로 올라섰다. 주가 급반등, 외국인 주식순매수, 달러/엔 123엔대 반락 등 시장 제반여건은 호전됐다. 그러나 이를 반영해 개장초 하락 조정됐던 환율은 하락 시도가 여의치 않자 반발 매수세가 유입됐다. 발리섬 테러폭탄 사건으로 동남아통화가 약세를 보인 영향도 약간 가세했다. 역외세력은 매수와 매도가 번갈아가며 혼조를 보이고 있다. 업체 수급은 별다른 움직임이 없다. 1,260원을 중심으로 한 레인지 장세가 예상된다. 14일 달러/원 환율은 서울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chums

  • 김대통령 발리테러 위로전문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은 14일 오전 메가와티 수카르노푸트리 인도네시아 대통령에게 전문을 보내 발리섬 폭탄테러로 막대한 인명피해가 발생한데 대해 깊은 위로의 뜻을 전했다. 김 대통령은 또 테러는 어떤 명분으로도 결코 용납될 수 없다는 뜻을 밝히고 인도네시아 국민이 이번 사건을 슬기롭게 처리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2.10.14 00:00

  • [외환] 매수 우위, 1,262원선 오름세

    개장초 보합권에서 혼조세를 보이던 환율이 1,262원선에서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주가의 급반등, 달러/엔 123엔대 반락 등에 기댔던 하락시도가 여의치 않자 반발매수세가 유입됐다. 발리섬 폭탄테러 사건으로 아시아권 통화의 약세를 보인 것도 이에 가세했다. 다만 레벨 부담감이나 당국 개입에 대한 경계감 등으로 추가 상승은 제한되고 있다. 하락 요인이 많지 않아 1,260원은 지지될 가능성이 있다. 14일 달러/원 환율은 서울 외환시장에서 오전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chums

  • [ 10월 14일(월) 증시 요인 ]

    ▷ 인도네시아 발리서 폭탄 폭발 사고 발생, 수백명 사상 - 사제폭탄 사용, 테러 가능성 배제 못해 ▷ 지난주 말 뉴욕증시, 이틀째 급등 - 다우 4.20% 폭등, 7,800선 회복 - 나스닥 4.05% 올라 1,200선 되찾아 - 필라델피아 반도체 지수, 8.35% 급등 ▷ GE, 실적개선 발표로 뉴욕증시 상승 이끌어 - 3/4분기 주당 수익 41센트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5% 급증 ▷ 미국, 9월 소매매출 1.2% 감소, 10개월중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chums

  • 印尼 과격파 지도자 바시르 테러 배후설 부인

    과격 이슬람단체 인도네시아무자히딘협의회(MMI)를 이끌고 있는 이슬람 성직자 아부 바카르 바시르는 자신이 발리 폭탄 테러에 연루됐다는 일부 언론 보도를 전면 부인했다. 바시르는 14일 MMI 본부가 있는 족자카르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MMI가 발리디스코텍 및 마나도 필리핀 총영사관 폭탄 테러 사건에 연루돼 있다는 소문은 전혀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 그는 "그동안 국제테러조직의 일원으로 의심받은 세력이 희생양이 되지 않도록 정부와 치안당국은 ...

    연합뉴스 | 2002.10.14 00:00

  • [코스닥마감] 5% 폭등 45.85, “뉴욕따라 급반등”

    ... 최저의 수렁에서 벗어나며 대로 급반등했다. 14일 코스닥시장은 뉴욕증시가 이틀 연속 폭등한 가운데 외국인의 강한 매수세가 유입되면서 나흘만에 급등하는 데 성공했다. 국내외 소비관련 경제지표가 둔화를 가리키고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폭탄테러가 발생하는 등 심리위축 요인이 나왔지만 불붙은 매수세를 잠재우지 못했다. 시장관계자들은 코스닥시장이 나스닥선물 하락에도 불구하고 후장으로 갈수록 상승폭을 확대하며 거래를 마감한 점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뉴욕증시가 단기 급등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chums

  • [외환마감] 사흘만에 0.20원 하락, "추가 조정 여지"

    ... 100엔당 1,019원선까지 올라선 뒤 같은 시각 1,014원선을 나타내고 있다. 국내 증시의 외국인은 이틀째 순매수를 이어 거래소에서 884억원, 코스닥시장에서 6일만에 순매수로 돌아 72억원의 매수우위를 기록했다. 발리섬 테러폭탄 사건이 있었지만 별달리 부각되지 못했다. ◆ 환율 움직임 및 기타지표 = 지난주 말 역외선물환(NDF)시장의 오름세를 반영, 지난 금요일보다 0.50원 높은 1,260.00원에 한 주를 연 환율은 곧 하락 반전, 오전 9시 33분경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chu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