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271-56280 / 57,2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안기부 리스트' 정치권 핵폭탄] 해명 급급 .. '당사자들 반응'

    지난 96년 15대 총선 당시 안기부 자금을 지원받은 것으로 알려진 여야 의원들은 9일 "국고인줄 몰랐다"며 해명에 급급했다. 그러나 대부분 의원들은 언론에 보도된 액수가 지나치게 과장됐다며 예민하게 반응했다. ◆ 국고인줄 몰랐다 =한나라당 최병렬(서울 강남갑) 부총재는 "당에서 선거비용이나 조직관리비, 지구당 활동비조로 받은 돈이 그쯤 되는 것 같다"며 "그러나 국고라는 것은 상상할 수도 없고, 불가능한 얘기"라고 일축했다. 2억3천만원...

    한국경제 | 2001.01.10 00:00

  • ['안기부 리스트' 정치권 핵폭탄] '누가 얼마나 받았나'

    지난 96년 4.11 총선 당시 안기부가 신한국당에 예산으로 지원한 자금중 4백33억원을 받은 여당과 야당의 총선후보 1백83명 가운데 1백80명의 명단이 나와 파문이 일고 있다. 여기에는 민주당 당적을 가진 전현직 의원 19명도 포함됐다. 9일 관계당국에서 유출된 자료에 따르면 총선당시 여당이었던 신한국당은 총 1천1백57억원의 지원금을 안기부로부터 받아 중앙당 차원에서 2백78억원(총선 72억원, 지방선거 2백6억원)을 쓰고 총선후보들에...

    한국경제 | 2001.01.10 00:00

  • ['안기부 리스트' 정치권 핵폭탄] 공방전 갈수록 가열

    15대 총선 당시 안기부 자금을 지원받은 신한국당(한나라당 전신) 의원 명단이 9일 일부 언론에 공개되면서 정국이 한치앞을 내다볼 수 없는 혼미양상으로 빠져들고 있다. 한나라당은 ''야당 파괴 및 이회창 죽이기''라고 강력 반발하면서 ''20억+α'' 등 4대 정치자금 의혹조사를 위한 특검제 도입 등을 요구한 반면 민주당은 ''국기문란''에 대한 성역없는 수사와 국고환수 등을 촉구했다. ◆ 민주당 =김중권 대표는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

    한국경제 | 2001.01.10 00:00

  • [길 떠나기] 초등생 박물관학교 개교 .. 삼성어린이박물관

    * 삼성어린이박물관은 9~11일 초등 3~5년생을 대상으로 한 12기 박물관학교를 연다. "움직임"이란 주제아래 알렉산더 칼더의 작품을 감상하고 모빌만들기, 애니메이션워크숍, 스스로 가는 배, 드라이아이스 폭탄실험, 음악속의 움직임, 눈으로 보는 언어, 그림자극 만들어 발표하기 등으로 진행한다. 참가비는 1인당 7만원. (02)424-5864

    한국경제 | 2001.01.05 00:00

  • [2000 증시결산] (거래소) (5.끝) '투신' .. 자금 썰물

    ... 경영개선계획도 나름대로 성과를 보이고 있다. 그러나 ''이번 사업연도(3월결산)중 경상이익 흑자전환''이란 약속은 지키지 못할 것이 분명하다. 운용사 지분의 해외매각을 위해 동분서주하고 있지만 아직 제자리를 맴돌고 있다. 더욱이 ''폭탄의 핵''인 투기채를 대부분 3투신이 떠안고 있어 자칫하면 ''공적자금 먹는 하마''가 될 수도 있다. 관심는 현대투신이다. AIG컨소시엄으로부터의 10억달러 외자유치가 해를 넘기면서 성사여부가 관심이 되고 있다. ◆자산운용사의 몰락과 ...

    한국경제 | 2000.12.30 00:00

  • [아듀! 2000] (5.끝) 인물부문 : '구조조정' 뉴스메이커 제조기

    ... 부각됐었다. 이들은 ''뮤추얼펀드''와 ''벤처기업''이라는 테마 속에서 대표 인물이었다. 물론 종합주가가 500선 밑으로 곤두박질친 요즘 상황에선 실감나지 않는 얘기들이지만 말이다. 문화계에서는 ''서태지와 아이들''로 1990년대 중반 ''아이돌(Idol.우상)'' 문화를 주도했던 서태지(9월4일)가 4년간의 도미생활을 마치고 핌프 록이란 장르로 ''컴백 홈''해 문화산업의 핵폭탄으로 재등장했다. 박수진 기자 parksj@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12.30 00:00

  • [해외연구] '봉투 투시 스프레이?'

    ... 미국 메릴랜드주에 위치한 미스트랄 시큐리티사는 최근 열지 않은 편지봉투를 투명하게 만들어 안에 있는 편지를 엽서처럼 쉽게 읽을 수 있는 스프레이를 개발했다. ''시스루(See-through)''로 불리는 이 스프레이는 경찰이 우편폭탄처럼 잠재적으로 위험한 소포를 검열하기 위해 만들어졌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또 실험 결과 이 스프레이는 환경친화적인 무독성 액체로 봉투에 어떤 흔적도 남기지 않는다는 게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시큐리티사는 불법적인 용도로 사용될 가능성에 ...

    한국경제 | 2000.12.29 00:00

  • [아듀! 2000] (4) 국제부문 : '되돌아 본 세계경제'

    ... 세계경제에는 그러나 곧 고유가의 폭풍이 몰아쳤다. 2월부터 급등하기 시작한 국제유가는 3월들어 배럴당 30달러선을 훌쩍 넘어섰다. 그후 한동안 떨어지던 유가는 팔레스타인에서의 유혈분쟁과 예멘에 정박중이던 미국 구축함에 대한 폭탄테러로 중동지역의 긴장이 최고조에 달했던 지난 9월에 배럴당 37달러를 넘어서 1991년 걸프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고유가의 와중에서도 장기호황을 구가하던 미국 경제는 상반기까지는 별로 지친 기색 없이 달려왔다. 소비도 여전했고 ...

    한국경제 | 2000.12.29 00:00

  • 인적없는 베들레헴...印尼에선 폭탄사고 .. 성탄전야 세계표정

    성탄절 전야인 24일 베들레헴은 예년과 달리 인적없이 한산했다.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시내의 가톨릭 성당 두곳에서 24일 밤 잇따라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최소한 1명이 중상을 입고 차량 10여대가 파손됐다. 폭발물은 성당 밖에서 터졌으며, 성당에는 많은 신도들이 모인 가운데 성탄절 전야 미사가 진행되고 있었다. .지난 9월부터 지속된 이스라엘 팔레스타인간의 유혈분쟁으로 예수 탄생지인 베들레헴은 24일 한산한 분위기 속에 쓸...

    한국경제 | 2000.12.25 00:00

  • [회계법인 '깐깐한 감사'] 퇴짜기업들 '돈脈경화' 불보듯 .. 배경

    연말 결산법인에 대한 회계감사가 금융시장의 ''시한폭탄''으로 떠오르고 있다. 회계법인들이 기업 결산보고서에 대해 무더기 퇴짜 판정을 내릴 경우 금융시장의 일대 혼란이 불가피하기 때문이다. ◆ 배수진 친 회계법인 =회계법인과 회계사들은 전무후무한 징계 및 소송위기로 떨고 있다. 대우그룹 부실감사로 징계를 당한 산동회계법인이 최근 ''회계감사 불능''을 선언하고 자진 폐업 수순을 밟고 있다. 청운회계법인도 잇따른 부실감사가 적발돼 증권선물위원회로부터 ...

    한국경제 | 2000.12.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