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281-56290 / 58,5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 아라파트-테러 연루 문건 입수" .. NYT 보도

    ... 있다고 주장했다. 한 고위 이스라엘 관리는 요르단강 서안 보안 책임자인 자브릴 라주브가 직접특정 공격을 지시했다고 단언하는데 조심스런 입장을 보이면서도 박격포와 중화기뿐 아니라 유대인들이 기도할 때 쓰는 모자 '야물커' 등 자살폭탄테러 범행을 위한변장도구가 그의 사무실에서 발견됐다고 말했다고 NYT는 전했다. 그러나 이같은 주장에 대해 워싱턴주재 팔레스타인대표부의 하산 압델 라만 대표는 "아무도 서류들이 100% 진짜라고 말할 수 없다"며 "과거 이스라엘은 내용에 ...

    연합뉴스 | 2002.04.12 00:00

  • [다산칼럼] 황.동해지역 번영의 길 .. 金鎭炫 <세계평화포럼 이사장>

    9·11테러는 테러조직이나 미국이나 '각성의 계기'가 되기를 기대했었다. 그러나 반대의 길로 가고 있다.이스라엘의 무력과 팔레스타인 자살폭탄의 비극은 악화되고,인도-파키스탄 간 종교전쟁은 격렬해지고 있다. 9·11테러에서 아랍 내지 이슬람 요소의 비중이 높다. 때문에 문명적·정치외교적으로 이들 요소와 소원해서 얻은 '행운의 평화'를 누리는 황·동해지역도 따지고 보면 자발·자율적 평화구조를 가진 것은 아니다. 국가간 협력체제도 경제에 국한해 '공동체 ...

    한국경제 | 2002.04.11 17:40

  • 배꼽잡는 '모듬 패러디' .. 영화 '재밌는 영화'

    ... 하나코가 성형수술로 상미로 바뀌는 장면이다. 영화속에서는 "네모꼴" 코미디언 박경림에게 전기톱을 들이대는 순간 깜찍한 김정은으로 변신한다. 상미(하나코)는 KP요원 황보(임원희)에게 접근하고 천군파의 무라카미(김수로) 일당은 액체폭탄을 밀반입한다. 이후 상미와 황보는 "엽기적인 그녀"의 지하철 패러디장면에서 만나 애정이 깊어진다. 무라카미 일당은 "간첩 리철진"에서처럼 공작금을 날치기 당한 뒤 자금마련을 위해 "주유소습격사건"처럼 주유소를 덮친다. KP요원이 ...

    한국경제 | 2002.04.11 15:22

  • 국제사회, 중동 평화유지군 파병 추진

    ... 회원국에 대해 즉각 군 파견에 대한 준비에 착수하도록 요청했다. 의회는 또 EU 각료회의에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양측에 대한 무기수출 중단과 이스라엘-EU간 협력협정 유예를 촉구했다. 유럽의회는 결의안에서 팔레스타인의 자살폭탄테러를 강력히 비난하면서 협상만이 이스라엘-팔레스타인간 평화와 공존을 가져올 수 있다고 강조하고 이스라엘 군에의한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의 가택구금은 수용할 수 없는 일이라고 밝혔다. 토니 블레어 영국 총리도 ...

    연합뉴스 | 2002.04.11 00:00

  • 이스라엘군 또 3개 마을 추가 침공

    ... 이스라엘군은 여전히 요르단강 서안 지구내 라말라, 나블루스, 예닌, 베들레헴등 4개 주요 도시를 장악하고 있다. 앞서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는 이스라엘 병사 13명이 팔레스타인측과 교전도중 사망하고 하이파에서 자살버스 폭탄테러가 발생하자 팔레스타인 테러조직이 와해될 때까지 철군은 없을 것이라는 강경입장을 밝혔었다. 이스라엘과 미국은 또 이스라엘군의 철군속도와 라말라의 집무실에 감금된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 정부 수반의 역할과 관련해서 이견을 ...

    연합뉴스 | 2002.04.11 00:00

  • 팔레스타인 사망자 500명

    ... 지도부와 국민을 상대로 전쟁을벌이고있지만 이 전쟁은 이스라엘에도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스라엘군은 팔레스타인 측의 강력한 저항으로 1주일간 치열한 교전을 벌인 끝에 이날 예닌을 점령했다. 이날 하이파에서 자살 폭탄 테러를 감행, 이스라엘인 8명을 숨지게한 하마스 요원도 예닌의 난민 캠프 출신으로 알려졌다. 한편 가자지구 중부 키수핌에서 팔레스타인 무장 세력과 이스라엘 군이 충돌,팔레스타인 인 2명이 숨졌고 요르단 강 서안 아나부타와 나블루스, ...

    연합뉴스 | 2002.04.11 00:00

  • 美, 이스라엘 철군 거듭 촉구

    미국은 10일 팔레스타인의 자살 폭탄 공격이재개된 것은 이스라엘의 철군 필요성을 더욱 강조한 것이라며 이스라엘에 대한 압력을 가중했다. 애리 플라이셔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압력을 중지하라는 이스라엘의주장을 무시한 채 조지 W. 부시 대통령은 휴전 협상 재개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영토인 요르단강 서안의 도시들에서 철군할 것을 못박은 지난주의 요구에서 전혀 양보할 의사가 없다고 강조했다. 앞서 이스라엘 북부 하이파에서 ...

    연합뉴스 | 2002.04.11 00:00

  • 샤론, 美 압력 거부 .. 공세 계속

    ... 후에 또 다른 전쟁을 맞을 수 밖에 없다'고 설명했다고 말했다. 그는 "(임무를) 완수하면 이곳에 머물지 않을 것이지만, 우리는 무엇보다 임무를 완수해야만 한다"고 밝히고,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민병조직을 분쇄하지 않을경우 자살폭탄 테러가 "전세계에 흑사병처럼 번져나갈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현재 요르간강 서안 지구에 "수 천명"의 팔레스타인 민병대가 숨어있다고 주장했다. 샤론은 특히 이스라엘이 현재 `생존을 위한 전쟁'을 벌이고 있다면서,미국은 대(對)팔레스타인 ...

    연합뉴스 | 2002.04.11 00:00

  • thumbnail
    [특파원코너] 日 미즈호은행의 망신

    ... 있다. 미즈호은행의 마에다 아키노 부 사장은 9일 국회에서 "고객들로부터 불만을 사긴 했지만 실제 손해를 입힌 것은 없다"고 답변,정신을 못차리고 있다는 회초리를 맞기도 했다. 불량채권 처리를 미적거리다 일본 경제의 시한폭탄화한 상태에서도 일본 은행들은 '쓸데없는 걱정'이라며 외부 시선을 못마땅하게 생각한다. 그러나 준비를 소홀히 하고도 고객에게 피해를 입힌 것은 없다고 강변하는 미즈호의 인식은 일본 은행들의 진짜 문제가 무엇인지 잘 보여주고 있다. ...

    한국경제 | 2002.04.10 17:27

  • 이스라엘 버스폭발 10명 사망 .. 공세 재개

    ... 혼미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이스라엘군 라디오방송은 10일 이스라엘 북부 하이파 인근의 야구르에서 버스폭발사고가 일어나 최소 10명이 사망하고 20여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폭발원인은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으나 방송은 '자살폭탄'에 의한 테러일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이에앞서 이스라엘군은 9일 이스라엘 병사 13명이 예닌의 팔레스타인 난민촌에서 팔레스타인 무장대원들과 교전중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는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간 유혈충돌이 본격화된 지난 18개월 ...

    한국경제 | 2002.04.10 1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