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6931-56940 / 58,6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마드리드 차량폭탄 폭발, 60명 부상

    스페인의 수도 마드리드에서 6일 아침 출근시간에거리에서 차량에 장착된 폭탄이 폭발, 약 60명이 부상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건으로 3살짜리 아기 1명을 포함, 4명이 중상을 입었으며, 폭탄이 터지면서 주변에 주차돼 있던 차량 20대와 건물 4개동, 은행 한군데 등이 파손됐다. 사건 발생직후 경찰은 2명의 남녀 용의자를 체포했다. 이 용의자들은 가짜 신분증과 신분 위장용 가발, 폭발물, 권총 등을 소지하고있었으며 폭발현장 근처를 지나던 행인이 ...

    연합뉴스 | 2001.11.06 22:04

  • [사이버 이벤트] 게임도 즐기고...상품도 받고

    삼성전자 =인터넷 사이트(www.sec.co.kr) 회원을 대상으로 '특명 폭탄을 제거하라'는 이벤트를 이달 말까지 진행한다. 인터넷 상에서 제한된 시간 안에 폭탄을 제거해야 하는데 미로 속에서 5개의 'OX 퀴즈'가 나온다. 퀴즈에 정답을 제시하지 못하면 관문 통과에 실패하고 게임이 끝난다. 미로를 통과한 뒤 폭탄을 제거하면 성공한다. 하루 1회만 참여할 수 있다. 1등 2명에겐 컬러폰, 2등 5명에겐 DCD 콤보를, 3등 10명에겐 CD옙을 ...

    한국경제 | 2001.11.06 17:25

  • 미군기,카불과 북부전선에 맹공

    ... 양쪽 모두 큰 전과를 내지 못했으며 반군은 공격을 개시한지 몇 시간 만에 공격을 중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군은 이날 B52 폭격기를 동원해 북동부 타지키스탄 국경의 탈로칸 주변 3곳을 폭격했다. 탈로칸은 지난해 9월까지 반군측이 수도로 사용했던 도시로 반군은 이곳을 탈레반으로부터 되찾기 위해 여러 차례 공격을 했으나 성공하지 못했다. 또 미군은 B52 폭격기 2대로 이날 카불 북쪽의 탈레반 기지에 폭탄 20여 발을 투하했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11.06 10:09

  • 야 테러방지 심포지엄

    ... 테러위협으로부터 국민을 보호하는 테러방지시스템 마련을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 이 결과를 토대로 테러방지법 제정을 추진키로 했다. 심포지엄에서 이황우 동국대 교수는 "국내에서도 북한과 일본 극우파, 국내 불만세력 등에 의한 폭탄테러와 세균살포, 사이버테러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면서 "대테러기본법 제정 등 테러대처능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대테러기본법 내용과 관련, 손동권 건국대 교수는 "독일의 테러단체조직죄와 같은 테러범죄에 관한 근거규정이 신설돼야 ...

    연합뉴스 | 2001.11.06 09:57

  • 佛작가, "아프간에 미니스커트를 투하하라"

    이슬람을 비하하는 발언으로 유명한 프랑스 작가 미셸 우엘베크는 미국이 아프가니스탄 전쟁에 승리하려면 폭탄보다는 미니스커트를 투하하는 게 효과적이라고 5일 주장. 우엘베크는 이날 밀라노에서 신간을 홍보하는 자리에서 이슬람 극단주의와의 전쟁에서 승리하려면 인명살상보다는 이슬람을 부패시키는 것이 첩경이라면서 폭탄 대신에 이슬람 자체를 무력화시킬 수 있는 미니스커트와 귀고리 등을 투하해야 한다고 역설. 인기 베스트셀러작가인 우엘베크는 지난 8월에도 이슬람을 ...

    연합뉴스 | 2001.11.06 09:33

  • 미군기, 카불과 북부전선에 맹공

    ... 3곳을 폭격했다. 탈로칸은 지난해 9월까지 반군측이 수도로 사용했던 도시로 반군은 이곳을 탈레반으로부터 되찾기 위해 여러 차례 공격을 했으나 성공하지 못했다. 또 미군은 B-52 폭격기 2대로 이날 카불 북쪽의 탈레반 기지에 폭탄 20여 발을 투하했다. 카불 주민들은 이날 오전 5시께 카불 외곽에서 2차례의 큰 폭발음이 들렸으며 카불 주변 탈레반 진지에서 일제히 대공포와 기관총을 발사했다고 전했다. 반군 망명정부의 유니스 카노니 내무장관은 미군 군사요원 5명이 ...

    연합뉴스 | 2001.11.06 08:33

  • 미국 "타지크 군기지 이용 검토"

    ... 라흐모노프타지크 대통령과 만나 타지크내 공군기지 3곳의 사용과 관련해 승인을 받았다고 보도했으나 공식 발표는 나오지 않았었다. 한편 미국은 지난 4일 북부동맹군이 대규모 공격을 감행한 마자르-이-샤리프외에 바그람, 탈로간, 콘두즈 등 아프간 북부 4개 주요 도시부근 탈레반 전선에 다수의 폭탄을 투하했고 탈레반도 북부동맹군에 대해 전역에 병력을 배치했다고 미국 국방부는 밝혔다. (워싱턴 모스크바 AP AFP=연합뉴스) yykim@yna.co.kr

    연합뉴스 | 2001.11.06 08:24

  • 미, 카불 공습 재개

    ... 탈레반 공세를 강화하는 가운데 진행된 이날 미군 폭격은 지난 한달간의 공습 중 최대 규모인 것으로 알려졌다. 공격에는 장거리 폭격기 8대가동원됐으며 이날 폭격이 집중된 5시간 동안에 지난 주 4차례 공습에서 투하한 것보다 많은 양의 폭탄이 투하됐다고 국방부 관계자는 전했다. 북부동맹은 마자르-이-샤리프 외곽에서 탈레반에 대한 공격에 나섰으나 공세를시작한지 수시간만 전열이 흔들려 북부동맹이 미군의 지상군 지원없이 공습만으로탈레반을 공략할 수 있을지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고 ...

    연합뉴스 | 2001.11.05 18:38

  • thumbnail
    美, 최대규모 탈레반 공격..아프간에 지상군 증파

    ... 합참의장이 4일 밝혔다. 미국은 아프간 공습 5주째인 이날 B52 폭격기 65대를 동원,북동부 탈레반 전선에 지난달 첫공습 이후 최대 규모의 폭격을 가했다. 미군 폭격기 편대는 아프간 북동부 탈레반 진지에 1백발이 훨씬 넘는 폭탄을 투하했다. 파키스탄 등 5개국을 순방 중인 도널드 럼즈펠드 미 국방장관은 이날 라마단 기간에도 아프간 공습을 계속할 것임을 재차 확인했다. 탄저균 테러가 발생한지 한달이 다 돼가는 가운데 미국 전역에 생화학테러 대책반으로 ...

    한국경제 | 2001.11.05 15:52

  • 미, 카불 공습 재개

    ... 동안 전폭기 40대를 동원해 집중 폭격을 가했다고 미국 국방부의 캐더린 애보트 대변인은 말했다. 북부동맹이 대(對) 탈레반 공세를 강화하는 가운데 진행된 이날 미군 폭격은 지난 한달간의 공습 중 최대 규모인 것으로 알려졌다. 공격에는 장거리 폭격기 8대가동원됐으며 이날 폭격이 집중된 5시간 동안에 지난 주 4차례 공습에서 투하한 것 보다 많은 양의 폭탄이 투하됐다고 국방부 관계자는 전했다. (카불 AFP=연합뉴스) inno@yna.co.kr.

    연합뉴스 | 2001.11.05 1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