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7141-57150 / 58,6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캐나다, 전국 보안조치 강화

    ... 기자들에게 "내가 말할 수 있는 내용은 대부분의 경비지출 발표가 유사시 신속하게 대응하는 데 필요한 기술과 관련된다는 것"이라면서 "중요한추가 경비 지출에 관한 발표가 나중에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캐다다 정부는 또 1999년 12월 폭탄 제조용 물질을 갖고 미국을 통해 캐나다로입국하려다 국경에서 붙잡힌 테러범 아흐메드 레삼처럼 여권에 가짜 이름을 사용한사람들을 사진 확인을 통해 적발해 낼 수 있는 소프트웨어를 구매할 계획이다. 맨리 장관은 안보위원회가 "연방정부 공무원과 ...

    연합뉴스 | 2001.10.11 10:30

  • 미국, 10일 오후 카불 재공습

    미국 전투기들은 10일 오후(이하 현지시간)부터 아프가니스탄을 공습한데 이어 11일 새벽 또 다시 수도 카불 시내 인근의 목표물에 대해 최소한 5개 이상의 폭탄을 투하했다고 목격자들이 전했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10.11 09:26

  • 美공습 크게 강화, 지상군 작전 토대구축 총력

    ... 작전을 위한 토대구축 작업에 총력을 기울였다. 밤 8시15분(현지시간) 카불 상공을 비행하면서 시작된 4차례에 걸친 폭격으로카불 시내에서 18차례의 큰 폭발음이 들렸으며 밤새 공격이 이어졌고 11일 새벽에 최소한 12개의 폭탄이 투하, 일부는 시내 중심가 부근에 떨어졌다고 목격자들이 전했다. 카불 북쪽에 사는 한 주민은 "이전 공격과는 달랐다. 폭격이 지금도 계속되고있으며 더욱 강도가 높아지고 있다. 지금도 비행기가 오고 있다"고 밝혔다. 공습이 ...

    연합뉴스 | 2001.10.11 08:30

  • 美, 11일 새벽 카불 재공격

    미국 전투기들은 10일 오후(이하 현지시간)부터 아프가니스탄을 공습한데 이어 11일 새벽 또 다시 수도 카불 시내 인근의 목표물에 폭탄을 투하한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팀]

    한국경제 | 2001.10.11 07:29

  • 미국 카불 또 공습

    ... 작전을 위한 토대구축 작업에 총력을 기울였다. 밤 8시15분(현지시간) 카불 상공을 비행하면서 시작된 4차례에 걸친 폭격으로카불 시내에서 18차례의 큰 폭발음이 들렸으며 밤새 공격이 이어졌고 11일 새벽에 최소한 12개의 폭탄이 투하, 일부는 시내 중심가 부근에 떨어졌다고 목격자들이 전했다. 카불 북쪽에 사는 한 주민은 "이전 공격과는 달랐다. 폭격이 지금도 계속되고있으며 더욱 강도가 높아지고 있다. 지금도 비행기가 오고 있다"고 밝혔다. 공습이 ...

    연합뉴스 | 2001.10.11 06:36

  • 미국, 아프간에 이틀연속 주간 공습

    미군기들이 10일 아침 아프가니스탄 남부 칸다하르의 탈레반 거점에 공습을 가했다고 탈레반 소식통들이 밝혔다. 탈레반 소식통들은 미군기들이 이날 아침 7시15분(한국시간 오전 11시45분)께 칸다하르의 비행장 근처에 폭탄을 투하했다고 전했다. 미국은 앞서 9일 아침에도 칸다하르 일대에 폭격을 가했으며 이번 주간공습은 이틀째 연속으로 이뤄지는 것이다. 탈레반 외무부 관리는 AFP통신과의 전화통화에서 "4-5대의 미군기들이 칸다하르상공에 나타났다"고 ...

    연합뉴스 | 2001.10.10 14:45

  • 미국, 아프간 주간 공습 재개

    미군기들이 10일 아침 아프가니스탄 남부 칸다하르의 탈레반 거점에 공습을 가했다고 탈레반 소식통들이 밝혔다. 탈레반 소식통들은 미군기들이 이날 아침 7시15분(한국시간 오전 11시45분)께칸다하르의 비행장 근처에 폭탄을 투하했다고 전했다. 미국은 앞서 9일 아침에도 칸다하르 일대에 폭격을 가했으며 이번 주간공습은이틀째 연속으로 이뤄지는 것이다. 탈레반 외무부 관리는 AFP통신과의 전화통화에서 "4-5대의 미군기들이 칸다하르상공에 나타났다"고 ...

    연합뉴스 | 2001.10.10 13:05

  • 오사마 빈 라덴 전기 국내 출간

    ... 준비작업에 가담, 투라비의비호 아래 이슬람 국제 테러리스트 운동의 권력 중심을 형성하기 시작한다. 그러나 라덴을 진정한 이슬람 영웅으로 만든 것은 미국이었다. 98년 8월 7일 나이로비와 다레스 살렘의 미국 대사관에서 차량 폭탄 테러 사건이 발생하자, 미국은아프간의 코스트 지역에 있는 테러리스트 훈련 캠프에 70여 발의 크루즈 미사일을발사한다. 경미한 피해를 비웃으며 투라비는 말했다. "빈 라덴은 아주 멀리 있는 인물이었지만 바로 당신들(미국)이 영웅으로 ...

    연합뉴스 | 2001.10.10 10:43

  • 比서도 테러공격 후 첫 대규모 반미시위

    ... 5천명의 이슬람교도들이 미국에 대한 테러공격의 주범으로 꼽히고 있는 오사마 빈 라덴을 연호하며 성조기를 불태우고 지하드(성전)를 촉구하는 과격시위를 벌였다고 보도했다. 이 방송은 필리핀에서는 지난달 11일 뉴욕과 워싱턴에 대한 폭탄테러가 있은 뒤 이슬람 신도들에 의한 대규모 시위가 벌어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종교지도자와 학생, 지역정치인 등으로 구성된 시위대는 처음에는 빈 라덴의 초상화를 들고 평화적인 시위를 시작했으나 곧 빈 란덴을 연호하며 성조기를 ...

    연합뉴스 | 2001.10.10 09:31

  • 美폭격 3일째 .. "목표물 80%이상 파괴"

    ... 합참의장은 이날 국방부 청사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지난7일 개시, 주야를 가리지 않고 계속된 아프간 주요 인프라에 대한 공습으로 80%가넘는 목표물을 파괴하거나 타격을 입혔다고 밝혔다. 그러나 그는 전날 일부 폭격기와 전투기 일부가 폭탄투하없이 기지로 돌아온 것과 관련, "어떤 군사작전이건 완전한 것은 없다"고 덧붙였다. 마이어스 합참의장은 슬라이드 전황보고를 통해 ▲가르마바크 가르 훈련캠프가우 공격직전 수십동의 건물과 구조물이 밀집해 있었으나 공습이후 절반이 산산히 ...

    연합뉴스 | 2001.10.10 0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