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6,0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럽증시] 미국 내년 예산안 발표 앞두고 일제 상승

    유럽 주요 증시는 28일(현지시간) 일제히 상승 마감했다. 이날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0.78% 오른 4,070.56으로 거래를 종료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는 0.74% 오른 15,519.98로,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0.75% 상승한 6,484.11로 장을 끝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0.04% 상승한 7,022.61로 ...

    한국경제 | 2021.05.29 01:32 | YONHAP

  • thumbnail
    글로벌 증시 움직일 3대 현안은

    ... ‘시카고 공포’가 우려될 정도다. 시카고 공포란 도시 발전의 원동력이자 상징이었던 제조업이 쇠락하면서 빈 집이 늘어나고 각종 범죄가 급증하면서 시카고가 유령도시로 변한 현상을 의미한다. 런던 대신 베네룩스 3국과 독일 프랑크푸르트가 부상하고 있다. 가장 빨리 부상하고 있는 프랑크푸르트는 공식 명칭이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이다. 게르만족의 하나인 프랑크족이 강을 건넌다는 포르크(ford)에서 유래된 프랑크푸르트는 라인강을 가장 쉽게 건널 수 ...

    한국경제 | 2021.05.28 14:07 | 한용섭

  • thumbnail
    Premium [한상춘의 세계경제 읽기]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10대 미래유망기술', 그 두 번째 이야기 ② 양자컴퓨터·자율주행자동차

    ... Assistance Systems) 기술을 융합해 어떤 환경에서도 자동차 스스로 주행이 가능한 완전자율주행자동차 양산에 대한 관심이 확대되고 있다. 국제기술박람회에서는 ‘자율주행자동차’가 단골 키워드다. 매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모터쇼에서는 완성차와 부품업체들이 ADAS 기술을 선보였다. 매년 초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전자제품 전시회인 CES에서는 가전제품과 스마트폰에 관심이 치중돼온 과거 행사와 달리 자동차 기술이 더 주목을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5.28 08:29 | 최지원

  • thumbnail
    [유럽증시] 경제회복기대·인플레 우려 속 혼조세

    유럽 주요 증시는 27일(현지시간) 혼조세를 보이며 마감했다. 이날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0.10% 하락한 7,019.67로 거래를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는 0.28% 내린 15,406.73으로,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0.69% 상승한 6,435.71로 장을 마감했다.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는 0.19% 오른 4,039.21로 거래를 종료했다. ...

    한국경제 | 2021.05.28 02:15 | YONHAP

  • thumbnail
    獨 연구진 "혈전은 AZ 백신구조 탓" vs "가설에 불과"

    ... 사람들에게 혈전증 발생 위험을 높인다는 것이다. 지적이 사실이라면 백신 설계를 다시 해야 할 수도 있다. 이런 주장에 대해 국내 방역당국과 의료 전문가들은 아직 더 많은 근거가 필요하다고 했다. 독일 연구팀, 새 가설 제시 독일 프랑크푸르트 괴테대 연구팀은 26일(현지시간) 코로나19 백신 때문에 생기는 희귀 혈전증 원인에 관한 논문을 리서치스퀘어에 공개했다. 이들은 “수백만 명이 바이러스 벡터 백신을 접종했고 일부가 4~14일 만에 희귀 혈전증을 호소했다”며 ...

    한국경제 | 2021.05.27 18:00 | 이지현/이선아

  • thumbnail
    독일 연구진 "AZ·얀센 백신 혈전 연관성 찾았다"

    ... 부작용 중 하나로 여겨져 온 `혈전`의 원인을 밝혀냈다고 주장했다. 연구진은 백신 스파이크 단백질 변형을 통해 부작용을 막을 수 있다고 밝혀 주목된다. 26일(현지시간) 일간 더선, 파이낸셜타임스(FT) 등에 따르면 독일 프랑크푸르트의 괴테 유니버시티 주도 연구팀은 이날 코로나19 백신의 희소 혈전 사례 원인 연구 결과를 공식 출판 전 논문을 통해 공개했다. AZ와 얀센의 코로나19 백신은 그동안 접종 후 4∼14일에 혈소판 감소를 동반하는 매우 드문 혈전증인 ...

    한국경제TV | 2021.05.27 11:32

  • 독일 연구진 "AZ·얀센 백신, 혈전 발생 원인 찾았다"

    ... 백신 부작용 중 하나로 지적된 혈전(혈액 응고)의 원인을 밝혀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백신 스파이크 단백질 변형을 통해 이 같은 부작용을 막을 수 있다고 했다. 26일(현지시간) 더선, 파이낸셜타임스(FT) 등에 따르면 독일 프랑크푸르트의 괴테대 주도 연구팀은 이날 코로나19 백신의 희소 혈전 사례 원인 연구 결과를 공식 출판 전 논문을 통해 공개했다. 아스트라제네카와 미국 존슨앤드존슨(J&J)의 제약 부문 계열사 얀센의 코로나19 백신은 그동안 접종 후 4∼14일에 ...

    한국경제 | 2021.05.27 09:44 | 안정락

  • thumbnail
    독일 연구진 "AZ·얀센 백신, 혈전 유발 연관성 찾았다"

    ... 백신 부작용 중 하나로 여겨져 온 혈전의 원인을 밝혀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백신 스파이크 단백질 변형을 통해 이같은 부작용을 막을 수 있다고 밝혔다. 26일(현지시간) 일간 더선, 파이낸셜타임스(FT) 등에 따르면 독일 프랑크푸르트의 괴테 유니버시티 주도 연구팀은 이날 코로나19 백신의 희소 혈전 사례 원인 연구 결과를 공식 출판 전 논문을 통해 공개했다. AZ와 얀센의 코로나19 백신은 그동안 접종 후 4∼14일에 혈소판 감소를 동반하는 매우 드문 ...

    한국경제 | 2021.05.27 09:23 | YONHAP

  • thumbnail
    [유럽증시] 경제 회복·물가상승 엇갈리며 혼조세

    유럽 주요국 증시는 26일(현지시간) 기대와 우려가 뒤섞인 가운데 혼조세로 마감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0.04% 하락한 7,026.93으로 장을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는 0.09% 내린 15,450.72로, 범유럽 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 역시 0.11% 떨어진 4,031.67로 장을 끝냈다. 반면,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0.02% 오른 6,391.60으로 ...

    한국경제 | 2021.05.27 02:19 | YONHAP

  • thumbnail
    홀란, 시즌 MVP 선정에 '반대' 봇물…"레바는 41골 넣었는데"

    ... 나왔다"며 사무국을 비판하는 팬도 있었다. 홀란은 지난 시즌 리그에서 27골을 넣었고, 다른 대회까지 더해 공식전 총 41골을 기록했다. 반면에 레반도프스키는 리그에서만 41골을 넣으며 득점 랭킹에서 2위(28골) 안드레 실바(프랑크푸르트)를 큰 격차로 제쳤다. 홀란은 3위에 자리했다. 게다가 레반도프스키의 41골은 게르트 뮐러(40골)가 보유했던 분데스리가 한 시즌 최다 득점 기록을 49년 만에 갈아치운 대기록이다. 기록을 완성하는 장면도 극적이었다. 시즌 ...

    한국경제 | 2021.05.26 09: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