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40841-540850 / 570,5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景氣 불안감 '고개' 외국인 장세 끝났나 .. 주가 38P폭락

    ... 랠리의 배경에 미국 경기의 회복 가능성이 짙게 깔려 있었던 만큼 소비심리 위축의 충격은 컸다. 전문가들은 외국인의 순매수 기조가 끝났다고 예단하기는 힘들지만 매수 강도는 약해질 것으로 보고 있다. 굿모닝증권 이근모 전무는 "프로그램매수분을 제외하면 이날도 국내 기관은 매도세를 유지했다"며 "국내 기관이 지속적으로 매도공세를 펼치는 한 외국인의 매수공세가 한풀 꺾일 수밖에 없다"고 진단했다. ◇열쇠는 경기가 쥐고 있다=소비자신뢰지수 하락은 '기업 투자축소→실업률 ...

    한국경제 | 2001.11.28 17:19

  • 이대 인터내셔널 페스티벌

    이화여대는 29일 교내 국제교육관에서 교환학생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한 '인터내셔널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한국대학국제교류협의회(KAFSA) 정기총회를 겸해 열리는 이번 행사는 국제교육원 교환 프로그램 설명회와 교환학교 박람회, 추수감사절 자선 디너 순으로 진행된다. 행사에는 스미스대학과 게이오 대학 등 미국과 일본의 15개 대학이 참여, 한국 학생들에게 다양한 교환학생 프로그램 정보를 전달할 예정이다. 마지막 순서로 열리는 추수감사절 자선 디너의 ...

    연합뉴스 | 2001.11.28 17:00

  • 게임업계 지각변동 예고

    ... 정영희 사장은 "이번 제휴는 PC게임과 온라인게임분야에서 기술력을 다져온 업체가 결합해 서로의 역량을 최대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소프트맥스는 이번 제휴를 통해 온라인게임 '테일즈위버'의 기획 및 개발을 담당하고 넥슨은 서버프로그램개발과 서버운영,PC방 영업 등을 맡게된다. 소프트맥스가 현재 80%의 개발을 마친 '테일즈위버'는 내년 3월께 시범서비스를 시작,6월 이전에 유료화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전망=증시전문가들은 이번 제휴는 두 회사 모두에 바람직한 ...

    한국경제 | 2001.11.28 16:38

  • [한국속 외국기업] 정보통신 : '한국엡손'..프린터시장 25% 장악

    ... 디자인도 중요하지만 고객의 마음을 읽어 만족할 만한 제품을 내놓는 것이 중요하다는 얘기다. 한국엡손의 마케팅 전략은 제품군에 따라 다르다. 잉크젯 프린터의 경우 기술력을 앞세워 고객을 감동시키는 전략을 쓰고 있다. 특히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판매를 늘리고 저가 프린터 시장을 적극 공략,시장점유율을 끌어올리고 있다. 이를 위해 가격경쟁력과 기술력을 갖춘 제품들을 출시하고 디지털카메라와 연계하는 판매전략을 펴고 있다. 또 고급 잉크젯 프린터 시장 공략을 위해 해상도가 ...

    한국경제 | 2001.11.28 16:18

  • 고교교사들, 수시모집 폐지.축소 촉구

    ... 학생들이 많아 선의의 피해자가 늘고 있다"며 "수시모집의 응시횟수를 제한하고 수시모집에 합격한 학생은 정시모집응시를 금지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1학기 수시 합격자들로 인해 수업 분위기가 흐려지고 있다"며 "대학들이자체 프로그램을 통해 수시 합격자를 더욱 철저하게 관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서울고 국중영 교사는 "일부 대학의 논술 및 면접고사는 일선 학교의 교과와 직접 연관되지 않아 학생들이 학원이나 고액과외를 선호하고 있다"며 "지나치게 어려운 문제가 나오는 ...

    연합뉴스 | 2001.11.28 16:17

  • [한국속 외국기업] 정보통신 : '레가토시스템즈'..전산복구시스템 강자

    ... 레가토시스템즈는 한국에 진출한지 1년6개월만에 한국 백업시장의 27%를 차지하는 등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고가용성(High Availability) 클러스터링 기술은 데이터 보호에서 한단계 진일보한 재난복구시스템.갑자기 네트워크나 사용자 프로그램 등에 장애가 발생했을 때 최단시간안에 이를 복구,업무를 재개할 수 있도록 고안된 시스템이다. 레가토시스템즈의 클러스터램(LAAM)은 고가용성 클러스터 분야에서 독보적인 소프트웨어로 삼성전자 한국통신 데이콤 하나은행 등이 이 ...

    한국경제 | 2001.11.28 16:10

  • [주가 선물.옵션] (28일) 5.45P 급락 78.70 마감

    ... 순매도로 돌아서면서 낙폭이 확대됐다. 외국인은 1천2백93계약의 매도우위를 나타냈다. 5일선과 10일선이 차례로 무너졌고 20일선을 위협하며 한때 78.25까지 떨어지기도 했다. 시장베이시스는 8일만에 백워데이션(선물 저평가)으로 전환됐다. 한때 2천억원 가까이 유입되던 프로그램 순매수는 1천5백억원 수준으로 줄었다. 전문가들은 주요 지지선이 붕괴돼 추가로 하락할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양준영 기자 tetriu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28 16:07

  • [한국속 외국기업] 정보통신 : 다국적 IT기업 "가자! 코리아로"

    ... 쌓아가고 있다. 이들 기업은 또 토착화의 일환으로 지사장을 한국인 CEO(최고경영책임자)로 바꾸고 있다. 한국루슨트의 양춘경 사장,한국헬로우아시아의 김원국 사장이 그런 경우이다. 이밖에 모토로라코리아,한국IBM,한국HP,인텔코리아,필립스 등도 한국인을 CEO로 내세웠다. 외국 IT기업들은 이와 함께 국내 벤처기업에 대한 직접 투자외에 간접적인 기술지원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앞다퉈 내놓고 있다. 정종태 기자 jtch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28 15:54

  • [한국속 외국기업] 자동차 : 'BMW코리아'..고품질 서비스 고객감동

    ... 24시간내에 모든 불편사항을 처리하거나 각 전시장에 휴게실을 마련해 고객이 차량 점검을 받는 대기시간에도 편안하게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한 것도 고객만족 활동의 일환이다. 고객들이 차량을 효과적으로 운행할 수 있도록 차량교육 프로그램까지 마련했다. BMW의 이같은 고객서비스 제고를 위한 노력은 바로 실적으로 나타났다. BMW코리아는 최근 몇년 동안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다. 올 10월까지 2천3백18대를 판매해 6천3백77대가 팔린 ...

    한국경제 | 2001.11.28 15:52

  • [한국속 외국기업] 자동차 : '한성자동차' .. 토착화 마케팅

    ... 수입차 업계 가운데 최초로 국내 최대 규모의 메르세데스 벤츠 전용 워크숍을 세웠다. 이후 서울 성산동과 인천 대전 대구 광주 부산 등지에도 워크숍을 설립,대고객 서비스를 한층 강화하고 있다. 이들 워크숍은 독일 본사의 설계와 프로그램 노하우를 1백% 적용해 완성됐으며 벤츠 전용 각종 설비도 구축해놨다. 워크숍에서 일하는 기술자들은 독일 본사 혹은 일본 홍콩 싱가포르 등지에서 교육을 받은 전문 정비인력으로 신기술이나 신차가 들어올 때마다 항상 독일 본사나 아시아지역 ...

    한국경제 | 2001.11.28 15: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