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3,2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K리그2에 도전장 내민 김포FC, 비장의 무기는 '배고픔'

    대전서 이적한 구본상 "실패 스스로 인정…다시 도전하고 싶어" 2022시즌 프로축구 K리그2에 첫선을 보일 김포FC 선수단의 원동력은 '헝그리 정신'이다. 고정운 김포 감독은 24일 경남 남해스포츠파크호텔에서 열린 2022 ... 구본상, 공격수 나성은 등이 김포에 합류했다. 새롭게 김포 유니폼을 입은 선수들은 어떻게 보면 이전에 속해 있던 프로팀에서 버려진, 경쟁에서 밀려난 이들이다. 고 감독은 이 점을 활용해 선수들에게 동기를 부여했다. 그는 "프로팀에서 ...

    한국경제 | 2022.01.25 07:42 | YONHAP

  • thumbnail
    잉글랜드 프로축구 왓퍼드, 라니에리 감독 4개월 만에 해임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왓퍼드가 클라우디오 라니에리(71·이탈리아) 감독을 4개월 만에 해임했다. 왓퍼드는 25일(한국시간) 이 같은 사실을 발표하며 "시즌이 절반 정도 남은 시점에서 감독 교체가 팀의 프리미어리그 잔류에 효과적인 조치라고 판단했다"고 감독 경질 배경을 설명했다. 2021-2022시즌 프리미어리그로 승격한 왓퍼드는 지난해 10월 초 시스코 무뇨스(42·스페인) 감독을 해임하고 라니에리 감독에게 지휘봉을 맡겼다. ...

    한국경제 | 2022.01.25 07:17 | YONHAP

  • thumbnail
    프로축구 수원, 불투이스 영입 공식 발표…계약 기간 2년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이 지난 시즌까지 울산 현대에서 뛴 수비수 데이브 불투이스(32·네덜란드)를 영입했다. 수원은 24일 "불투이스가 올 시즌 박건하호에 합류한다. 계약 기간은 2년"이라고 발표했다. 불투이스는 네덜란드 1부리그 SC 헤이렌베인에서 뛰다 2019년 울산 유니폼을 입고 K리그 무대를 밟았다. 3년간 울산에서 K리그 72경기에 출전(4골 1도움)을 기록했고, 지난 시즌 K리그1 베스트 11 수비수 부문에 선정되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22.01.24 17:56 | YONHAP

  • thumbnail
    '해트트릭' 황의조, 박주영 넘었다…佛 리그 27호골, 亞선수 최다골

    황의조(30·보르도)가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에서 첫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아시아 선수 최다골 신기록을 세웠다. 23일(한국시간) 프랑스 보르도의 누보 스타드 드 보르도에서 열린 2021~2022 리그1 22라운드 스트라스부르와 ... 뒤 오른발 슛으로 상대 골망을 흔들었다. 황의조는 손가락 3개를 펴보이며 자신의 리그 첫 해트트릭을 자축했다. 축구 전문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이날 황의조에게 양팀 최다인 평점 9.51점을 줬다. 황의조의 활약으로 보르도는 ...

    한국경제 | 2022.01.24 17:42 | 조희찬

  • thumbnail
    프로 데뷔 앞둔 김포FC…"호락호락하지 않은 11번째 팀 될 것"

    고정운 감독 "4∼5년 후에는 승격을…스토리 있는 팀 만들고 싶다" 김포FC가 프로축구 K리그2에서의 첫 항해를 준비한다. 이달 한국프로축구연맹 이사회에서 K리그 가입 승인을 받은 김포FC는 새 시즌 K리그2의 11번째 팀으로 ... 당부했다. 그렇게 호락호락하지는 않은 11번째 팀이 될 것"이라고 출사표를 올렸다. 김포는 2013년 김포시민축구단이라는 이름으로 창단해 지난 시즌 K3리그에서 정규리그 2위를 기록했고, 챔피언결정전에서 창단 첫 우승을 거둔 팀이다. ...

    한국경제 | 2022.01.24 17:19 | YONHAP

  • thumbnail
    '유럽행 임박' 정상빈, 23세 이하 축구대표팀 훈련서 소집 해제

    유럽 리그 이적이 임박한 23세 이하(U-23) 축구 국가대표 정상빈(20)이 소속팀 수원 삼성의 요청으로 23세 이하 대표팀 훈련에서 제외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4일 "소속 구단의 요청으로 정상빈을 제주 훈련에서 소집 해제한다"고 ... 중이던 그는 원래 이달 말까지 훈련을 계속할 예정이었으나 수원의 요청으로 훈련에서 빠졌다. 최근 정상빈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울버햄프턴 이적설이 불거진 터라 이번 소집 해제가 그의 유럽 이적과 연관이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

    한국경제 | 2022.01.24 17:16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서울, 올림픽 대표 출신 수비수 이상민 영입

    프로축구 K리그1 FC서울은 2020 도쿄올림픽 대표 등을 지낸 중앙 수비수 이상민(24)을 영입했다고 24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2025년 말까지 4년이다. 이상민은 23세 이하(U-23) 대표로만 지난해 도쿄올림픽을 비롯해 ... 2018년 울산에 입단했으나 리그 데뷔전은 치르지 못한 채 2019년 일본 J2리그 V-바렌 나가사키에 임대돼 프로 무대에 본격적으로 나섰고, 2020년과 지난해에는 K리그2 서울 이랜드에서 활약했다. 2020년 임대로 뛰다가 ...

    한국경제 | 2022.01.24 15:46 | YONHAP

  • thumbnail
    "감독님은 최고의 선택"…선수들 사랑 듬뿍 받는 안익수 감독

    2022시즌을 앞두고 담금질에 한창인 프로축구 K리그1 FC서울 선수들은 안익수 감독 '바라기'가 됐다. FC서울의 양한빈(31)과 나상호(26)는 24일 경남 남해스포츠파크호텔에서 진행된 2022 K리그 전지 훈련 미디어 캠프 ... "감독님께서 경기장에서의 더 좋은 경기력을 위해 몸을 만들어 주시는 것이기 때문에, 불만을 가지거나 싫다고 하면 프로로서 자격이 없다"고 생각을 밝혔다. 그러면서도 "경기장에서 잘하고 난 뒤에는 하루라도 휴식을 달라는 말씀을 드리고 ...

    한국경제 | 2022.01.24 15:39 | YONHAP

  • thumbnail
    안익수호의 2022시즌…"수도 서울에 어울리는 명문 구단 복귀"

    "서울은 팬의, 팬에 의한, 팬을 위한 팀…노 팬, 노 밸류" 프로축구 K리그1 FC서울은 2022시즌 '명문 구단으로의 복귀'를 꿈꾼다. 안익수 서울 감독은 24일 경남 남해스포츠파크호텔에서 진행된 2022 K리그 전지 훈련 미디어 캠프 기자회견에서 "우리의 목표는 대한민국 수도인 서울에 어울리는 명문 구단으로의 복귀"라고 말했다. 지난해 9월 서울의 소방수로 등장해 2021시즌 7위의 성적을 낸 안 감독은 "부임한 뒤로 우리 선수들과 FC서울의 ...

    한국경제 | 2022.01.24 15:02 | YONHAP

  • thumbnail
    프로축구 서울 이랜드, 김병권 대표이사 선임

    프로축구 K리그2 서울 이랜드는 새 대표이사로 김병권(57) 이랜드월드 한중 스포츠 사업부 대표를 선임했다고 24일 밝혔다. 1992년 이랜드에 입사한 김 대표이사는 퓨마 사업부 대표, 뉴발란스 사업부 대표, 글로벌 케이스위스 ... 이랜드 구단은 "김 대표이사는 그룹의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친 스포츠 분야 전문가"라며 "퓨마 사업부 대표 시절부터 축구단을 통해 축구와 깊은 인연을 맺었다. 2002 월드컵 스타 선수와의 스폰서십을 활용한 브랜드 이미지 강화 등을 ...

    한국경제 | 2022.01.24 09: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