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0491-30500 / 30,9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95프로축구 코리안리그 5월6일 개막

    95프로축구 코리안리그 정규리그는 5월6일 일화-유공 경기를 시작으로 막이 오른다. 한국프로축구연맹(KPFL)은 20일 오후 연맹 회의실에서 제6차이사회를 열고 정규리그를 5월6일부터 10월21일까지 전.후기 리그로 나눠 모두 112게임을 치른 뒤 양대리그 우승팀끼리 11월4일과 11일에 챔피언 결정전을 벌이기로 확정했다. 이에따라 각 팀은 전.후기 리그에서 팀당 14게임씩 모두 56게임을 소화하게 됐으며 올스타전은 전.후기리그 사이인 ...

    한국경제 | 1994.12.21 00:00

  • 스토이치코프, 올 유럽축구 골든볼 수상

    흐리스토 스토이치코프(28.불가리아)가 94유럽축구 골든볼을 수상했다. 94미국월드컵과 스페인프로리그에서 눈부신 활약을 한 스토이치코프는 프랑스축구잡지가 유럽지역 49개국 체육기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투표 에서 210점을 얻어 지난해 수상자인 로베르토 바조(136점)와 파울로 말디니(109점,이상 이탈리아)를따돌리고 "올해의 선수"로 뽑혀 골든볼을 받는 영광을 안았다. (한국경제신문 1994년 12월 21일자).

    한국경제 | 1994.12.20 00:00

  • 프로축구 전남드래곤즈 16일 출범

    프로축구 전남드래곤즈(구단주 한경식)가 16일 출범한다. 동광양과 여수,순천 등을 연고지로 출범한 전남 드래곤즈는 이날 오전 순천 백운아트홀에서 한경식 구단주와 김만제포스코그룹회장 등 3백여명이 참가한 가운데창단식을 갖고 내년 코리안리그 참여를 공식 선언하게 된다. 차경복 감독을 창단 사령탑으로 지난 11월말 신인드래프트와 실업스카우트 를 통해 선수를 선발한 전남은 최근 러시아출신 용병 클레이메노프(GK)를 입단키로 확정하는 등 정규리그 ...

    한국경제 | 1994.12.15 00:00

  • [프로축구] 전북 다이노스 창단식갖고 공식출범

    신생 프로축구팀 전북 다이노스가 창단식을 갖고 공식출범했다. 전북 다이노스는 12일 오후 2시30분 전주 코아호텔에서 조남조 전북도지사 와 이창열 전북도의회 의장 등 3백여명의 각계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창단식 을 가졌다. 신준호 구단주(53)는 이날 창단사에서 "박진감있는 경기와 페어플레이 정신 으로 전북 축구의 중흥을 이룩하겠다"며 "전북 다이노스의 창단이 프로축구 연고지역의 균형발전과 월드컵 유치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현대그룹 ...

    한국경제 | 1994.12.12 00:00

  • 국내 프로축구팀 남미지역 순회경기 적극 실시키로

    2002년월드컵축구유치위원회는 1일 회의실에서 월례집행위원회를 갖고 대외 홍보활동강화 방안의 하나로 국내 프로축구팀의 남미지역 순회경기를 적극 실시하기로 했다. 월드컵유치위는 이날 집행위원회에서 지금까지의 유치활동 중 일본에 ... 분야에 대 한 집중적인 대책을 강구하기로 했다. 이에따라 집행위원회는 오는 14일부터 2주일동안 현대 호랑이 축구단을 에 콰도르와 코스타리카, 트리니다드 토바고에 파견하기로 했다. (한국경제신문 1994년 12월 2일자)

    한국경제 | 1994.12.02 00:00

  • '현대피닉스야구단' 출범..28일 창단식, 감독에 최한익씨

    ... 단을 늦춰오다 최한익감독대행-안병환코치체제로 이날 발족했다. 이날 창단식에는 현대그룹의 정주영명예회장과 이내흔구단주를 비롯 이민섭 문화체육부장관과 정몽준대한축구협회회장, 대한야구협회 이현태회장과 최인 철전전회장등이 참석했다. 내년3월말 실업야구연맹전에 참가할 현대피닉스야구단은 최근 프로야구 삼 성행을선언한 김재걸(단국대)을 제외한 24명의 선수로 선수단을 최종확정했 었다. 현대피닉스야구단은 내년1월제주도전지훈련을 시작으로 2월해외전지훈련을 ...

    한국경제 | 1994.11.28 00:00

  • 프로축구 새 전북팀 창단..(주)현양 후원, 감독에 차경복씨

    전북 버팔로구단의 해체로 공백으로 남게된 전북을 연고로 한 프로축구 단이창단됐다. 현대자동차의 협력회사인 (주)현양의 신준호사장은 25일 한국프로축구 연맹회의실에서 "전북지역의 축구팬들을 위해 전북 다이노스를 창단하게 됐다"고 밝혔다. 전북 다이노스는 현재 10억원의 자금을 확보했으며 내년에 현대및 전북 지역 기업인들로부터 30억~40억원의 자금을 지원받아 선수단을 구성하고 95시즌부터 정규리그에 참여할 계획이다. 새 구단의 신임코칭스태프에는 ...

    한국경제 | 1994.11.25 00:00

  • 홍명보 "유럽 가겠다"..일 프로축구 스카우트 거절

    홍명보(25.포항제철)가 일본프로축구 진출보다 유럽쪽을 택했다. 94미국월드컵 본선에서 맹활약,아시아축구연맹(AFC)으로부터 "아시아스타" 로 선정된 홍명보는 23일 오후 자신을 스카우트하러 내한한 일본프로축구 벨메어 임원과 구단 사무실에서 접촉,"연봉등 대우측면에서 가고싶은 마음 이 없는것은 아니나 일본에서 뛸 경우 기량향상에 도움이 되지않을 것으로 보이기 때문에 1~2년뒤 수준높은 이탈리아나 스페인으로 진출할 계획"이라 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1994.11.24 00:00

  • 적토마 고정운, MVP 영예 .. 94축구 코리안리그

    "적토마"고정운(28.일화)이 94하이트배 프로축구 최우수선수(MVP)의 영예를 안았다. 프로 6년생인 고정운은 18일 오후 대한축구협회 회의실에서 축구기자단 투표에서 우승골의 주인공인 신 용(일화)과 막판까지 치열한 경합을 벌이다 총 유효투표 45표중 23표를 획득해 20표에 그친 신을 3표차로 물리치고 올해 코리안리그 최고의 선수로 뽑혔다. 이로서 고정운은 데뷔 첫 해인 89년 신인왕타이틀을 획득한지 6년만에 MVP로 화려하게 재탄생했다. ...

    한국경제 | 1994.11.21 00:00

  • [프로축구] LG, 일화잡고 최종전 승리..윤상철 득점왕 차지

    LG가 94프로축구 최종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LG는 16일 동대문운동장에서 벌어진 94프로축구 하이트배 코리안리그 최종전에서 이미 우승이 확정된 일화를 3-1로 꺾고 올 시즌을 마무리했다. LG의 윤상철은 이날 한 골을 추가해 시즌 21득점으로 득점왕 확정과 함께 시즌 최다득점기록(종전 조긍연의 20골)을 경신했으며 조영증(현 LG감독)이 갖고 있는 최다연속개인득점 기록(6게임)과도 타이를 이뤘다. 일화의 고정운은 도움 1개를 보태 시즌 ...

    한국경제 | 1994.11.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