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301-19310 / 19,8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강도 섬유보강재 개발...코오롱메라크섬유

    ... 콘크리트균열방지용 섬유보강재를 처음으 로 개발, 파이버스트롱이라는 상품명으로 판매에 들어갔다고 2일 밝혔다. 코오롱메라크가 지난해부터 1년동안의 연구끝에 국산화, 김천공장에서 월1 백t 규모로 생산에 들어간 이 제품은 폴리프로필렌단섬유를 이용해 콘크리트 및 모르타르의 균열을 막고 강도를 높이는 고강도의 입체보강재이다. 그동안 건설업체들은 콘크리트균열방지를 위해 와이어메시등 철근소재를 수 입, 사용해왔으나 쉽게 부식되는 단점이 있는 반면 새로 개발된 ...

    한국경제 | 1993.11.02 00:00

  • 수입원자재 가격 10월중 소폭 상승...무역대리점협회

    ... 무역대리점협회는 곡물류와 기초금속류의 경우 공급감소등 가격상승요인이 내재하고있으나 비중이 큰 동 알루미늄 펄프 핫코일 원목등의 가격은 하락세 가 이어질 것으로 보여 4.4분기중 원자재수입가격은 대체로 안정세를 나타낼 것으로 전망했다. 조사대상 1백개품목중 10월중 수입가격이 오른것은 메탄 올(28.1%)을 비롯 양모(10.2%) 빌레트(9.8%)아연괴(9.0%)니켈(8.7%)등 33개 였으며 가격이 떨어진품목은 동 에틸렌 프로필렌등 27개였다.

    한국경제 | 1993.11.02 00:00

  • [프로필] 현명관 신임 삼성그룹회장 비서실장

    이건희회장의 질위주경영방침을 실천하고 향후 그룹의 경영전략수 립의 사령탑 역할을 하게 된 현명관 신임 회장비서실장은 합리적인 성격에 일단 방향을 정하면 과감하고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업무스 타일을 갖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이수빈 전 실장이나 삼성 주요 계열사 사장들과는 달리 공채출신이 아닌 현실장은 올해 52세로 제주 출신이며 서울고, 서울법대를 거쳐 지난 66년 행정고시에 합격한 후 감사원에서 일했던 전직 국가공무 원. ...

    한국경제 | 1993.10.23 00:00

  • 광고계 매체전략 활발히 전개 .. 대행사, 뉴미디어시대 대응

    ... 초보적 단계 이다. 한국리서치의 "미디어인덱스"(소비자 매체접촉실태 구매패턴 등), 미디어 서비스코리아(MSK)의 피플미터기에 의한 TV시청률조사, MBC 애드컴 과 코래드등 6개광고회사가 공동으로 실시하는 CPR(Consumer Profile Research), 한국광고데이타와 제일기획이 집계하는 우리나라 총광고비 등 의 정보가 있지만 충분한 편이 못된다. 특히 MSK의 TV시청률조사는 단시간 내에 비교적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고는 하지만 서울지역에 국한된 것이고 ...

    한국경제 | 1993.10.19 00:00

  • [프로필] 정재석 신임 교통부장관

    일처리가 명쾌하고 야무지기로 정평난 정통 경제관료 출신. 60년대 초부터 초창기 경제개발정책 수립에 깊이 관여했다. 지난 57년 부흥부사무관으로 출발, 64년에는 경제기획원의 초대 기획국장을 맡아 월례경제동향보고, 경제백서의 체계를 갖춰 놓은 기획통으로 알려져 있다. 66년에 교통부 육운국장과 기획관리실장, 철도청차장 등을 역 임해 교통부와도 깊은 인연을 맺었다. 화려한 관료경력에서 보듯이 "머리좋고 칼칼한 성격"으로 부하 들에게...

    한국경제 | 1993.10.18 00:00

  • [프로필] 김철용 신임 해운항만청장

    지난 57년 교통부 육운국 관광과 촉탁으로 교통부에 들어온 후 86년 5월 공직을 떠날 때까지 만 30년동안 교통부에서만 관광국장, 육운국장, 항공국장, 수송조정국장 등을 두루 거친 전문 교통관광행정가. 교통부 재직 당시 뛰어난 업무능력과 철저한 책임감으로 윗사람 들로부터 인정을 받았으며 온화하고 자상한 성격으로 부하직원들로 부터도 인기가 있었다. 특히 86년 5월 아무런 하자 없이 후배를 위해 용퇴한데 대 해서는 지금까지도 교통...

    한국경제 | 1993.10.18 00:00

  • [프로필] 김영진 신임 사법연수원장

    준수한 용모에 재판업무 등 매사에 빈틈이 없다는 평이다. 항상 책을 가까이 할 정도로 `독서광''이며 법관중 전형적인 `딸깍발이''로 통한다. 청주.수원지법원장, 광주고법원장을 역임해 사법행정에도 경험이 풍부한 편이다. 전남 장흥(54살) 광주일고.서울법대 고시 13회 사법과 서울형 사지법 판사 청주지법 부장판사 서울민사지법 부장판사 서울고법 부장판사 서울지법 동부지원장 청주지법원장 수원지법원장 광주 고등법원장

    한국경제 | 1993.10.13 00:00

  • [프로필] 이원배 부산고법원장

    자상한 성격으로 후배 법관 및 직원들로부터 신망이 두텁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서울고법 부장 재직 때 미성년자 가정파괴범에 대하여 원심을 파기하고 중형을 선고하는 등 소신있는 판결로 유명하다. 전북 전주(54살) 배재고.고려대 법대 고시 11회 사법과 서울 민사지법 판사 부산지법 부장판사 대구고법 부장판사 서울지법 동 부지원장 광주지법원장 인천지법원장 서울민사지법원장

    한국경제 | 1993.10.13 00:00

  • [프로필] 이재화 신임 대구고법원장

    온화한 성품으로 재판업무는 물론 사법행정 업무에도 두루 능통하며 서 울 서부지원의 초대 지원장을 맡아 그 기반을 탄탄히 닦기도 했다. 저서 로 이 있다. 충북 중원(58살) 충주고.서울법대 고시 14회 사법과 대전지법 홍성지원 판사 제주지법 부장판사 서울민사지법 부장판사 서울형사 지법 부장판사 광주고법 부장판사 서울고법 부장판사 서울지법 서 부지원장 대전지법원장 서울가정법원장

    한국경제 | 1993.10.13 00:00

  • [프로필] 노벨 경제학상 수상 노스/포겔 교수

    미국 매사추세츠주 케임브리지 태생의 노스 교수는 미국과 유럽의 장기 개발을 연구해왔으며, 최근 경제성장에 제도가 끼치는 영향을 분석하는 데 탁월한 공로를 세웠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노스 교수는 캘리포니아 버클리대에서 경제학박사 학위를 받은 뒤 60년 부터 시애틀과 세인트루이스의 워싱턴대학 경제학과에서 교수직을 맡아왔 다. 그는 특히 해상운송의 생산성에 관한 연구논문에서 기술적 변화보다 제도적 변화의 역할이 더 크다는 점을 입증한 `...

    한국경제 | 1993.10.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