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4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中 당국, GDP 통계 신뢰성 강조…시장은 "글쎄…"

    ... 통계의 거품 제거를 제시하는 등 중국 당국은 통계조작 의혹 해소를 위한 노력을 강화하고 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여전히 중국의 경제 통계가 정치적 의도로 조작될 가능성이 있다고 관측하고 있다. 캐피털 이코노믹스의 줄리안 에번스-프리처드 중국 이코노미스트는 이날 보고서에서 "지속적으로 안정적인 공식 GDP 수치가 공표됐지만 신뢰성 우려를 거의 누그러뜨리지 못할 것"이라며 "공식 통계를 액면 그대로 받아들여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고 ...

    연합뉴스 | 2016.01.19 16:01

  • '40대 후반 치매 증가' 진단연령 낮아지고 사망률도 높아져

    ... 4천785명에서 6천862명으로, 여자는 4천662명에서 9천144명으로 2배 가량 증가했다. 미국에서는 증가 속도가 더 빨라 75세 이상 남자의 신경질환 사망률은 20년 만에 거의 3배, 여자는 5배 가량 치솟았다. 콜린 프리처드 본머스대 교수는 "치매 사망률 증가를 단지 고령화와 진단기술 발달로만 설명할 수는 없다"며 "단기간에 이렇게 사망률이 늘어난 데는 대기오염 등 환경요인이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지난 20년간 자동차, ...

    연합뉴스 | 2015.08.06 15:31

  • "중국 경제, 25년전 거품 붕괴의 일본과 비슷하다"

    ... 쩡셴자오 매니저는 마켓워치에 "중국 당국의 지원에도, 중국 증시가 계속 지탱하려면 기관 및 개인이 더 투자해야 한다"면서, 따라서 "(무너진) 신뢰가 회복되려면 상당한 시간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캐피털 이코노믹스의 줄리안 에번스-프리처드도 뉴욕타임스(NYT)에 중국 증시와 경제가 "결단코 이 상태로 지탱될 수 없다"고 경고했다. (서울연합뉴스) 선재규 기자 jksun@yna.co.kr

    연합뉴스 | 2015.07.16 09:52

  • thumbnail
    [7% 성장 지킨 중국] 전방위 부양책 '약발'…중국, 생산·소비 이어 수출도 반등

    ... 나오는 이날 아침자 신문에 20개 기관의 추정치를 인용해 2분기 성장률이 6.9%로 둔화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 때문에 일각에선 ‘통계 마사지’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캐피털 이코노믹스의 줄리언 에번스-프리처드 애널리스트는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중국의 경제성장률은 공식 집계보다 훨씬 낮을 것으로 판단된다”면서 “어쩌면 5~6% 수준에 그쳤을지 모른다”고 말했다. 하지만 대체적으론 중국 정부가 올 들어 ...

    한국경제 | 2015.07.15 20:41 | 베이징=김동윤

  • 中경제 흔들리면 韓경제 직격탄…제2의 서브프라임 사태 될까

    ... 내다봤다. 한재진 현대경제연구원 연구위원은 "중국의 2분기 경제성장률은 6.9%일 것으로 예상한다"며 "수출과 내수가 모두 안 좋은 상황이어서 성장률 7%를 지키기가 쉽지 않다"고 설명했다. 줄리언 에번스-프리처드 캐피털 이코노믹스 애널리스트는 공식적인 경제성장률은 7.4%가 될 것이라면서도 "실질 성장률은 더 낮아서 5∼6% 사이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heeva@yna.co....

    연합뉴스 | 2015.07.15 11:06

  • thumbnail
    中 상하이지수, 제조업 호조에 '활짝'…4.7% 급등 마감

    ... 직전월 48.9를 소폭 웃도는 수치이며, 시장 전망치와 유사한 수준이다. HSBC가 조사하는 중국 PMI의 대상은 420여개 기업들로, 중국 국가통계국 집계보다 중소기업 현실을 더 잘 반영한 지수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줄리언 에반스프리처드 캐피털이코노믹스 이코노미스트는 "중국 당국의 노력이 의도했던 효과를 내기 시작했다"며 "앞으로 몇 개월 동안 추가 정책 지원이 있을 것 같다"고 내다봤다. 한편 중국 정부가 지방정부의 부채를 해소하기 ...

    한국경제 | 2015.06.01 16:54 | 채선희

  • 中 6자회의 가는 美학자들 주로 '협상파'

    ... 여기자 석방 등에 관여한 것으로 전해졌다. 올 1월에는 빌 리처드슨 전 뉴멕시코 주지사,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과 함께 방북한 바 있다. 스나이더 소장은 워싱턴에서 활약하는 소장파 한반도 전문가다. 1990년대 후반부터 잭 프리처드 전 한미경제연구소장이 공동의장을 맡은 미국 외교협회의 '한반도 특별반'의 실무국장을 맡아 북핵 문제를 연구해왔으며 북한을 직접 방문하기도 했다. 한 외교소식통은 14일 "이번 회의에 참석하는 인사들은 중국측의 초청에 따른 것이어서 ...

    연합뉴스 | 2013.09.15 09:31

  • 말리 정부군 "한달내 반군지역 대부분 탈환"

    ... 상태다. 아프리카 국가들은 지금까지 약 6000명의 병력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미국이 군용기를 동원해 프랑스 병력과 장비를 프랑스에서 말리로 운송하는데 참여하기 시작했다고 독일에 있는 미군 아프리카사령부(AFRICOM) 대변인이 말했다. 척 프리처드 AFRICOM 대변인은 "이번 임무가 앞으로 며칠동안 지속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고 AFP 통신은 전했다.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민철 특파원 minchol@yna.co.kr

    연합뉴스 | 2013.01.23 00:00

  • 영국, EU 회원국 지위 강등해법 논란

    ... 레드우드 의원은 "영국이 EU에 계속 머물 수 없다는 점을 EU 내부가 심각하게 생각하기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며 "영국은 협상을 통해 EU와 새로운 관계를 정립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유럽통합 반대론자인 보수당 소속 마크 프리처드 의원은 "아무런 제약 없는 EU 단일시장 참여가 보장돼야 한다는 점에서 이번 방안은 미흡하다"고 밝혔다. EU는 경제위기 돌파 해법으로 경제 및 정치적 통합을 촉진하는 조약개정을 추진하고 있어 이에 반발하는 영국과의 갈등이 고조될 ...

    연합뉴스 | 2013.01.01 00:00

  • thumbnail
    美10선 만줄로 의원, 한미경제硏 새 소장

    ...)이 출자한 싱크탱크다. 9일(현지시간) 외교 소식통에 따르면 KEI 이사회는 공화당 소속으로 10선인 만줄로 의원을 신임 소장으로 내정했다. 오는 16일 KEI 이사회에서 임명안이 통과되면 만줄로 의원은 지난 6월 퇴임한 잭 프리처드 전 소장의 뒤를 이어 내년 초 새 소장에 취임할 예정이다. KEI는 1982년 당시 경제기획원이 만든 비영리법인이다. 한국 정부가 KIEP를 통해 운영예산을 전액 지원한다. 대북문제 등 한·미 공조 분야를 연구하고 미국 현지의 정·재계 ...

    한국경제 | 2012.10.10 00:00 | 워싱턴=장진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