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2,1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영국 보수당, 57년 노동당 텃밭 보선서 압승…존슨 총리 힘받나(종합)

    ... 말했다. 첫 선거에서 대패한 키어 스타머 노동당 대표는 위기에 몰렸다. 스타머 대표는 이날 아침 집에서 나서며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스타머 대표 측근인 스티브 리드 의원은 "큰 충격"이라며 "완전히 처참한 결과라는 사실에서 할 수가 없다"고 BBC에 말했다. 영국 언론에서는 '치욕적인 패배'라는 표현을 쓰고 있다. 스타머 대표는 2019년 총선에서 충격적 결과를 내고 물러난 제러미 코빈 전 대표의 후임이다. 벌써 당 내부에서는 스타머 대표와 코빈 전 ...

    한국경제 | 2021.05.07 23:50 | YONHAP

  • thumbnail
    안정환 "마테라치? 2002 월드컵 때 16강전서 내게 쌍욕했다"

    ... 페루자에서 뛰며 세계 최고의 선수들과 맞대결을 펼쳤다. 영상 첫 경기는 페루자와 유벤투스의 경기였다. 당시 세계 최고의 팀 중 하나였던 유벤투스는 에드윈 판 데 사르, 잔루카 잠브로타, 지네딘 지단, 다비드 트레제게, 알렉산드로 델 에로 등을 보유했고 페루자전에 모두 선발로 나섰다. 이에 안정환은 "원숭이도 나무에 떨어지는 것처럼 지단도 실수하더라. 그래도 지단을 보면 발에 빛이 날 정도로 대단한 선수였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리고 동료였던 ...

    한국경제 | 2021.05.07 22:50 | 김정호

  • thumbnail
    용인 조경업체 기숙사서 직원 2명 '불에 타' 숨진 채 발견

    ... 실내에서 집기와 시신 등만 태우고 자연 진화된 것으로 추정된다. 소방당국에 화재 신고는 접수되지 않았다. 당시 현장을 발견한 동료 직원은 출근 시간이 지났음에도 이들이 회사에 나오지 않자 기숙사를 찾아갔다가 현관 앞에 떨어진 와 건물이 불에 탄 것을 보고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 등의 시신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관들에 의해 발견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확인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이들 시신의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현관 ...

    한국경제 | 2021.05.07 21:36 | 이보배

  • thumbnail
    선발 '박힌 돌' 위협…"뺄 이유 있나요? 없어요"

    ... 갖고 왔다. 신민혁이 어려운 상황을 잘 끊어 주고 있다`고 칭찬했다. NC는 애초 외국인 선발 투수 2명에 국내 선발 투수로는 송명기, 김영규, 이재학을 구성했다. 또 기존 선발 투수였던 구창모가 작년부터 계속되는 좌측 전완근 로 골절 여파로 올 시즌에도 모습을 드러내지 못하는 상황. 더구나 송명기까지 부상을 당한 데다 이재학, 김영규는 부진에 빠졌다. 이 감독으로서도 신민혁의 활약은 반가울 수밖에 없다. 게다가 신민혁은 선발 등판을 간헐적으로 해 왔는데도 ...

    한국경제 | 2021.05.07 20:19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태극기 배지' 단 송영길 "태극기 왜곡되지 않게 지킬 것"(종합)

    ... 가정이 깨져 '기러기 문제'가 사회 문제로 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국민의힘 황규환 상근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기러기 가족 폄훼"라며 "가족과 떨어져 사는 이들의 아픔을 보듬지는 못할망정, '술 먹는 남자', '바람 는 여자' 운운하며 비하 발언을 쏟아낸 송 대표의 인식이 개탄스럽다"고 비판했다. 논란이 커지자 송 대표는 고용진 수석대변인을 통해 "국제학교 유치를 강조하는 과정에서 기러기 가족에 대한 부적절한 발언으로 본의 아니게 상처를 드리게 ...

    한국경제 | 2021.05.07 19:52 | YONHAP

  • thumbnail
    안재현, 2년만에 '신서유기' 멤버와 재회…구혜선 "격려해주시길"

    ... 멤버들이 OB, YB 팀으로 나눠 캠핑을 즐기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강원도 영월로 떠난 YB팀의 규현, 송민호, 피오는 짐을 옮기기 시작했다. 세 사람은 할 일을 나눠 캠핑 준비를 시작했다. 그러던 중 안재현이 깜짝 방문했다. 안재현은 ... 감정적으로 행동했던 일들이 그보다 더 수치스럽다. 다만 다시 글을 적게 된 이유는 내 친구라는 이유만으로 친구가 해를 받는 상황을 원하지 않기 때문”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저는 친구를 보호할 의무가 있기 ...

    연예 | 2021.05.07 19:29 | 장지민

  • thumbnail
    영국 보수당, 57년 노동당 텃밭 보선서 압승…존슨 총리 힘받나

    ... 관저 인테리어비 논란 등으로 궁지에 몰렸던 존슨 총리에게 힘이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첫 선거에서 대패한 키어 스타머 노동당 대표는 위기에 몰렸다. 스타머 대표 측근인 스티브 리드 의원은 "완전히 처참한 결과라는 사실에서 할 것이 없다"고 BBC에 말했다. 영국 언론에서는 '치욕적인 패배'라는 표현을 쓰고 있다. 스타머 대표는 2019년 총선에서 충격적 결과를 내고 물러난 제러미 코빈 전 대표의 후임이다. 벌써 당 내부에서는 스타머 대표와 코빈 전 ...

    한국경제 | 2021.05.07 19:03 | YONHAP

  • thumbnail
    "얼굴 범벅"…길거리서 무차별 집단 폭행으로 기절한 20대

    경찰, 사건 현장 폐쇄회로(CC)TV 분석해 의자 확인 중 인천에서 20대 남성이 다른 20대 무리로부터 무차별적인 폭행을 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7일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따르면 이날 오후 '인천 연수동 묻지마 폭행 해자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인터넷 게시판에 올라왔다. 인천에 사는 평범한 20대 청년이라고 밝힌 작성자는 지난 2일 오후 10시 10분께 인천시 연수구 연수동 한 길거리에서 무차별적인 집단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

    한국경제 | 2021.05.07 18:55 | YONHAP

  • thumbnail
    '태극기 배지' 단 송영길 "태극기 왜곡되지 않게 지킬 것"

    ... 미국으로 유학 보내고 자기 마누라도 보내 부부가 떨어져 사니 남편이 혼자 술 먹다 돌아가시는 분도 있고 여자는 가서 바람이 나 가정이 깨져 '기러기 문제'가 사회 문제로 된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국민의힘 황규환 상근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기러기 가족 폄훼"라며 "가족과 떨어져 사는 이들의 아픔을 보듬지는 못할망정, '술 먹는 남자', '바람 는 여자' 운운하며 비하 발언을 쏟아낸 송 대표의 인식이 개탄스럽다"고 비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7 18:44 | YONHAP

  • thumbnail
    "나이 많다" 후배의 도발에…7언더 몰아친 51세 미컬슨

    ... 동안 보기는 1개로 막으며 7언더파 64타 단독 선두로 라운드를 마쳤다. 데이먼은 한 조로 묶인 미컬슨과의 경기를 앞두고 대선배를 자극했다. 트위터에 ‘미컬슨과 라운드를 하려고 6개월간 시도했는데 그가 나를 무서워해 한 것 같다. 챔피언스(시니어)투어 최고 선수를 상대로 내 경기력을 시험해보고 싶다’고 적었다. 1970년생으로 PGA 투어와 만 50세 이상만 참가하는 챔피언스투어를 병행하는 미컬슨의 나이를 장난스럽게 걸고넘어진 것이다. PGA투어에서만 ...

    한국경제 | 2021.05.07 17:46 | 조희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