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491-71500 / 72,7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우즈, 올해 스포츠스타 소득 1위

    ... 주요 스포츠스타 소득 분석 결과 우즈는 올 한해 총 1억3천624만달러(1천662억원)을 벌어들여 작년 슈마허에 내줬던 1위 자리를 되찾았다. 올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660만달러의 상금을 챙긴 우즈는 비록 비제이싱(피지)에게 상금왕을 빼앗겼지만 메인 스폰서 나이키에서 받는 지원금과 엄청난광고 출연료 등을 합해 사상 처음 소득 1억달러 시대를 열었다. F1 그랑프리 6회 우승의 금자탑을 쌓은 레이싱의 황제 슈마허는 8천447만달러(1천5억원)로 2위를 ...

    연합뉴스 | 2003.12.18 00:00

  • 우즈.소렌스탐, 골프기자협 선정 MVP

    ... 선정하는 `올해의 선수'로 뽑혔다. 우즈는 17일(한국시간) 발표된 미국골프기자협회(GWAA) 회원 투표에서 54%의 득표율로 유럽투어 상금왕에 오른 `황태자' 어니 엘스(남아공.18%),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상금왕 비제이 싱(피지.14%)을 큰 차로 제쳤다. 이로써 우즈는 통산 6번째이자 5년 연속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또 전날 고국 스웨덴에서 통산 7번째 최고의 선수로 뽑혔던 소렌스탐은 무려 98.6%라는 압도적 지지를 받아 3년 연속(통산 5번째) 수상자로 ...

    연합뉴스 | 2003.12.17 00:00

  • 우즈-소렌스탐, 골프기자 선정 MVP 수상

    ... 골프기자들이 선정하는 '올해의 선수'로 뽑혔다. 우즈는 17일(한국시간) 발표된 미국골프라이터스협회(GWAA) 회원투표에서 54%의 득표율로 유러피언PGA투어 상금왕에 오른 어니 엘스(남아공·18%),미국PGA투어 상금왕 비제이 싱(피지·14%)을 제쳤다. 우즈는 통산 여섯번째이자 5년 연속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또 전날 고국 스웨덴에서 통산 일곱번째 최고의 선수로 뽑혔던 소렌스탐은 무려 98.6%의 압도적 지지를 받아 3년 연속(통산 다섯번째) 수상자로 ...

    한국경제 | 2003.12.17 00:00

  • [패키지상품] 루카스여행사, '12월을 피지와 함께' 이벤트 여행

    ▨루카스여행사는 '12월을 피지와 함께' 이벤트 여행상품을 선보였다. 피지의 마나아일랜드 리조트에 머무르며 크리스마스 이브와 크리스마스 당일 코코넛 껍질벗기기,산타모자 만들기 등 산타와 함께 하는 각종 프로그램을 즐긴다. 1월1일 새벽에는 해맞이 포인트로 안내한다. 3박5일 1백29만원,4박6일 1백39만원,5박7일 1백49만원. (02)884-4490

    한국경제 | 2003.12.15 10:00

  • 크루즈.키드먼, 크리스마스때 피지서 합류

    3년전 이혼한 미국 영화배우 톰 크루즈와 니콜 키드먼이 자기들의 입양아들을 위해 피지에서 함께 크리스마스를 보낼 것이라고 호주 신문 오스트레일리언이 14일 보도했다. 이들이 피지에서 크리스마스를 함께 보내기로 한 것은 입양아 이사벨라와 코너가 아버지 크루즈와 함께 크리스마스를 보내기로 원해 키드먼이 크루즈의 연인 페넬로프 크루즈에게 함께 가자고 요청해 이뤄지게 된 것. 친구들은 키드먼과 크루즈가 2001년 2월 이혼한 이래 가까운 관계를 유지해왔으나 ...

    연합뉴스 | 2003.12.15 00:00

  • [타깃월드챌린지골프] 러브3세, 3년만에 정상 탈환

    ... 적지 않은 상금을 받은 최경주는 "당초 목표가 5위였다"며 만족감을 표시했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파드리그 해링턴(아일랜드)은 2언더파 70타를 쳐 합계 6언더파 282타로 3위에 올랐고 올해 PGA 투어 상금왕 비제이 싱(피지)은 2언더파 286타로 7위에 머물렀다. 내년부터 PGA 투어에서 뛸 예정인 유럽프로골프투어의 강호 대런 클라크(북아일랜드)는 이날도 3오버파 75타로 부진, 합계 11오버파 299타로 꼴찌에 그쳤지만 15만달러의 거금을 챙겼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12.15 00:00

  • [타깃월드챌린지골프] 러브3세, 3년만에 정상 탈환

    ... 예정된 세째 아이 출산을 지켜본 뒤 내년 시즌에 대비한 훈련에돌입할 예정이다. 지난해 이 대회 우승자 파드리그 해링턴(아일랜드)은 2언더파 70타를 쳐 합계 6언더파 282타로 3위에 올랐고 올해 PGA 투어 상금왕 비제이 싱(피지)은 2언더파 286타로 7위에 머물렀다. 내년부터 PGA 투어에서 뛸 예정인 유럽프로골프투어의 강호 대런 클라크(북아일랜드)는 이날도 3오버파 75타로 부진, 합계 11오버파 299타로 꼴찌에 그쳤지만 15만달러의 거금을 챙겼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12.15 00:00

  • [크리스마스 선물] 호두까기 인형등 아이들 선물로 딱!

    ... 있다. 은은한 향과 풍부한 크림이 세안할 때 기분을 상쾌하게 해준다고.종합선물세트(4만원)는 비누 6개와 샴푸 보디크림('크림21') 데오드런트(방취제) 등으로 구성돼 있다. 방취제 '데오롤온'은 피부에 바르는 형태의 제품으로 피지와 땀을 흡수,하루 종일 보송보송한 기분을 느끼게 해준다고.종합선물세트에는 큼직한 샤워타월이 증정품으로 들어간다. 한편 한국P&G의 두피관리 샴푸 '헤드&숄더'는 연말연시를 맞아 내년 1월10일까지 증정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3.12.15 00:00

  • [타깃월드챌린지골프] 최경주, 3타차 2위

    ... 69타를 치며 합계 4언더파 212타로 4위로 순위를 끌어 올렸고 저스틴 레너드(미국)이 3언더파 213타로 5위를 지켰다. 프레드 커플스(미국), 크리스 디마르코(미국)이 우즈와 함께 공동6위를 달렸고 올해 상금왕 비제이 싱(피지)은 1타를 잃으며 합계 이븐파 216타로 10위로 밀렸다. 첫날 81타를 치며 나홀로 꼴찌로 떨어졌던 대런 클라크(북아일랜드)는 2언더파70타로 만회샷을 날려 벤 커티스(미국)과 함께 합계 8오버파 224타로 공동15위가 ...

    연합뉴스 | 2003.12.14 00:00

  • 최경주, 공동5위 산뜻한 출발 .. 타깃월드챌린지 첫날

    ... 어려운 코스인데다 하루종일 차가운 날씨에 바람까지 세차게 불어 60대 스코어를 낸 선수가 한명도 없었다. 언더파를 기록한 선수는 고작 4명이었고,이븐파만 쳐도 상위권에 랭크될 정도였다. 생애 첫 상금왕에 오른 비제이 싱(40·피지)은 2언더파로 잘 나가다가 15번홀(1백86야드)에서 트리플보기로 제동이 걸렸고,대런 클라크(35·북아일랜드)는 트리플보기 1개,더블보기 2개를 범하며 보기 드문 9오버파 81타를 기록하고 말았다. 지난주 홍콩오픈에 출전했던 ...

    한국경제 | 2003.12.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