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22,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램지어 교수, 역사왜곡 추적한 한인 교수에 협박성 메일 보내

    ... "야만적인 명예훼손 공격을 중단하라"며 "다음 단계로 내가 어떤 조치를 취할 지"를 고민 중이며 자신의 이메일이 '경고'라고 강조했다. 지난 3월 2일 램지어 교수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매춘부라고 표현한 논문이 공개돼 논란이 됐다. 램지어 교수의 주장에 따르면 당시 일본 내무성은 매춘부로 일하고 있는 여성만 위안부로 고용할 것을 모집업자에게 요구했다는 것이다. 아울러 관할 경찰은 여성이 자신의 의사로 응모한 ...

    한국경제 | 2021.05.06 21:56 | 김정호

  • thumbnail
    천원 안 빌려줘서…일면식도 없는 행인 살해한 40대 구속

    ... 구속됐다. 6일서울동부지법 신용무 영장전담판사는 이날 오전 행인을 수차례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는 A(42)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A 씨는 이날 오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다. A씨는 '피해자 유족에게 할 말 없나'라는 취재진 질문에 "죄송합니다"고 말했다. A 씨는 지난 4일 오후 7시께 서울 강동구 천호동 한 주택가에서 길을 가던 남성 B 씨의 가슴과 복부 등을 여러 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

    한국경제 | 2021.05.06 19:30 | 김정호

  • thumbnail
    '옷가게 직원 뺨 때린' 벨기에 대사 부인, 경찰 조사 받아

    ... 벌어졌다. 대사 부인은 해당 직원을 비롯해 두 사람을 말리는 또 다른 직원 역시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논란이 커지자 벨기에 대사관은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주한 벨기에 대사는 부인에 관련된 사건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하며, 그의 부인을 대신해 피해자에게 사과드린다"면서 "어떠한 상황에서도 벨기에 부인이 한 행동은 용납될 수 없다"고 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6 18:51 | 김정호

  • thumbnail
    업비트 투자자 보호센터 세운다

    ... 암호화폐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가 100억원을 투입해 ‘업비트 디지털자산 투자자 보호센터’를 설립한다고 6일 발표했다. 이 센터는 암호화폐와 관련한 교육·연구, 사기 유형 분석과 예방 캠페인, 사기 피해자 법률 지원·상담 등의 사업을 벌일 예정이다. 암호화폐 사기 피해자에게 투자금 일부를 보전해주고, 저금리 긴급 대출을 지원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두나무 관계자는 “시장의 건강한 성장과 투자자 보호를 핵심으로 ...

    한국경제 | 2021.05.06 17:33 | 임현우

  • thumbnail
    고개 숙인 김부겸, '박원순 피해자'에 사과 "성인지 감수성 부족"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사진 )는 6일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 성폭력 피해자를 향해 과거 '피해를 호소하는 고소인'이라고 지칭한 것을 두고 고개를 숙였다. 김 후보자는 이날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조수진 국민의힘 의원의 관련 질의에 "몇 차례 사과드렸지만, 피해자께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며 이같이 사과했다. 김 후보자는 "당시 저희 당에서도 박 전 시장의 갑작스러운 죽음에 대해 입장 정리를 못 했던 ...

    한국경제 | 2021.05.06 15:36 | 조준혁

  • thumbnail
    "장동민이 날 도청했다" 돌멩이 테러범 징역 8개월

    ... 넘겨진 후 손씨 측은 장동민과 합의를 시도했으나 장동민은 재범을 우려하며 합의에 응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선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손씨에게 징역 2년 6개월을 구형했다. 재판부는 "26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끼쳤고, 피해자와 가족에게 신체적 피해도 입혔다"며 "다만 피고인이 반성하고 있고, 형사처벌을 받은 적이 없는 초범인 점을 참작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6 15:17 | 김명일

  • thumbnail
    김흥국 "뺑소니? 공갈협박 당했다…운전자가 돈 요구" [직격 인터뷰]

    ... 했다"고. 이후 경찰서 연락을 받은 후에야 뺑소니 혐의로 입건된 사실을 알게 됐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김흥국은 "어떻게 제가 연예인인걸 알고 계속 저에게 합의를 하자며 3500만 원을 요구했다"며 "연예인이라 피해자가 가해자가 되는 느낌"이라고 호소했다. 병원에 가서 구체적으로 어디가 얼마나 다쳤는지, 오토바이가 망가졌으면 어디가 어떻게 망가졌는지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고 일방적으로 금전적 요구를 하고 있다는 것. 한편 경찰은 김흥국과 ...

    연예 | 2021.05.06 14:47 | 김소연

  • thumbnail
    두나무, 100억원 투입해 '업비트 디지털 자산 투자자 보호 센터' 설립

    ... 2022년에는 'ESG 경영위원회'도 신설한다는 계획이다. 업비트 디지털 자산 투자자 보호 센터의 주요 업무는 △디지털 자산에 대한 교육과 연구 △디지털 자산 사기 유형 분석과 예방을 위한 캠페인 △디지털 자산 사기 피해자 법률 지원 및 상담 △디지털 자산 사기 피해금 일부 보존 및 긴급 저금리 융자 지원 등이다. 시장의 건강한 성장과 투자자 보호를 중심으로 가상자산과 블록체인이 가져올 미래 사회 기반을 다진다는 구상이다. 두나무는 "상장사기 ...

    한국경제 | 2021.05.06 14:40 | 이영민

  • thumbnail
    또 美 도심서 아시아계 여성 흉기에 찔렸다…2명 중상

    ...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서 아시아계인 85살 여성과 60대 여성이 50대 남성으로부터 칼로 피습을 당해 중상을 입었다. 이들은 4일 오후 5시께 샌프란시스코 시내 중심가 정류장에서 버스를 기다리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피해자 2명은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긴급 수술을 받은 뒤 중환자실에서 회복 중이다. 목격자들은 용의자가 손잡이에 너클이 달린 군용 칼로 보이는 흉기를 사용해 아시아계 할머니들을 찔렀다고 진술했다. 사건 발생 당시 피해자 1명은 출혈이 ...

    한국경제 | 2021.05.06 08:41 | 김수현

  • thumbnail
    정의용·모테기, 20분 첫 대면…위안부·오염수 입장차 확인

    ... 외상과 오래 얘기했다”고 말했다. 양국 장관은 과거사와 북핵 등에 관해 얘기를 나눈 것으로 관측된다. 외교부 안팎에선 이번 양자 회담이 양국 간 의사소통을 본격 재개하는 계기가 될지 주목하고 있다. 다만 강제동원 피해자 및 위안부 배상 문제,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등 현안에 대해선 좁히기 힘든 입장차를 재확인했다. 이날 일본 언론은 “모테기 외상이 한국 측에 강제징용·위안부 문제에 대한 수용 가능한 해법 ...

    한국경제 | 2021.05.06 01:02 | 문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