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20 / 22,2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작년 로또 등 복권 판매금액 첫 5조 넘었다

    ... 2조2109억원이었다. 문재인 정부 출범 전인 2016년 1조5957억원과 비교해 38.5% 증가했다. 수익금은 정부의 각종 지원 사업에 쓰였다. 사용 항목은 △다가구주택 매입 임대 △한부모가족 자녀 양육비 지원 △가정폭력방지 및 피해자 지원 △청년·대학생 소액금융 지원 △저소득층 장학사업 지원 △여성 출소자 취업전문시설 조성 등이다. 이 같은 공익지원사업과 법정사업 지출액은 2조2555억원이었다. 이 밖에 공공자금관리기금 예탁에 3085억원, 한국은행 ...

    한국경제 | 2021.05.05 17:15 | 강진규

  • thumbnail
    김용민 "유시민 기소는 검찰권 남용"…野 "자기편만 정의?"

    ... 반부패강력부 쪽에서 (노무현재단 계좌를) 봤을 가능성이 높다"고 발언한 게 문제 된 상황. 김 최고위원은 이와 관련해 "정부와 국가기관은 업무수행과 관련하여 항상 국민의 감시와 비판의 대상이 되어야 하고 명예훼손죄의 피해자가 될 수 없다는 점에 비추어 보면, 검찰의 위 기소는 검찰권 남용에 해당할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유 이사장은 한동훈 검사가 속한 검찰을 지칭하는 과정에서 검사 한동훈을 언급한 것이지 일반 시민으로서 ...

    한국경제 | 2021.05.05 16:53 | 조준혁

  • thumbnail
    이용수 할머니, 日 상대 위안부 손해배상 항소…"정의·인권 승리할 것"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가 일본 정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소송에서 각하 판결한 1심 판단에 불복해 항소한다. 5일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ICJ) 회부 추진위원회'는 "이용수 할머니는 일본의 반인도 범죄 등 국제법 위반 책임에 면죄부를 부여한 서울중앙지법 판결에 항소하기로 했다"며 "항소심에서 정의와 인권이 승리할 것이라는 기대를 나타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5.05 15:59 | 남정민

  • [단독] 브이글로벌 대표, 또다른 거래소서도 불법 다단계 운영 의혹

    ... B사의 거래소는 지난해 8월부터 폐쇄된 상태다. 서울 논현동 브이글로벌 본사와 임직원 거주지 등 22곳을 지난 4일 압수수색한 경기남부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관련 자료를 분석한 뒤 조만간 피의자들을 소환조사할 방침이다. 지금까지 피해자 30여명이 경찰 조사를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브이글로벌을 통해 다른 투자자를 데려오면 일정 금액을 보상해주는 불법 다단계 영업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브이글로벌은 지난해 8월부터 최근까지 회원 한명당 최소 600만원 짜리 ...

    한국경제 | 2021.05.05 15:45 | 양길성

  • thumbnail
    토스, 중고거래 사기 피해자에 50만원 보상

    ... 서비스를 선보였다. 5일 토스 운영사인 비바리퍼블리카에 따르면 토스는 온라인 중고거래에서 사기를 당한 고객에게 피해 금액을 최대 50만원까지 1회에 한해 보상하는 정책을 지난달 내놨다. 토스를 통해 송금한 금액이 대상이다. 피해자가 피해 발생 15일 이내에 토스 고객센터에 관련 사실을 접수할 경우, 수사기관 신고 증빙 등 절차를 거쳐 보상금이 지급된다. 다만 게임 아이템과 각종 상품권 등 환금성 상품을 거래하다가 사기를 당한 경우는 보상에서 제외된다. 현행법상 ...

    한국경제 | 2021.05.05 15:44 | 이인혁

  • thumbnail
    [단독] 文정부서 복권 판매수익 40% 증가…복지재원으로 썼다

    ... 문재인 정부 출범 전인 2016년 1조5957억원과 비교하면 38.5% 많다. 복권 수익금은 대체로 정부의 각종 복지사업에 쓰인다. 정부는 2조원이 넘는 수익금으로 다가구주택 매입임대, 한부모가족자녀 양육비 지원, 가정폭력방지 및 피해자 지원, 청년·대학생 소액금융지원, 저소득층 장학사업 지원, 여성출소자 취업전문시설 조성 등의 사업을 했다. 지난해 복권 판매 수익금이 크게 증가한 것은 복권 판매액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영향이다. 복권위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21.05.05 14:47 | 강진규

  • thumbnail
    김근식 "문자폭탄 양념이라던 文…자기 욕은 못 참는 모순"

    ... "문 대통령은 모욕죄 관련해서 처벌 의사를 철회하도록 지시했다"고 밝힌 바 있다. 문 대통령이 자신을 비판하는 전단을 뿌린 30대 청년 김모씨를 모욕죄로 고소한 지 2년 여 만에 고소를 취하한 것. 모욕죄는 피해자나 법률대리인이 직접 고소해야 공소를 제기할 수 있는 친고죄다. 문제가 된 전단은 문 대통령과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 등의 부친이 친일파 후손이라는 주장이 담겼던 것으로 알려졌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

    한국경제 | 2021.05.05 14:20 | 조준혁

  • thumbnail
    이용수 할머니, 위안부 손해배상 판결 불복 '항소'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가 일본 정부를 상대로 낸 2차 손해배상 소송을 각하한 1심 판결에 불복해 항소한다. '일본군 위안부 문제 ICJ 회부 추진위원회'는 5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 할머니는 일본의 전쟁범죄와 반인도범죄 등 국제법 위반 책임에 면죄부를 부여한 서울중앙지법 판결에 항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 할머니는 항소심에서 정의와 인권이 승리할 것이란 기대를 나타냈다"며 "위안부 ...

    한국경제 | 2021.05.05 13:48 | 김하나

  • thumbnail
    김용민 "대선출마 언급 유시민 기소…검찰 개혁 필요한 이유"

    ... 근거로 유시민 이사장이 한동훈에 대한 명예훼손죄를 범했다는 취지의 기소를 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와 국가기관은 업무수행과 관련해 항상 국민의 감시와 비판의 대상이 돼야 하고 명예훼손죄의 피해자가 될 수 없다는 점에 비춰보면 검찰의 기소는 검찰권 남용에 해당할 가능성이 높다"며 "유시민 이사장은 한동훈 검사가 속한 검찰을 지칭하는 과정에서 검사 한동훈을 언급한 것이지, 일반 시민으로서 한동훈을 언급한 것이...

    한국경제 | 2021.05.05 12:06 | 조미현

  • thumbnail
    백신보다 무서운 소화제? 與 대변인 발언에 불붙은 여야 [여의도 브리핑]

    ... 지났는데 벌써부터 국민 마음을 아프게 했다. 이 대변인은 당장 국민께 사과하길 바란다. 정의당 "이용빈, 때와 장소 가려서 말하라" 정의당 은 총 5건의 논평을 냈습니다. △김 후보자에 대한 내용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별세에 대한 내용 △서울 송파구가 방이동 솔이텃밭의 그린벨트 해제에 대한 내용 △5개 부처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 대한 내용 △코로나19 백신 관련 이 대변인 발언에 대한 내용 등이었습니다. 정의당 역시 이 대변인 발언에 비판을 ...

    한국경제 | 2021.05.05 06:00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