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22,2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文, 납득 못할 비난도 참겠다더니…참여연대도 "고소 취하해야"

    ... 정동영 전 민주평화당 대표, 홍영표 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의 사진과 이들의 아버지 등이 일제강점기 당시 친일행동을 했다는 주장도 담겼다. 앞서 김씨가 수사를 받게 되자 고소인이 누구냐를 놓고 논란이 일었다. 모욕죄는 친고죄(피해자나 법정 대리인이 직접 고소해야 기소할 수 있는 범죄)여서 문 대통령 측에서 고소를 해야만 수사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017년 한 방송에 출연해 대통령이 되면 납득할 수 없는 비판, 비난도 참겠다고 발언한 ...

    한국경제 | 2021.05.04 15:11 | 김명일

  • thumbnail
    대낮 음주운전으로 6살 아이 숨지게 한 50대…징역 8년 확정

    ... 제기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지난달 26일 열린 재판에서 검찰과 피고인의 항소를 모두 기각하고 원심과 같은 징역 8년을 선고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은 과실범이지만 음주운전의 심각성과 위험성을 충분히 고려해 피해자의 사망과 상해에 대해 고의범에 가까운 책임을 져야 함을 분명히 한다"며 "참회가 진심이라면 잘못을 인정하고 형을 받아들여야 한다"고 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4 15:11 | 김명일

  • 경찰, '다단계 사기 혐의' 코인거래소 '브이글로벌' 압수수색

    ... 다단계 영업을 했다. 한 계좌당 수백만원을 투자하면 6개월 후 투자금 3배를 배당금으로 지급하고, 새 회원을 모집하면 각종 수당을 준다는 식이다. 하지만 일부 투자자가 약속한 수당을 돌려받지 못하고, 계좌 환불도 받지 못하면서 피해자는 갈수록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 회사는 공정거래위원회에도 등록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에서 다단계판매업을 운영하려면 사업자는 방문판매법에 따라 공정위나 관할 지자체에 사업 등록을 해야 한다. 경찰은 압수수색과 더불어 이 ...

    한국경제 | 2021.05.04 14:45 | 양길성

  • thumbnail
    전세계약 맺고 주인에겐 월세보증금만 준 중개사 입건

    ... 속이고 셋돈을 자신이 받아 가로채기도 했다. 건물주가 보증금 등에 의심을 품고 사실관계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이 같은 문제가 드러나자 A씨는 지난달 13일 경찰에 자수했다. 현재까지 집계된 세입자 30여명이 A씨에게 맡긴 전세보증금은 약 8억원에 이른다. 세입자들은 최근 A씨를 경찰에 고소했다. A씨가 최근 5년 정도 부동산중개업에 종사한 것으로 알려져 피해자가 더 나올 가능성도 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4 14:10 | 이송렬

  • thumbnail
    김경율, "윤 할머니 별세 가슴아파" 윤미향에 "정말 슬프시겠다"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윤 모 할머니가 2일 별세한 것게 대해 "할머니의 명복을 빈다"고 했다. 윤 의원은 4일 자신의 블로그에 3일 공개했던 애도의 글을 재차 올렸다. 윤 의원은 글을 통해 "1992년 할머니와의 만남은 참 가슴아팠다"고 운을 떼고 "마포구 골목길을 돌고 돌아 누추한 곳에 있던 정대협 사무실까지 찾아오셔서 일본군인들에게 모질게 당했다며 당신의 아픈 이야기를 ...

    한국경제 | 2021.05.04 13:47 | 이미나

  • thumbnail
    나훈아 노래 안 틀었다고…택시기사 욕하고 때린 60대 집행유예

    ... 내뱉으며 "왜 나훈아 노래를 틀지 않느냐"고 화를 냈고, 이어 주먹으로 택시기사의 어깨를 2차례 때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폭력 전과가 다수 있는데도 이 사건 범행을 저질러 징역형의 선고가 불가피하다"면서도 "단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 피해자와 합의한 점등을 감안해 형량을 정했다"고 밝혔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04 13:33 | 김수영

  • thumbnail
    '8살 딸 학대 살해' 계부, 딸 쓰러졌는데 모바일 게임했다

    ... 살인의 고의성은 부인했다. A씨 측 변호인은 "공소사실 중 상습아동학대와 상습아동유기·방임은 인정한다"며 "살인 혐의의 사실관계도 인정하지만, 살인의 고의가 없었고 피고인의 행위와 피해자의 사망 사이에 인과관계도 부인한다"고 밝혔다. 함께 기소된 A씨의 아내 B(28)씨는 구속집행정지로 석방됐다가 지난달 초 출산을 하고 다시 구치소에 수용됐고, 이날 법정에는 신생아를 안고 출석했다. A씨 부부는 올해 3월 2일 ...

    한국경제 | 2021.05.04 13:25 | 김명일

  • thumbnail
    정봉주 "민주당, 유시민도 대선 못 뛸 정도로 폐쇄적" [인터뷰+]

    ... 한다는 게 1·2심의 논거였다"고 전했다. 이어 "피해주장 여성의 이야기는 신뢰할 수 없다면서 거짓말로 처리됐다. 거짓말, 성추행은 없었다는 대법원의 무죄 결정이 핵심"이라며 "피해자라 주장한 여성도 재판장이 '사실이 아닌가'고 물었더니 '네 사실이 아니다'라고 답한 바 있다"고 덧붙였다. 정 전 의원은 2018년 3월 해당 보도를 했던 프레시안을 상대로 법적 대응에 나설 ...

    한국경제 | 2021.05.04 08:37 | 조준혁/최혁

  • thumbnail
    범행 18년만에…60대 사기범, 2심서도 징역 6년

    ... 부장판사)는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사기)·무고·부정수표 단속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A(60)씨에게 징역 6년을 선고했다. A씨는 화장지 제조업체를 운영했다. 그는 2002년 피해자로부터 5억7000여만원 상당의 사업 물품을 공급받고 값을 치르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공급받은 물품에 대한 지급 명목으로 피해자에게 수표를 건냈다. 이후 만기가 다가오면 “수표들이 위조됐다”며 경찰에 ...

    한국경제 | 2021.05.04 08:26 | 최진석

  • thumbnail
    '박사방' 조주빈 일당 오늘 결심 공판…엄벌 내려질까

    ... 텔레그램 '박사방' 일당의 항소심이 오늘 마무리된다. 서울고법 형사9부(문광섭 부장판사)는 4일 범죄단체조직·활동 등 혐의로 기소된 조씨 등 6명의 결심 공판을 진행한다. 검찰은 1심에서 "피해자들이 피고인의 엄벌을 눈물로 호소하고 있다"며 무기징역을 구형했다. 1심 재판에서 조씨는 피해자와 합의해 공소 기각된 부분을 제외하고는 모든 혐의가 유죄로 인정돼 징역 40년을 선고받았다. 함께 기소된 공범 5명은 징역 ...

    한국경제 | 2021.05.04 07:50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