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22,2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남편 성매매로 성병 걸리자 시어머니 폭행한 며느리 '집유'

    ... A씨가 당시 B씨 집 문을 걸어 잠그는 등 감금했다는 혐의는 무죄로 판단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고령의 시어머니에게 상해를 가한 것을 넘어 흉기로 협박해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 그럼에도 끝까지 범행을 부인하고 있고, 피해자에게 용서받지 못했다"면서도 "남편의 외도로 흥분한 상태에서 우발적으로 범행에 이른 것으로 보인다. 상해 정도가 비교적 가볍다는 점 등을 모두 고려한 원심의 양형은 정당하다"고 판시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21.04.30 16:57 | 김명일

  • thumbnail
    檢, '햄버거병' 의혹 한국맥도날드 무혐의 처분

    ... 오염된 패티 물량을 속이고 행정처분을 피한 혐의만 인정해 이날 A씨 등을 공무집행 방해죄 위반으로 기소했다. 검찰은 "한국맥도날드에서 압수한 자료 분석과 관련자, 공무원 및 전문가들을 수 차례 조사했지만 맥도날드 햄버거와 피해자들의 '햄버거병' 발병 사이의 인과 관계를 인정할 증거나 진술이 부족했다"며 "맥도날드가 제조업체로부터 납품받은 패티의 오염 사실을 알면서도 납품했다고 보기 어렵다"고 말했다. 앞서 시민단체는 ...

    한국경제 | 2021.04.30 16:47 | 남정민

  • thumbnail
    김부겸 "기본소득·전국민고용보험 고민해야…공개토론 필요"

    ... 통과된데 대해서는 "공직자 뿐 아니라 여러 당사자들이 한국 사회를 투명하게 하고 국민들의 신뢰를 높이는 행동과 행위를 해야 한다는 강한 신호라고 본다"고 평가했다. 김 후보자는 인사청문회가 끝나고 나면 라임 피해자들을 만나 얘기를 듣겠다고 했다. 다만 사위의 라임펀드 가입에 대해서는 전혀 몰랐고 특혜는 없었다고 거듭 강조했다. 김 후보자는 "그분들(라임 피해자)이 자꾸 저보고 무슨 특혜를 받았다는 게 무슨 뜻인지 이해할 수 없다"며 ...

    한국경제 | 2021.04.30 14:58 | 강영연

  • thumbnail
    유시민 재판 넘겨진다…'檢 노무현재단 사찰' 의혹 제기 피소

    ... 이사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유 이사장은 지난 1월 "사실이 아닌 의혹 제기로 검찰이 저를 사찰했을 것이라는 의심을 불러일으킨 점에 대해 검찰의 모든 관계자들께 정중하게 사과드린다"며 고개를 숙였다. 이에 대해 한 검사장은 유 이사장이 가짜뉴스를 유포했다며 서울중앙지법에 5억원 상당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하고 검찰에 피해자로서의 입장을 담은 서면을 제출했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30 14:50 | 조준혁

  • thumbnail
    사랑니 뽑다가 턱뼈 부러뜨리고 모른 척…공포의 치과

    ... 통증을 느껴 입을 다물 수가 없었다. 당시 치과에서 사랑니를 발치한 뒤 촬영한 턱뼈 엑스레이 사진에는 오른쪽 아래 턱뼈가 위아래로 두 동강 나 있다. 치과 측은 현장에서 골절 사실을 확인하고도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결국 피해자가 통증을 참아가며 직접 차를 몰고 대학병원 응급실로 가 치료를 받았다. 피해자는 골절된 뼈에 철심을 박아 고정하는 수술을 받았고, 전치 6주 진단이 나왔다. 영구적 치아 신경 손상이 우려된다는 진단 결과도 나왔지만, 치과 측에선 ...

    한국경제 | 2021.04.30 11:15 | 김명일

  • thumbnail
    납득 못할 비난도 참겠다던 文, 모욕죄 고소…내용 뭐길래?

    ... 분위기가 강했다"며 "대통령이 참으면 안 된다는 여론을 감안해 (문 대통령의) 대리인이 고소장을 낸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A씨가 수사를 받게 되자 고소인이 누구냐를 놓고 논란이 일었다. 모욕죄는 친고죄(피해자나 법정 대리인이 직접 고소해야 기소할 수 있는 범죄)여서 문 대통령 측에서 고소를 해야만 수사가 가능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017년 한 방송에 출연해 대통령이 되면 납득할 수 없는 비판, 비난도 참겠다고 발언한 ...

    한국경제 | 2021.04.30 10:19 | 김명일

  • thumbnail
    文, 30대 男 명예훼손 고소 이유 "내용 극악"…野 "초유의 일"

    ... 이사장 등의 선대(先代)가 일제강점기 어떤 관직을 지냈는지 적혔다. 전단의 다른 면에는 일본 음란물 이미지와 함께 “북조선의 개, 한국 대통령 문재인의 새빨간 정체”라는 문구가 있었다. 형법상 모욕죄는 피해자나 법정 대리인이 직접 고소해야 기소할 수 있는 친고죄에 해당한다. 동아일보 보도에 따르면 청와대 관계자는 고소 이유에 대해 “전단 내용이 아주 극악해 당시에 묵과하고 넘어갈 수 없는 수준이라는 분위기가 강했다”며 ...

    한국경제 | 2021.04.30 09:52 | 이미나

  • thumbnail
    대통령배 콘텐츠 공모전 아름다운 인터넷 세상을 만들어요

    ...위원회에서 주최하고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에서 주관하는 '2021 인터넷윤리 창작 콘텐츠 공모전'을 소개해드립니다. [함께 할수록 빛나는 e 세상, on 세상을 아름답게]라는 주제로 사이버 폭력의 현황을 알리거나 피해자와의 공감을 이끌어내기, 디지털 발자국과 평판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거나, 효과적으로 관리 방법 안내해 주기, 온라인에서의 정보 편향 문제를 알리거나 균형 있게 정보를 선택하고 판단하도록 설득하기, 온라인상 법적 문제의 현황이나, 타인과 ...

    한국경제 | 2021.04.30 07:27 | 사업국

  • thumbnail
    일면식 없는 여고생에 강제로 입맞춤한 60대 남성 '집유'

    ... 일어났으나 A 씨는 B 양의 볼과 귀에 입을 맞추기도 했다. 이후 A 씨는 범행을 부인했으나 B 양이 찍은 범행 장면 사진을 증거로 내밀자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재판부는 "공개된 장소에서 범행을 저질러 피해자가 극도의 불안감과 수치심을 느꼈을 것으로 보인다"며 "범행을 부인하다 범행 장면을 찍은 사진을 보고서야 범행을 인정한 점 등 엄히 처벌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다만 "범행을 인정하며 반성하고 ...

    한국경제 | 2021.04.30 00:26 | 김정호

  • thumbnail
    어린이 성추행 목사, 이상한 해명…"신체 만졌지만, 나쁜 뜻 없었다"

    ... 관리사무소 CCTV를 통해 범행 장면을 확인한 뒤 동선을 추적해 피의자를 A씨로 특정했다. 경찰의 통보를 받고 관할 지구대에 자진 출석한 A씨는 범행을 자백했다. 다만, 그는 경찰 조사에서 "신체를 만진 건 사실이지만 나쁜 뜻은 없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피해자 조사를 마친 뒤 정식 피의자 조사를 통해 자세한 범행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29 19:58 | 이보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