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01-2510 / 2,7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광고 3형제' IT맨 변신 '신바람'..최재명.재학.재현씨 성공변신

    DMA코리아의 최재명 사장과 하이홈의 최재학 사장,NHN(옛 네이버컴)의 최재현 e마케팅팀장. 이들은 한 핏줄을 타고난 삼형제다. 잘나가는 광고맨에서 IT(정보기술)맨으로 변신했다는 점도 공통점이다. 삼형제가 "광고계 출신 IT가족"을 이룬 셈이다. 최씨 삼형제가 도전성과 창의력이 요구되는 광고회사에서 일하다가 IT벤처로 옮긴 데는 그럴만한 이유가 있다. 한마디로 광고회사든 IT벤처든 이들의 적성에 딱 맞기 때문이다. 이들 삼형제는 하나같이 ...

    한국경제 | 2002.02.05 14:51

  • 품안이 우주보다 넓은 것을..박경훈 스님 선시집 '아시게나...'

    ... 감싸고도 남을 만큼 넓고 걸림이 없는 세계다. 이런 경지를 황혜당 스님(63·담양 금타선원)은 ''하늘을 이불로 땅을 자리로 산을 베개로'' 삼았던 진묵대사의 선시에 비견한다. "백운으로 옷을 입고/우주로 몸을 삼아/대해(大海)는 핏줄이요/태양은 나의 심장"이라는 경훈 스님의 경지와 통한다는 얘기다. 경훈 스님이 선시 2백18편를 엮은 선시집 ''아시게나,우리가 선 이 땅이 낙원이라네''(역사비평사,전2권)를 냈다. 평소 수행 도중 떠오르는 선상(禪想)을 ...

    한국경제 | 2002.01.22 17:24

  • 박경훈 스님, 선시집 출간

    ... 우주를 감싸고도 남을 만큼 넓고 걸림이 없다. 이런 경지를 황혜당 스님(63.담양 금타선원)은 "하늘을 이불로 땅을 자리로 산을 베게로" 삼았던 진묵대사의 선시에 비견한다. "백운으로 옷을 입고/우주로 몸을 삼아/대해(大海)는 핏줄이요/태양은 나의 심장"이라는 경훈 스님의 경지와 통한다는 얘기다. 경훈 스님이 선시 2백18편를 엮은 선시집 "아시게나,우리가 선 이 땅이 낙원이라네"(역사비평사,전2권,각권 9천5백원)을 냈다. 평소 수행 도중 떠오르는 선상(禪想)을 종지쪽지에 ...

    한국경제 | 2002.01.22 10:53

  • 북, 정부 정당 단체 합동회의 진행

    ... 말을 부연했다. 호소문은 둘째로, ''통일운동 활성화''를 ''시대의 요구''이며 ''민족의 부름''이라고강조하고 "조국통일운동에는 누구도 배제되지 말아야 하며 그 어떤 구속도 받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호소문은 남북관계를 "하나의 핏줄을 이은 우리 민족끼리의 관계이며 함께 통일로 가야 할 동족 사이의 관계"라고 정의하고 "우리는 당국 사이의 대화와 모든 형태의 민간급 대화 및 접촉을 적극 발전시켜 나가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셋째 ''호소''는 ''통일 방해 ...

    연합뉴스 | 2002.01.22 00:00

  • 북, 6월15일 '통일의 문 여는 날' 지정 제의

    ... 말을 부연했다. 호소문은 둘째로, ''통일운동 활성화''를 ''시대의 요구''이며 ''민족의 부름''이라고강조하고 "조국통일운동에는 누구도 배제되지 말아야 하며 그 어떤 구속도 받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호소문은 남북관계를 "하나의 핏줄을 이은 우리 민족끼리의 관계이며 함께 통일로 가야 할 동족 사이의 관계"라고 정의하고 "우리는 당국 사이의 대화와 모든 형태의 민간급 대화 및 접촉을 적극 발전시켜 나가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셋째 ''호소''는 ''통일 방해 ...

    연합뉴스 | 2002.01.22 00:00

  • 프레드릭손 장편 '어머니와 아들' 번역출판

    스웨덴 작가 마리안네 프레드릭손(75)의 장편소설 ''어머니와 아들''(종문화사)이 번역돼 나왔다. 그는 38개국 언어로 번역된 대작 ''한나의 딸''을 통해 전세계에서 화제를 모았던 베스트셀러 작가. 이번 작품에서는 핏줄보다 더 뜨거운 사랑과 가족의 의미를 일깨워준다. 작품 배경은 2차대전의 그림자가 짙게 드리워진 스웨덴의 조그만 항구도시 괴테보르크.유태계 출신의 소년 시몬이 중심인물이다. 태어난 지 3일 만에 입양된 그에게 양부모인 에릭과 ...

    한국경제 | 2002.01.08 15:37

  • [위기 '日本경제'] (中) '벼랑에 선 제조업'..중국상품 열도 점령

    ... 뿌리치고 고심 끝에 내린 결론이었다. 중국 땅에서의 사업이 녹록지 않다는 것은 그도 알고 있었다. 하지만 어쩔 수 없었다. 인건비가 일본의 20분의 1 수준인 중국 제품과의 경쟁은 애초부터 한계가 있었다. 금융이 일본 경제의 핏줄이라면 제조업은 일본을 경제강국으로 키운 뼈대와 살이 었다. 그러나 제조업 불패신화는 안과 밖에서 동시에 무너지고 있다. 수출 시장에서는 중국을 선두로 한 아시아국가의 저가양질 제품이, 안에서는 기업들의 탈(脫)일본 러시가 제조업을 ...

    한국경제 | 2001.12.26 17:30

  • 中대사 "한국 조선족문제 신중을"

    리 빈(李 濱) 주한중국대사는 6일 중국내 조선족 문제에 대해 '재중 조선족은 핏줄로는 한국 국민의 동포지만 중국 국적을 갖고 있는 56개 민족 대가정(大家庭.중국)의 일원'이라며 '한국정부가 이 문제 처리과정에서 국가간의 관계를 잘 고려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날 국회 한중포럼 창립총회에서 `중국의 대외정책과 한중관계'에 관한 특강을 한 후 1948년 정부수립 이전 해외로 이주한 한국인과 그 자손을 `재외동포'로 인정하는 내용의 재외동포법 ...

    연합뉴스 | 2001.12.06 20:19

  • 박세리 발바닥 "심상찮네"..사마귀 방심하다 병원行

    ... 보고 약만 바르고 말았으나 최근 오른쪽에도 똑같은 게 생기자 병원을 찾았다. 지난주 한 병원에서 티눈으로 보고 주사를 맞았으나 주초 삼성의료원에서 재진찰을 받은 결과 사마귀라는 판명이 나왔다. 의료진은 "사마귀가 안으로 자라 핏줄이 터지기도 했다. 어떻게 그동안 이를 참고 대회에 출전했는지 의아스러울 정도"라고 말했다고 세리팀은 전했다. 의료진은 또 오른발에 난 사마귀가 왼발에서 전염됐을 가능성이 높다며 조만간 진행상황을 본 뒤 수술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01.11.23 17:27

  • 다일공동체 최일도 목사, 가족이야기 에세이집 펴내

    "밥퍼 목사"로 유명한 다일공동체 대표 최일도 목사가 자신의 가족 이야기를 털어놨다. 에세이집 "참으로 소중하기에...조금씩 놓아주기"(중앙M&B,8천5백원)를 통해서다. 최 목사에게 가족은 부모와 자식 등 핏줄로 얽힌 관계에 국한되지 않는다. 그동안 밥을 짓고 퍼주면서 만난 고아,무의탁 노인,행려병자,노숙자 등 어려운 사람들이 모두 그의 가족이다. 그래서 이 책에는 최 목사가 이른바 '청량리 588'에서 밥과 라면을 나누며 느꼈던 인간적 ...

    한국경제 | 2001.11.14 1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