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11-2520 / 2,7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다일공동체 최일도 목사, 가족이야기 에세이집 펴내

    "밥퍼 목사"로 유명한 다일공동체 대표 최일도 목사가 자신의 가족 이야기를 털어놨다. 에세이집 "참으로 소중하기에...조금씩 놓아주기"(중앙M&B,8천5백원)를 통해서다. 최 목사에게 가족은 부모와 자식 등 핏줄로 얽힌 관계에 국한되지 않는다. 그동안 밥을 짓고 퍼주면서 만난 고아,무의탁 노인,행려병자,노숙자 등 어려운 사람들이 모두 그의 가족이다. 그래서 이 책에는 최 목사가 이른바 '청량리 588'에서 밥과 라면을 나누며 느꼈던 인간적 ...

    한국경제 | 2001.11.14 15:15

  • 최일도목사 감동적인 가족사랑이야기 출간

    "밥퍼 목사"로 유명한 다일공동체 대표 최일도 목사가 자신의 가족 이야기를 털어놨다. 에세이집 "참으로 소중하기에.조금씩 놓아주기"(중앙M&B,8천5백원)를 통해서다. 최 목사에게 가족은 부모와 자식 등 핏줄로 얽힌 관계에 국한되지 않는다. 그동안 밥을 짓고 퍼주면서 만난 고아,무의탁 노인,행려병자,노숙자 등 어려운 사람들이 모두 그의 가족이다. 그래서 이 책에는 최 목사가 이른바 "청량리 588"에서 밥과 라면을 나누며 느꼈던 인간적 갈등과 ...

    한국경제 | 2001.11.14 11:24

  • [잭 웰치의 모든 것] 경쟁력 없으면 과감히 버려라..자서전 서점가 돌풍

    ... '모든 성공은 최고의 인재를 키우는 것에서 시작된다. 인간의 가능성은 무한하다. 우리가 해야 할 일은 오직 그 깊은 우물에 호스를 대는 것뿐이다' ◇ 벽 없는 조직 =그는 우수한 아이디어가 회사 전체에 빨리 확산되고 모든 사람에게 핏줄처럼 흘러야 한다고 믿었다. 매일 더 나은 방법을 찾는 것과 최고의 노하우를 공유하는 것, 이것이 GE의 기업문화를 키운 핵심 요소였다. ◇ 세계화 ='진정한 글로벌 기업'은 CEO로 등극하기 전부터 깊이 관심을 가졌던 주제였다. ...

    한국경제 | 2001.11.07 18:02

  • 다일공동체 최일도 목사, 가족 이야기 에세이집 펴내

    "밥퍼 목사"로 유명한 다일공동체 대표 최일도 목사가 자신의 가족 이야기를 털어놨다. 에세이집 "참으로 소중하기에.조금씩 놓아주기"(중앙M&B,8천5백원)를 통해서다. 최 목사에게 가족은 부모와 자식 등 핏줄로 얽힌 관계에 국한되지 않는다. 그동안 밥을 짓고 퍼주면서 만난 고아,무의탁 노인,행려병자,노숙자 등 어려운 사람들이 모두 그의 가족이다. 그래서 이 책에는 최 목사가 이른바 "청량리 588"에서 밥과 라면을 나누며 느꼈던 인간적 갈등과 ...

    한국경제 | 2001.11.07 16:04

  • [케이블 하이라이트] (27일) '우리들의 스타' ; '초콜렛'

    ... 컨셉트와 무대연출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또 앨범 준비기간에 여가 시간을 어떻게 보냈는지에 대해서도 들어본다. □초콜렛(HBO 채널31 오후 10시)=아름답고 작은 프랑스의 한 마을. 신비의 여인 비엔나가 딸과 함께 찾아와 마을 한켠에 작은 초콜릿가게를 연다. 비엔나는 고대 마야의 핏줄을 받은 여인으로 그녀가 만든 초콜릿은 사람들의 아픔을 치유해준다. 하지만 마을 보수주의자들은 그녀의 초콜릿에 마약이 들어 있다며 그녀를 몰아내려 한다.

    한국경제 | 2001.10.26 18:00

  • thumbnail
    '엄상궁' 한영숙씨, 소설 펴냈다

    ... 출연중인 탤런트 한영숙이 장편소설 '이름없는 초상화'(도서출판 민미디어)를 펴내며 작가로 데뷔했다. 유부남인 음악프로 DJ를 사랑한 여대생 윤지영의 비극적인 사랑이야기가 큰 줄거리. 그녀는 졸업도 하기 전에 혼자 딸을 낳고 한살배기 핏줄만 남긴 채 바닷가에서 생을 마감한다. 23년 뒤 미국에 입양됐던 그 딸이 갑자기 찾아와 부모의 흔적을 찾으면서 사연 많은 회상이 펼쳐진다. 뛰어난 미모로 선망의 대상이 됐던 지영과 집안형편 때문에 대학진학과 작가의 꿈을 접어야 ...

    한국경제 | 2001.10.23 15:51

  • [INKE 2001 서울총회] (이틀째) '김대통령 영상메시지 전문'

    ... 것입니다. 친애하는 여러분. 지금 이 시대에는 어디에 사느냐가 중요하지 않습니다. 지금은 세계를 상대로,세계 일등상품과 일등서비스를 만들어내야 살아남는 시대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 자리의 의미는 더욱 각별합니다. 같은 핏줄을 나눈 우리 기업인들이 서로 지혜를 모으고 힘을 합쳐야 하겠습니다. 그리하여 한민족의 일원으로서 자신과 조국의 발전을 위해 더 큰 공헌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정부도 최선을 다해 여러분을 돕겠습니다. 다시 한번 여러분의 선도적인 ...

    한국경제 | 2001.10.12 17:36

  • "국내벤처 네트워크化 돕겠다"...김대통령

    김대중 대통령은 12일 "벤처업계가 재도약을 위해선 같은 핏줄을 나눈 기업인끼리 힘을 합쳐야 하며 정부도 벤처기업의 네트워크화를 적극 돕겠다"고 강조했다. 김 대통령은 이날 한국경제신문 주최 'INKE(한민족 글로벌 벤처 네트워크)2001'총회 개막식에 보낸 영상 메시지를 통해 "우리에겐 조상이 물려준 지식기반과 높은 교육열,문화창조력이 있으며 모험심도 뛰어나 21세기 세계 일류국가가 될 수 있는 충분한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김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01.10.12 17:29

  • [세계는 경제신문 시대] 세계의 경제신문 : '월스트리트저널'

    사상 최악의 세계무역센터(WTC) 비행기 테러 폭발 참사가 발생한 다음날인 지난 9월 12일 아침. 실핏줄처럼 얽혀 있는 세계 금융시장의 심장부인 뉴욕증권거래소와 나스닥은 참사 당일에 이어 이날도 폐장을 선언했다. 섣불리 개장할 경우 예상되는 폭락사태에 대한 우려도 있었지만 물리적으로도 개장이 쉽지않았다. 주변 증권사들의 타격이 컸고 증권거래소주변은 일반인의 통행이 어려울 정도로 아수라장이 되어있었다. 테러 충격에 대해 궁금해 하던 독자들은 ...

    한국경제 | 2001.10.11 18:15

  • [우리부서 최고] 현대중공업 의장(艤裝)팀

    현대중공업 의장팀은 1년에 50∼60척에 달하는 선박의 배관작업을 책임지고 있다. 사람의 핏줄에 해당하는 엔진룸내 통행로,통풍장치,배기장치,스틸도어,플랫폼 등 모든 배관과 철의장을 도맡아 하고 있다. 우리 팀은 엔진룸같은 좁은 공간에서 주로 근무한다. 그러나 의장팀이 없으면 선박이 운행되지 않는다는 자부심을 갖고 항상 선주들을 위한 선박을 생각하고 있다. '영업은 영업부서만 하는 것이 아니라 현장에서 근무하는 사원 모두가 하는 것'이라는 '원칙'으로 ...

    한국경제 | 2001.09.11 1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