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61-2570 / 2,7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취재여록] 프레스센터에서의 2박3일

    ... 내일로 연기됐다"는 얘기들이 흘러 나오기 시작했다. 1천여명의 내외신 기자들에게서 "쩍쩍" 속타는 소리가 나기 시작했다. "그동안 잘 됐었는데..." 안타까웠다. 긴장감이 장내를 휩쓸었고 피곤에 지친 기자들의 눈에는 실핏줄이 섰다. 정확히 자정 2분전. 상황이 급반전됐다. 장내 아나운서가 선언문이 오후 11시20분에 서명됐으며 곧 전문이 도착한다고 전했다. 기자들은 본사로 서둘러 전화를 하기 시작했다. 그로부터 17분 후. 드디어 평양으로부터 ...

    한국경제 | 2000.06.16 00:00

  • [남북정상 평양회담] 반세기 분단의 壁을 넘어서... .. 첫날 표정

    북한은 이제 더이상 "동토(凍土)의 왕국"이 아니었다. 스스럼없이 내보인 그 땅에는 "봄볕"이 완연했다.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파격적 환대와 시민들의 뜨거운 영접은 남북이 한 핏줄임을 확인시키고도 남았다. 형제의 만남 앞에서 격식이나 체면은 필요없었다. 총부리를 겨누던 "적"이라고는 믿어지지 않았다. 일사불란한 평양 시민들의 환영 모습이 다소 낯설게 보여지기는 했다. 그러나 이 역시 통일을 향한 열망에 다름아니었으리라. 이제 겨우 양쪽의 ...

    한국경제 | 2000.06.14 00:00

  • [네티즌 생각] "난자 경매 반대" 80%

    ... 답변했다. 또 16%는 "의학기술의 진보로 불임부부도 어느 한쪽이 건강하면 절반의 피를 가진 후손을 낳을 수 있으므로 난자와 정자를 경매로 사는 것은 섣부른 행동"이라고 생각했다. 이밖에 "자신의 정자나 난자만을 고집하는 것은 자기 핏줄에 대한 집착을 반영하는 이기주의적 발상"(5%)이란 의견도 있었다. 반면 난자 경매를 찬성한 네티즌 가운데 74%가 "불임의 고통을 겪고 있는 부부들에게 큰 희망을 안겨줄 수 있다"는 이유를 들었다. 난자의 가격이 1만5천달러부터 ...

    한국경제 | 2000.06.01 00:00

  • 장편 '바닷가재 555' 첫 소개 .. 북한출신 러시아 작가 김준호씨

    ... 숙청사건이 일어났을 때 연해주로 피신한 뒤에는 러시아에서 신문기자와 방송국 편집 책임자로 활동했다. 이 작품은 2년전 러시아에서 "피의 수레바퀴"라는 제목으로 출간돼 스테디셀러에 올랐다. 주인공은 블라지슬라프. 한국인의 핏줄을 타고났지만 러시아어로 말하고 글을 쓸 수밖에 없는 그가 자신의 정체성을 찾는 과정을 담고 있다. 일제 식민시대와 해방,전쟁으로 이어지는 현대사의 굴곡 위에서 중국 러시아 북한을 떠돌며 가혹한 운명에 휘둘리는 한 인간의 삶이 아프게 ...

    한국경제 | 2000.05.29 00:00

  • [인터뷰] "농업인 의견도 경영에 반영" .. 문동신<농업기반공사 사장>

    ... 먼저 시작한 일이 "먼저 배려하기" "먼저 인사하기" "먼저 칭찬하기" 운동이다. 이같은 노력이 결실을 맺어 사내 분위기가 눈에 띄게 달라졌다. 올해 임금협약도 다른 사업장보다 짧은기간에 노사합의를 이끌어냈다. 농촌지역의 실핏줄 조직인 농조가 합쳐짐으로써 농업기반공사에 대한 농업인들의 기대도 어느때보다 커졌다. 문사장은 이런 점을 감안해 농업인들에 대한 서비스의 질을 사기업보다 뛰어난 수준으로 높인다는 목표를 잡고있다. "농업인들의 의견을 수렴해 공사경영에 ...

    한국경제 | 2000.05.09 00:00

  • "농업인 의견도 경영에 반영"...농업기반공사 문동신사장

    ... 먼저 시작한 일이 "먼저 배려하기" "먼저 인사하기" "먼저 칭찬하기" 운동이다. 이같은 노력이 결실을 맺어 사내 분위기가 눈에 띄게 달라졌다. 올해 임금협약도 다른 사업장보다 짧은기간에 노사합의를 이끌어냈다. 농촌지역의 실핏줄 조직인 농조가 합쳐짐으로써 농업기반공사에 대한 농업인들의 기대도 어느때보다 커졌다. 문사장은 이런 점을 감안해 농업인들에 대한 서비스의 질을 사기업보다 뛰어난 수준으로 높인다는 목표를 잡고있다. "농업인들의 의견을 수렴해 공사경영에 ...

    한국경제 | 2000.05.09 00:00

  • [시론] 5월 그리고 가족 .. 정은숙 <시인>

    ... 못한다. 하지만 어딘가로 데려다 주겠지. 그 세계가 밝고 따뜻한 가운데 사랑이 있는 세계겠지, 막연하게 기원할 뿐이다. 5월이니까 이 맑은 햇살 아래서의 기원은 더욱 간절한 것이다. 우리가 사랑하는 가족, 가까운 이웃, 또 핏줄을 나눈 이 민족, 공동체가 건강하고 사랑이 넘치는 가운데 영속하기를 간절히 바라는 기원, 이 5월에 우리 북녘에 한 핏줄들에게도 안부를 묻는다. 그리고 모든 살아 있는 것들에게도 사랑이 깃들기를... fox@yolimwon.com ...

    한국경제 | 2000.05.07 00:00

  • [단신] 하지정맥 클리닉 개설 .. 삼성서울병원

    삼성서울병원 혈관외과 김동익 교수팀은 레이저로 초기 하지정맥류를 제거하는 "하지정맥류 레이저클리닉"을 최근 개설했다. 이 클리닉은 하지 정맥류 전문치료용으로 도입한 "AURA 레이저"를 이용해 피부에 가느다란 실핏줄이 솟아있는 부분을 경화시켜 치료한다. 이 치료는 시술시간이 1회당 20~30분 정도로 짧고 통증이 적은게 장점. 또 치료후 바로 정상생활을 할수 있으며 환자상태에 따라 2~3회 정도 반복하면 완치도 가능하다. 하지정맥류는 다리 ...

    한국경제 | 2000.03.15 00:00

  • [시론] '흰 밥알 하나'의 의미 .. 고형렬 <시인>

    ... 불편함이 함께 느껴진다. 서로 넘을 수 없는 경계 너머에서는 생명을 건 탈출의 모험이 때때로 전해진다. 그 피비린 세월 속에서 우리들의 아픔이 혹여 눈을 가리고 있는 것이 아닐까 저어된다. 무료한 일상은 타인들의 아픔이 내 핏줄에 닿게 되면서 새삼 깨어난다. 자신으로 돌아가는 일이 가장 정직한 일임에는 틀림이 없다. 그러나 세상의 격변을 가만히 살펴보면 내가 할 수 있는 일이란 너무나 미흡하다. 보아야 할 것을 보지 않고 미혹에 매료된다면 밀레니엄이 ...

    한국경제 | 2000.02.11 00:00

  • [밀레니엄 마켓] (4) 한경 중소기업 BSI : '입체파악' 잣대

    ... 금융기관 투자자 정부당국자들이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를 얻게 되길 기대 한다"고 말했다. 조사내용의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조사대상 샘플은 중소기업 업종을 대표할 수 있는 협동조합이사장이 운영하는 회사를 중심으로 구성키로 했다. 업종은 전기 전자 기계 금속 화학 가구 목재 정보통신 섬유 등 대표적인 업종에서부터 골판지상자 연식품 등 산업의 실핏줄 역할을 하는 업종까지 망라키로 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2000년 1월 21일자 ).

    한국경제 | 2000.01.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