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21-2630 / 2,7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건강생활] '여드름' .. 짜지 말고 하루 3번이상 비누 세수

    ... 떨어졌다. 날마다 거울을 보며 여드름을 손으로 짜내는 통에 깊게 여드름흉터가 패였고 이때문에 친구를 만나는 것도 꺼리게 됐다. 흉터를 감추기 위해 화장을 진하게 하다보니 피부도 나빠지고 피부에 좋다는 연고를 듬뿍 바르다보니 실핏줄이 확장돼 얼굴이 붉게 변해버렸다. 자기방에 영화배우사진을 걸어놓고 매끄러운 얼굴을 보면서 어떻게 하면 저렇게 깨끗한 얼굴을 가질수 있을까하고 여드름을 손으로 짜지 말라고 말리던 어머니의 말을 듣지 않았던 것을 후회했다. ...

    한국경제 | 1997.04.28 00:00

  • [건강생활] '딸기코(주사비)'..강한연고 남용때 부작용 발생

    ... 한잔만 해도 혼자 술을 마신 사람처럼 얼굴이 붉어진다. 특히 친구와 함께 사우나를 가면 친구는 괜찮은데 내얼굴은 몹시 붉어져 괴롭다. 추운날 외출하고 들어오면 근무중에 술마신 사람처럼 아랫사람들이 오해를 한다"이렇게 실핏줄이 늘어난 사람은 추운 곳에 가면 얼굴이 새파래지고 더운 곳에 가면 반대로 빨개진다. 특히 갑자기 추운 곳에서 더운 곳으로 자리를 옮기면 술마신 사람처럼 얼굴이 빨개져 이런 오해를 받기 쉬운 것이다. 그는 젊었을때 여드름이 ...

    한국경제 | 1997.04.07 00:00

  • [세계경제 포커스] 피터드러커의 21세기 경영예언 .. 선진국

    "일본은 명문대에서만 인력을 채용하는 소위 "일류병"에 걸려있다" "핏줄로 뭉친 화교들은 1등급 체력을 자랑하고 있다" 피터 드러커 교수가 현대 자본주의를 이끌고 있는 미국 일본 등 선진국들에 청진기를 갖다 댔다. 드러커가 제시한 선진국들의 "건강진단서"를 들여다봤다. 미국 =드러커는 미국내에서 대기업들이 조만간 쇠락의 길을 걸을 것으로 내다봤다. 우수한 인재들이 대기업에서 이탈하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그는 "제자들 대부분이 졸업과 ...

    한국경제 | 1997.03.17 00:00

  • [건강] 다리 혈관 파랗게 울퉁불퉁하면 '하지정맥류'

    ... 원인을 가진 사람이 오랫동안 서서 일하면 정맥판막이 손상돼 피가 심장쪽으로 올라가지 않고 정체될 확률이 높아진다는 설명이다. 다리가 푸르게 되는 것은 정맥류에 피가 엉기면 혈전이 생기고 이로 인해 인접 모세혈관의 혈류가 차단되고 실핏줄이 터지기 때문이라고 박교수는 밝혔다. 치료는 초기단계에서 충분한 휴식, 적당한 운동, 압박스타킹 착용 등이 상당한 효과를 나타낸다. 그러나 증상이 심할때는 수술이나 주사경화요법을 실시한다. 수년전만해도 병든 표재정맥과 ...

    한국경제 | 1997.02.27 00:00

  • [사설] (25일자) 모세혈관이 막힌 자금시장

    ... 실물경제로 가지 않고 금융기관사이를 맴도는 현상에 있다. 판매부진및 한보부도사태로 많은 중소기업들이 자금융통에 애를 먹고 있지만 풀린 돈은 채권매입이나 달러사재기에만 몰리기 때문이다. 금융이 실물경제에 산소와 영양을 공급하는 핏줄이라면 거액의 부실채권으로 인한 동맥경화도 문제지만 몸의 구석구석에 퍼져 있는 모세혈관의 기능저하도 시급히 해결돼야 한다. 그러자면 우선 시중유동성을 넉넉히 유지하는 동시에 한보부도사태에 따른 뒷처리를 서둘러야 하겠다. 현재 ...

    한국경제 | 1997.02.24 00:00

  • [만나고싶었습니다] 김철수 <신진금고 상무> .. 84세 현역

    ... 그동안 사장님께 몇번이나 퇴직의향을 밝혔으나 거동이 불편할 때까지 회사를 위해 일해 달라고 극구만류해 아직까지 남아 있습니다" -아들 손자 증손자까지 4대가 한지붕 아래서 같이 살고 있다고 들었습니다. "지금껏 분가해 사는 핏줄은 한 사람도 없습니다. 몇년전 손자녀석이 결혼을 했을때 분가를 여러차례 권했지만 본인이 마다하더군요. 우리집처럼 화목한 가족분위기를 느낄만한 곳은 세상 어디에도 없다나요. 지난 94년에는 결혼 60주년을 기념하는 회혼식을 조촐하게 ...

    한국경제 | 1997.02.14 00:00

  • [건강단신] 삼성서울병원 혈관센터 ; 이화여대 목동병원

    .삼성서울병원 혈관센터는 다리 핏줄이 불거지는 하지정맥류 등을 전문치료하는 "특수질환정맥클리닉"을 이달 개설했다. 정맥류는 정맥판막에 이상이 생겨 심장을 향해 올라가야할 정맥피가 오히려 역행하는 질환이다. 이 클리닉은 공기압혈류량변화측정기 도플러혈류변화측정기 등 특수 검사기기를 갖추고 정맥판막부전교정술로 환자를 치료해 나갈 계획. 진료시간은 매월 넷째주 목요일 오후. 문의 3410-3473 .이화여대 목동병원은 4일 오전 11시 제1회의실에서 ...

    한국경제 | 1997.02.03 00:00

  • ['97 한국경제신문 새사업] 새사옥 7월 "완공"

    ... "정보와 환경"을 양대 테마로 설정, 정보화시대를 선도할 한국경제신문사의 신사옥(한경IB)을 미리 가본다. 한경IB의 멀티미디어화 =한경IB의 특징은 건물의 "정보화 녹색화 자동화"를 추구하는 것으로 요약된다. 정보가 실핏줄처럼 흐르며 스스로 판단하고 지시하는, 한마디로 생명체와 같이 살아움직이며 생각하는 정보화 녹색빌딩이다. 이중에서도 활자 전자 영상정보를 망라한 종합 멀티미디어 관련 각종 시설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영상통신시설은 케이블TV망을 ...

    한국경제 | 1997.01.06 00:00

  • [시론] 금융실명제의 현주소 .. 김창원 <한일경제연구소장>

    ... 한다. 이러한 얘기가 비일비재한 서구사회와는 달리 우리에게는 큰 충격으로 기사화 되기 마련이다. 우리나라의 자본주의가 많이 왜곡되어 있음을 반증해 주는 대목이다. 머리부분에서 이미 꼬일 데로 꼬인 부의 왜곡된 구조는 핏줄을 타고 온몸에 퍼져 있는 것이다. 결국 오늘날 과소비의 문제는 일개의 제도적인 탓이라기보다 구조적인 차원에서 그 원인을 찾아야 할 것이다. 또한 부정부패와도 크게 연계돼 있다고 할수 있다. 쉽게 번 돈은 쉽게 쓰이기 마련이다. ...

    한국경제 | 1996.12.30 00:00

  • [케이블TV 하이라이트] (18일) '발 킬머의 붉은 사슴비' 등

    ... = 레이 르보이는 뛰어난 FBI요원으로서 인디언 보호구역에서 일어난 살인사건을 담당하게 된다. 이미 그곳에서 활동하던 프랭크 쿠텔은 이를 탐탁치 않게 여기고 보호구역내의 상황을 자세히 알려주지 않는다. 한편 인디언 숭우족의 핏줄을 이어받은 르보이는 자신의 출신을 부정하며 인디언족의 싸움에 말려들지 않으려 한다. 의문의 사건을 수사하던 중 르보이는 지미와 그 밖의 인디언들을 이해하게 되고 그들의 주장이 옳다는 것을 느낀다. "NBA 농구" (오후 ...

    한국경제 | 1996.1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