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81-2690 / 2,7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교도서서 강간치상범끼리 싸우다 1명 사망...군산교도소

    ... 10시쯤 숨졌다. 교도소에 따르면 이들은 3개월 전부터 같은 감방에서 복역해 오던중 이날 서로 이부자리를 개지 않는다며 시비가 벌어져 숨진 이씨가 김씨의 뺨을 때 리자 김씨가 이씨를 몸으로 밀어 방바닥에 쓰러뜨리자 곧바로 의식을 잃었 다는 것. 전주지검 군산지청은 이씨의 뒷머리쪽 실핏줄이 터진 점으로 미뤄 바닥에 넘어지면서 머리를 크게 다쳐 숨진 것으로 보고 김씨에 대해 상해치사 혐의 를 추가하는 한편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한국경제 | 1994.01.15 00:00

  • [탐사만록] 아우를 모함했으니..고광식 <문화부장>

    ... 빼앗아 먼 지방으로 내쳐서 한나라의 이목을 쾌하게 하고 만세의 강상을 부지하도록 해야한다"고 중죄로 다스릴것을 촉구했다. 빗발치듯하는 상소공세를 받은 성종은 권경의 직첩을 거두고 파직시키는 수밖에 없었다. 아무리 같은 핏줄은 아니라고 해도 형의 수양딸을 범한 아우권추도 죽을 죄만을 겨우 면해 직첩을 빼앗기고 외방으로 귀양가는 신세가 됐다. 가엾은 동비는 관비가 되었다고 "성종실록"에는 분명히 기록돼있다. 명문가에 비극을 몰아온 이사건의 근본원인은 ...

    한국경제 | 1993.12.03 00:00

  • [동호동락] 서강유 유진화학 사장 .. 몽블랑 클럽

    ... 장성환삼성종합부라쉬회장 지홍창두림산업사장등이 있다. 모두가 사회에 첫발을 내딛고 경제활동의 기반을 다지기 시작한 30대초반에 의기투합해 모인 만남이라 더욱 애뜻한 정이 간다. 이모임은 혈연으로 연결돼있지는 않으나 산행을 통해 핏줄이상의 형제애와 끈끈한 정으로 뭉쳐진 건강한 친목단체로 발전해왔다. 몽블랑클럽은 25년동안 한결같이 매주 일요일이면 산을 찾아 맑고 아름다운 계곡을 즐기며 정상을 정복하는 쾌감을 만끽한다. 그럴때면 일상생활에서 쌓였던 피로와 스트레스 ...

    한국경제 | 1993.11.10 00:00

  • "하수도관 이음새 불량많다"...서울시, 2백34km 조사

    ... 지난해부터 96년까지 서울시내에서 빗물과 오수가 같이 섞이는 합류식하수관 8천3백6km에 대 한 실태조사를 계속 벌이는 한편 내년부터 우선 망원 욱천구역에 대한 하수관 정비설계에 들어갈 계획이다. 서울시관계자는 "독일과 일본등 선진국에 비해 우리는 그동안 도시의 중요한 `실핏줄''인 하수관에 대한 면밀한 조사가 전혀 없었다"고 전제 한 뒤 "도시기반시설구축과 함께 대형안전사고방지를 위해서도 하수관 정비는 시급한 상태"라고 강조했다.

    한국경제 | 1993.10.26 00:00

  • [동호동락] 김남이 제일생명 계리인실장 .. 명남회

    ... 매년1월 신년하례모임을 시작으로 격월제로 정례모임을 가지며 회원의 경조사에는 모든 회원들이 참가한다. 회원들은 태어난 곳도 다르고 자라온 환경도 다르지만 모두 오랜 죽마고우처럼 허물없는 우애를 나누고 있다. 이것은 같은 핏줄을 나눈 형제이기에 더욱 각별하다. 그래서 회원들 모두가 스스럼없이 "형님,아우"하며 끈끈한 정을 나누고 있다. 회원 상호간의 애정 또한 다른 어떤 모임보다 남다르다. 40년을 교직에 몸담고 있다가 정년 퇴임했지만 교직에 있을 ...

    한국경제 | 1993.10.13 00:00

  • [동호동락] 유광수 해태제과 건설사업부 이사..마을회

    요즈음은 모임 한둘에 참여치 않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모임이 많아진 것 같다. 같은 학교를 나와서 동창회, 고향이 같아서 향우회, 핏줄이 같아서 종친회등등.. 이렇게 여러가지 모임이 생기게 된것도 가만히 보면 그만큼 사람들간의 따뜻한 정이 그리워진 때문이리라. 우리 "마을회"는 그런면에서 볼때 좀 특이하게 만들어졌다. 이름 때문에 오해할수도 있겠지만 이름과는 달리 같은 동네에 살고 있지도 않을 뿐더러 고향이 같은 것도 아니며, 그렇다고 ...

    한국경제 | 1993.09.18 00:00

  • [사설] (18일자) 실명제에 취약한 영세업체들

    ... 현상은 산업연구원(KIET)과 한은이 조사한 최근의 실물경제동향에서도 잘 드러나고 있다. 실명제실시이후 발생한 부도업체중 75%가 종업원 20인 이하의 영세업체였다. 그중에서도 제조업 도매업이 각각 38%씩 차지해 산업 의 실핏줄이 경화현상을 보이고 있다. 남대문의 의류,용산 청계천의 전자 등 전문도매시장은 매출이 70%나 감소했다. 이 조사결과는 실명제의 향후 중점과제가 중소 영세기업을 고사시키지 않는 일에 있음을 제시해주고 있다. 중소 영세기업의 ...

    한국경제 | 1993.09.17 00:00

  • [천자칼럼] 아브라함의 두아들

    ... 사라의 여종 하갈(이집트인)사이에서 태어난 이스마엘은 이미 열세살의 소년이었다. 이스라엘인들은 이삭을 통해 신앙의 조상 아브라함을 만났지만,아랍인들은 이스마엘의 장자위치를 내세워 정통성을 주장해왔다. 큰아들 이스마엘의 핏줄을 이어받은 아랍인들은 그들이 곧 아브라함의 후예임을 고집하고 있으며 이삭의 자손인 유태인들은 서출 이스마엘을 인정하지 않아 적대의 벽을 두터히 해왔다. 유태인과 아랍인은 영원한 타인으로 갈라선 것이다. 아브라함이 175세에 생을 ...

    한국경제 | 1993.09.03 00:00

  • 뇌혈관 색전술 국내 첫 시술...한림대부속 강동성심병원

    뇌동맥류나 뇌 동.정맥기형, 혈관성뇌종양등 뇌혈관질환 주변의 핏줄을 실처럼 가는 백금으로 폐쇄하는 뇌혈관 새전술이 한림대부 속 강동성심병원 이규호박사팀(신경외과)에 의해 국내 최초로 시 행됐다. 특히 이같은 첨단 치료법에 사용되는 미세백금사 제조법을 이교 수팀이 자체개발함에 따라 앞으로국내에서도 뇌혈관색전술이 본격 적으로 임상에 응용될 전망이다. 백금을 이용한 뇌혈관색전술은 지난 91년 미국에서 처음 개발된 후 FDA(미국식품의약국)의 ...

    한국경제 | 1993.07.17 00:00

  • [유통시장뚫린다] (하) 협업화가 관건..외국사 직판 채비

    ... 이미 이같은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전국의 음식료품도매업자들이 협동조합을 결성,공동구매및 공동판매등 협업화에 본격 나서고 있다. 이들은 또거래선인 영세소매업체에 대한 경영지도및 점포현대화 자금지원등도 구상하고 있어 유통실핏줄의 근력을 강화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있다. 백화점등 대형소매업체들도 한정된 시장을 놓고 벌이는 대립구조에서 과감히 탈피,상품의 공동매입등 가능한 모든 부문에서 협력할수 있는 방안을 보다 적극적으로 모색해야한다는 지적이다. ...

    한국경제 | 1993.07.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