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6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펜트하우스3' 극강의 긴장감 몰고 온 'N년 전 그 날' 전격 분석

    ... 펼치고 있다. 지난 18일 방송된 3회에서는 백준기(온주완)가 본격적으로 주단태(엄기준) 앞에 모습을 드러내면서, 27년 전 두 사람의 운명이 뒤바뀐 사건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더욱이 로건리(박은석)로부터 심수련(이지아)의 핏줄이 살아있을 수 있다는 말을 듣게 된 오윤희(유진)가 추적에 나선 가운데, 6년 전 유동필(박호산)이 주단태가 저지른 주혜인(나소예)의 친모 살인사건을 덮어쓴 채 감옥에 갔다는 진실이 드러나면서 강렬한 전율을 선사했다. 이와 관련 4회 ...

    한국경제TV | 2021.06.25 08:51

  • thumbnail
    '1001라운드 대기록' 홍란 "이만득 회장께서 35세까지 뛰라 했죠"

    ... 포천시 포천힐스CC(파72·6610야드)에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1라운드를 마치고 나온 홍란(35)의 왼쪽 눈이 충혈돼 있었다. 연이은 강행군으로 몸살 기운에 눈 실핏줄까지 터져 버린 것. 샷을 하기 버거운 상태였는데도 홍란은 15번(파5), 16번(파3)홀에서 연달아 버디를 잡으며 첫 홀에서의 실수를 만회했다. 그는 이날 프로 데뷔 후 1001번째로 치른 라운드를 1오버파 73타로 마무리했다. ...

    한국경제 | 2021.06.24 17:44 | 조수영

  • thumbnail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21] '1000라운드 대기록' 넘었다…한국 여자골프 새역사 쓰는 홍란

    ...일 경기 포천 포천힐스CC(파72.6610야드)에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1라운드를 마치고 나온 홍란(35)의 왼쪽 눈이 충혈돼 있었다. 연이은 강행군으로 몸살 기운에 눈 실핏줄까지 터져버린 것. 샷을 하기 버거운 상태였음에도 홍란은 15번(파5), 16번(파3)홀에서 연달아 버디를 잡아내며 실수를 만회했고 1라운드를 끝까지 치러냈다. 그리고 프로 데뷔 이후 1001번째로 치른 라운드를 1오버파 73타로 ...

    한국경제 | 2021.06.24 16:05 | 조수영

  • thumbnail
    샘김X이승윤, 변명 無 당당한 신곡…라이브부터 엔딩 포즈까지 '엄지척' ('정희') [종합]

    ... 전했다. 그는 "다비 이모님, 많이 존경한다. 가사 쓰는 입장에서 고민이 많은데 이모님 가사를 보면서 이런 뱡향으로 가야겠다 라는 큰 깨달음을 얻었다. 스승님으로 모시겠다"고 말했다. 김신영은 "제가 한 핏줄이라 감동이다. 다비 이모께 전해드리겠다"고 화답했다. 샘김은 3개월 만에 '정희'에 찾아 왔다. 김신영은 "제가 주황색 바지를 입고 왔는데, 샘김이 오렌지 머리로 깔맞춤 했다"고 말해 웃음을 ...

    텐아시아 | 2021.06.24 14:42 | 노규민

  • thumbnail
    이승윤 "둘째이모 김다비, 팬 넘어 존경해…스승으로 모실 것" ('정희')

    ... 있어요' 등의 가사가 인상적이었다"고 밝혔다. 이승윤은 영상 편지까지 전했다. 그는 "다비 이모님, 많이 존경한다. 가사 쓰는 입장에서 고민이 많은데 이모님 가사를 보면서 이런 뱡향으로 가야겠다 라는 큰 깨달음을 얻었다. 스승님으로 모시겠다"고 말했다. 김신영은 "제가 한 핏줄이라 감동이다. 다비 이모께 전해드리겠다"고 화답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6.24 13:25 | 노규민

  • thumbnail
    '유퀴즈' 신하균에게 균며 들었다…매력 대방출

    ... “거길 어떻게 가냐?”며 반문하는가 하면 본인도 주기적으로 시술을 한다는 조세호의 말에도 "어디?"라고 물어 웃음을 안겼다. 긴장한 듯 짧은 대답을 이어가던 신하균은 연기에 대해서만큼은 진지하게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괴물'에서의 실핏줄 연기에 대해서는 “그냥 하다 보면 된다. 건조해서 그런 것 같다”, 작품마다 다른 필체로 어떤 것을 표현하려고 했나는 질문에 대해서는 “이런 것들”이라고 뭉퉁그리며 겸손하게 말했지만 한 번도 자신이 연기를 잘한다고 생각해본 적이 없다고 ...

    한국경제TV | 2021.06.24 12:05

  • thumbnail
    '마인' 카덴차 살인 사건 60일 전부터 현재까지…타임라인 몰아보기

    ... 정서현(김서형 분)과 함께 효원家에서 벗어날 계획을 세웠다. 표면적으로는 아이를 데려가고자 하는 친모 강자경과의 재판처럼 비춰졌으나 서희수는 한지용과 약속한 반대 증언으로 반격을 가했다. 여기에 이혼소장까지 내민 것도 모자라 본인 핏줄에 대한 과도한 집착을 보였던 한지용에게 그간 비밀로 부쳤던 유산 사실까지 폭로, 강력한 연타 펀치로 보는 이들까지 소름 돋게 했다. ◈ 카덴차 살인사건 D-2 앞서 정서현은 결정권을 행사할 수 있는 대표 이사진을 모아놓고 한지용의 ...

    스타엔 | 2021.06.24 10:15

  • thumbnail
    "균며들었다"…'유 퀴즈' 신하균, 유재석도 입덕한 인터뷰의 神 [종합]

    ... "우리가 무슨 조사를 하는 게 아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유재석은 "내가 드라마를 잘 시작을 안 하는 이유가 허락되는 시간이 많지가 않아서다. 그런데 '괴물'은 봤다. 너무 잘 봤다. 특히 실핏줄이 터지고 충혈된 눈이 인상적이었다"며 "어떻게 하는 거냐"고 물었다. 이에 신하균은 "특별한 방법은 없고 쭉 찍다 보면 그렇게 된다"며 "그런 장면은 감정이 격하다보니 뒷부분 가면 자연스럽게 ...

    텐아시아 | 2021.06.24 07:46 | 정태건

  • thumbnail
    나홍진 제작 '랑종', 7월 14일 개봉 확정…전에 없던 미스터리

    ... 그곳에서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시작과 끝을 알 수 없이 뒤얽혀 내려오는 덩굴과 바위 사이로 모습을 드러낸 깊은 나무뿌리, 가지런히 놓인 촛대 등 석상 주변을 둘러싼 기이한 풍경은 ‘신이 부른 핏줄’이라는 카피와 어우러져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영화가 선사할 극강의 스릴을 기대케 한다. 호기심을 자극하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한 '랑종'은 전에 없던 압도적 스릴과 몰입감으로 올여름 극장가를 사로잡을 것이다. ...

    연예 | 2021.06.22 10:16 | 김예랑

  • thumbnail
    현대차그룹이 투자한 메쉬코리아, IT 물류가 뭐길래?

    ... 200조원까지 커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e-커머스의 판을 이끈 것은 메쉬코리아와 같은 플랫폼 기업이 제공하는 빠르고 정확한 배송을 포함한 물류의 역할이 절대적이다. 업계 관계자는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실핏줄처럼 실시간으로 연결하는 혁신적인 디지털 물류에 관심이 더욱 커질 수밖에 없는 현 시점"이라며 "다양한 모빌리티 이해관계자들이 '빅데이터'와 'AI'라는 무기를 앞세워 모빌리티와 물류 인프라를 통합하는 '부릉'을 주목하고 있다"고 말했다. ...

    오토타임즈 | 2021.06.22 0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