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7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종합] 서현, 기도훈과 배다른 남매→'♥나인우' 죽음 암시…'비극 엔딩' 예고 ('징크스의 연인')

    ... 죽음의 배경에는 삼중이 있었다. 옥진을 찾아간 삼중은 저주를 풀기 위해 목숨이라도 내놓겠다며 간절하게 부탁했고, 결국 아들이 짊어지게 될 운명의 짐을 자신이 대신 가져가기로 했다. 주철을 만나 “제가 아버지의 저주를 받아갈 핏줄입니다”라고 손을 꼭 잡으며 자멸의 길을 택한 것. 부와 명예를 손에 넣기 위해 친딸을 20년 동안 감금했지만, 아들을 위해서 죽음조차 마다치 않는 삼중의 이중적인 면모는 시청자들에게 의미심장한 메시지를 던졌다. 방송 말미에는 ...

    텐아시아 | 2022.07.28 08:10 | 서예진

  • thumbnail
    [종합] "이혼해야, 법원 갈 생각"…진태현♥박시은, 둘째=딸, 입양한 장녀 이어 母성 주는 이유 ('동상이몽2')

    ... 안 듣고 싶었다”고 털어놨다. 박시은은 “나는 왜 낳아야 한다고 생각했냐면 내가 낳아보지 않았기에 어떤 사랑을 줘야 하는지 잘 모르는 부분도 있는 거다. 그거 때문에 아이를 품고 낳아봐야 한다고 생각했지 내 핏줄이 있어야 한다는 건 전혀 아니었다”고 말했다. 진태현도 “둘째가 생기고 나서 우리 다비다를 더 사랑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박시은 어머니는 둘째 성에 대해 질문했다. 현재 입양한 장년 다비다는 ...

    텐아시아 | 2022.07.26 07:48 | 태유나

  • thumbnail
    "걔는 주워온 애인데…" 막장드라마 수준의 4000년 전 편지 [성수영의 그때 그 사람들]

    “제 친아들은 아니지만 사랑하는 사람의 아들입니다. 마음으로 낳은 아들이라고요. 아버지, 저는 이 아이를 우리집 호적에 꼭 올려야겠습니다.” “절대 안 된다. 오직 내 핏줄을 물려받은 손자만 우리 가문을 이을 수 있어.” 흔한 아침드라마의 한 장면 같은 이 대화는 사실 2569년 전 바빌로니아(현재 이라크·쿠웨이트·시리아 지역)의 어느 집에서 실제 오간 말들을 조금 각색한 것입니다. ...

    한국경제 | 2022.07.25 11:32 | 성수영

  • thumbnail
    [뉴스 뒤 역사] 전무후무한 유대인 핏줄의 영국 총리 디즈레일리

    지주 중심 보수당을 중산층 아우르는 전국적 대중정당으로 혁신 보수 이념 신봉했지만 사회개혁·선거권 확대 앞장 보수당 300년 생존 비결은 디즈레일리가 보여준 '개혁하는 보수' [※편집자 주 : '뉴스 뒤 역사'는 주요 국제뉴스의 역사적 맥락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될 만한 사건, 장소, 인물, 예술작품 등을 찾아 소개하는 부정기 연재물입니다. ] 영국 보수당의 기원은 맹아적 형태의 정당 정치가 시작된 17세기 후반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

    한국경제 | 2022.07.23 07:07 | YONHAP

  • thumbnail
    이승연, 윤복인 귀환에 긴장... 정헌, 진실 밝히며 "서하준, 할아버지 손자"('비밀의 집')

    ... 떠올렸다. 이에 남태형은 극심한 불안에 떨며 "모든 걸 원점으로 돌려 달라"라며 양만수(조유신 분)에게 "안경선을 다시 없애라"라고 지시했고 함숙진에게 "우지환이 아버지 아들이다. 할아버지 손자다. 검사 결과 우지환과 할아버지가 핏줄 맞다"라고 밝혔다. 이에 기함한 함숙진은 "엄마가 알아서 해결하겠다"라며 남태형을 달랬고 안경선은 남흥식을 쳐다보며 "찬우 씨 아버지인데?"라고 기억을 떠올리는 듯 해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남겼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

    텐아시아 | 2022.07.19 20:22 | 신지원

  • thumbnail
    한여름, 범부채가 펼친 꽃잎을 접다

    ... 학명으로 바뀌며 붓꽃속(Iris)으로 옮겨가 붓꽃들과 한 가족이 됐다. 서정적인 보랏빛 꽃들이 즐비한 붓꽃의 세계에서 주홍빛 광채는 너무 튀는 빛깔이었다. 게다가 손수건처럼 가냘프게 늘어지는 꽃잎도, 수줍게 숨어 있는 꽃밥도, 실핏줄 같은 꽃잎 맥도 가지지 않았다. 레오파드 릴리(leopard lily)라는 영어 이름처럼 꽃잎의 범 무늬가 뚜렷하다. 넓게 펼쳐지는 시원스러운 잎도, 윤이 나는 까만 열매가 탐스러운 것도 붓꽃들 틈에선 시선을 끈다. 그래서 범부채는 ...

    한국경제 | 2022.07.14 16:17

  • thumbnail
    고양시 생태하천 지킴이 활동에 시민 1만8천여명 참여

    71개 하천서 외래식물 제거·꽃길 조성·생태교육 활동 '수도권의 젖줄' 한강을 비롯한 71개 하천이 핏줄처럼 연결돼 흐르는 경기 고양시에서 시민 1만8천여명이 생태하천 보전 활동에 참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시에 따르면 총 200Km에 달하는 지역 생태하천 보전을 위해 2007년 전국 최초로 구성된 고양하천네트워크에 현재까지 회원 1만8천218명이 가입돼 하천 지킴이로 활동하고 있다. 이들은 공릉천과 창릉천, 도촌·대장천, 장월평천 등 ...

    한국경제 | 2022.07.07 09:16 | YONHAP

  • thumbnail
    동화속 공주는 연약하다?…천편일률적 구도 뒤집어

    ... 낳았다.” 정보라 작가(사진)의 새 단편 소설 ‘잃어버린 시간의 연대기’ 도입부다. 성서의 창세기를 떠올리게 하는 이 구절은 이야기의 중심을 남성에서 여성으로 옮기겠다는 일종의 선언이다. “이야기는 핏줄과 함께 여자에게서 여자에게로 전해진다.” 올해 세계 3대 문학상인 부커상 인터내셔널부문 최종 후보에 올랐던 정 작가가 최근 이 같은 여성주의 판타지소설 일곱 편을 담은 신작 소설집 《여자들의 왕》을 출간했다. ...

    한국경제 | 2022.06.29 17:27 | 구은서

  • thumbnail
    [한경에세이] '한 핏줄' 고려인 동포에 지원을

    우크라이나 사태가 발발한 지 어느덧 4개월째에 접어들었다. 우크라이나 내 인도적 위기 상황이 장기화하면서 고통과 피해가 극심해지는 가운데 우크라이나 출신 고려인 동포들이 전쟁을 피해 모국인 대한민국에 속속 입국하고 있다는 소식이 들려온다. 정부는 지난 3월부터 여권이나 비자가 없는 고려인 난민을 위해 비자 발급 절차를 간소화하는 등 고려인들의 한국행 문턱을 일부 낮췄다. 하지만 비용 부담이 큰 탓에 여전히 많은 고려인이 한국행에 어려움을 겪고 ...

    한국경제 | 2022.06.27 17:43

  • thumbnail
    입양된 박지영, 딸 남친 윤시윤에게 비밀 들키나 ('현재는 아름다워')

    ... 드러날까 함께 살자는 딸의 간절한 제안도 일언지하에 거절했다. 진헌 역시 학벌 콤플렉스 때문에 교육자 집안의 며느리를 자랑스러워하는 엄마 정자(반효정 분) 때문에 집안에 이를 비밀에 부쳤다. 제작진은 “수정은 시어머니가 핏줄, 근본을 언급할 때마다 불편한 내색을 드러냈다. 또한 입양이 부끄럽지 않았고, 숨겨야 된다고도 생각하지 않았지만, 여러 가지 상황들로 인해 비밀을 지킬 수밖에 없었다. 그런데 미래가 현재를 외할머니에게 소개하면서 우려했던 심상치 ...

    텐아시아 | 2022.06.26 16:04 | 태유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