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31-15140 / 16,3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통부,아태B2B사업추진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기업간 전자상거래(B2B)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정보통신부는 지난 10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제25차 아.태경제협력체(APEC) 정보통신실무회의(TEL)에서 한국의 제안으로 "아.태지역 국제 B2B연계 시범사업"을 본격 추진키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회의에서 한국과 싱가포르 대만 등은 B2B 시범사업을 위한 특별팀을 구성키로 했다. 특별팀은 시범사업 홍보와 사업확대,일정 조율 등의 역할을 담당하게 되며 국제기구와의 ...

    한국경제 | 2002.03.12 13:46

  • APEC정보통신회의 11일 하노이서 개막

    아시아태평양국가들의 정보통신발전을 협의하는 APEC(아시아태평양경제협의체)정보통신회의가 11일 한국을 비롯 21개회원국에서350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하노이에서 막을 올렸다. 오는 15일까지 계속될 이번회의는 APEC회원국간의 정보통신업무 전반에 관한 문제를 협의하게 되는데 이번으로 25회째를 맞고있다. 베트남에서는 처음으로 열린 이날 회의의 개막식에서 마이리엠축 베트남우정통신부장관은 "이번 회의를 통해 회원국간에 정보의 벽을 허물고 각국의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아.태지역 국제B2B 시범사업 추진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기업간 전자상거래(B2B) 사업이 우리나라 주도로 본격 추진된다. 정보통신부는 지난 10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제25차 APEC TEL(아.태경제협력체 정보통신 실무그룹회의)에서 한국의 제안으로 아.태지역의 국제 B2B 연계 시범사업을 본격 추진키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 정통부와 국제 B2B 주관기관인 (사)한국커머스넷은 한국을 비롯해 싱가포르, 대만 등이 참가한 가운데 아.태지역 국제 B2B 연계 시범사업을 ...

    연합뉴스 | 2002.03.12 00:00

  • 정통부, APEC정보통신회의참가

    정보통신부는 오는 15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는 제25차 아태경제협력체(APEC) 정보통신(TEL) 전체회의에 대표단을 파견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오는 5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릴 예정인 제5차 정보통신장관회의 사전 준비 작업과 인적자원 개발,비즈니스 원활화 그룹 등 소그룹별 토론 등이 이뤄진다. 정통부는 APEC 차원의 협력사업 중 우리나라가 주관하고 있는 기본통신기술 원격교육,기업간 전자상거래(B2B) 시범사업 등의 추진 ...

    한국경제 | 2002.03.11 12:04

  • 정통부, 제25차 하노이 APEC TEL 참가

    정보통신부는 오는 15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제25차 아.태경제협력체(APEC) 정보통신(TEL) 전체회의에 대표단을 파견했다고 11일 밝혔다. APEC TEL은 APEC산하 정보통신 분야 전담 협의기구로 이번 회의에서는 오는 5월중국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제5차 정보통신장관회의 준비를 위한 논의와 산하 자유화, 개별화 등 4개 소그룹 사업결과 보고 등이 이뤄질 예정이다. 정통부는 특히 APEC 차원의 협력사업중 우리나라가 주관하고 있는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미-베트남 첫고엽제회의,최종결론에 실패

    미국과 베트남 간에 처음으로 시도된 고엽제의 영향에 대한 평가회의가 양국 관계자들 간의 입장차이로 최종결론을 내리는데 실패했다. 미국과 베트남의 과학자들은 지난 3일부터 하노이하노이대우호텔에서 열린고엽제영향평가학술회의에서 앞으로의 추진방향을 놓고 협의했으나 이렇다할 합의를이끌어내는데 실패했다. 미국측의 한 관계자는 베트남관계자들과 고엽제의 영향에 대한 연구를 계속하는문제를 협의했으나 베트남측이 고엽제 피해자들에 대한 지원문제를 들고나와 결론에도달하지 ...

    연합뉴스 | 2002.03.09 00:00

  • 미-베트남 고엽제영향평가 공동연구 합의

    미국과 베트남은 하노이 대우호텔에서 지난 4일 동안 진행된 고엽제영향평가학술회의가 양국간의 이해의 폭을 줄이는데 큰 역할을 했다고 평가하고 앞으로 양국 공동으로 고엽제의 영향평가를 연구해나가기로 합의했다. 미국과 베트남의 과학자들은 6일 양국간에 처음으로 이루어진 고엽제평가회의에 대한 공동성명에서 이번 회의가 성공적이었다고 평가했다. 공동성명은 미국 베트남과 한국 등 세계 19개국에서 400명의 전문가들이 참가한 가운데 펼쳐진 이번 회의는 96명의 ...

    연합뉴스 | 2002.03.06 00:00

  • 베트남공산당, 당원들에 개인사업 허용

    ... 있다. 베트남공산당은 이번 중앙상임위원회에 앞서 당규를 어긴 이들에 대해 강력한제재를 할 것으로 알려졌으나 당에도 변화의 바람이 불어야 한다는 주장이 우세해징계를 포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신 중앙상임위는 국영기업의 민영화를 보다 강력히 추진하고 개방화를 앞당기기 위해 법규정 개정 등 필요한 조치를 해나가기로 결정함으로써 베트남은 적어도경제면에서는 자본주의 체제에 근접하게 됐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2.03.05 00:00

  • 베트남참전미군단체,'고엽제 배상해야'

    하노이에서 열리고있는 고엽제영향평가학술회의에 참가하고있는 미군참전단체가 베트남전 고엽제 희생자에 대한 미국정부와 고엽제생산회사의 도덕적책임과 배상을 요구하고나섰다. 폴 서튼 베트남전참전용사회 고엽제분과위원장은 지난 3일부터 하노이대우호텔에서 열리고있는 미-베트남고엽제영향평가회의 이틀째회의에서 이같이 주장했다. 서튼위원장은 "베트남전중인 지난 61년부터 70년까지 베트남에는 많은 양의 다이옥신이 포함된 고엽제가 뿌려졌으며 이로인해 참전용사들과 베트남인들은 ...

    연합뉴스 | 2002.03.05 00:00

  • 고엽제 회의 미-베트남간 입장차 커

    미국과 베트남간에 처음으로 열린 고엽제에 대한 영향평가회의에서 양국의 과학자는 물론 양국 정부간에도 큰 입장 차이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미-베트남의 고엽제 관련 과학자와 정부관계자 등이 참석해 3일 하노이 대우호텔에서 개막된 회의는 고엽제 살포가 끝난지 32년 만에 처음으로 열린 공식적인 회합이란 점에서는 큰 의미를 갖고 있으나 양국간 입장차이는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입장 차이는 회의 시작 전 이번 회의를 언론에 공개할 것인가 ...

    연합뉴스 | 2002.03.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