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421-15430 / 16,4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1년 10월 15일(월) 주요 경제 일정]

    ... 외화차입 여건 (오전 6시) ▷ 산업자원부, 8월중 에너지수급동향 ▷ 국회, 경제분야 대정부 질문 (오전 10시) ▷ 전경련, 미 한국상공회의소 벤처자문단 초청 간담회 ▷ 서울 에어쇼 개막식 (오전 10시 30분, 서울공항) ▷ 한국은행, 9월중 가공단계별 물가동향 (정오) ▷ 금융감독원, 기업신용위험 상시평가 추진현황 ▷ 대한상의, 베트남 하노이시 투자환경 설명회 (오후 3시) 한경닷컴 이기석기자 han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0.14 11:05

  • 아부사야프,對테러전속 인질 2명살해

    ... 미국대사관은 아부사야프가 살해한 미국인 인질 길레르모 소배로의 유해를 확인하기도했다. 아부사야프는 지금도 2명의 미국인 인질과 14명의 필리핀인 인질을 잡아놓고 있다. 필리핀 군과 경찰은 1천여명으로 추산되는 아부사야프반군을 격멸하기 위해 강력한 작전을 계속하고 있으나 바실란섬의 정글이 깊고 산세가 험한데다 대부분 이슬람교도들인 현지 주민들이 아부사야프를 돕고있어 어려움을 겪고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14 10:33

  • 아로요대통령,'APEC서 테러문제논의' 제의

    ... 경제안보문제'라고 아로요대통령의 주장을 거듭 확인했다. 20일 개막되는 APEC정상회담은 조지 부시 미국대통령의 대통령 취임후 첫 아시아 방문인 것은 물론 대테러전쟁이 시작된후 첫 해외여행이라는 중요한 의미를 갖고있으며 金大中 대통령을 비롯한 한.중.일 정상들은 부시대통령과의 정상회담 등을통해 대테러전쟁에 대한 협의와 앞으로의 경제협력문제 등을 광범위하게 논의할 것으로 예상되고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14 10:24

  • "美, 대테러전 관련 베트남과 군사동맹 가능성"

    ... 지리적 위치만으로 보아서는 인도와 미얀마가 그 대안으로 꼽힐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미국이 이번 기회를 다른 나라들로부터 지원을 끌어내는데 이용할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미국은 아프간이라는 수렁에 빠져드는 것을 두려워 하고 있기 때문에 주로 공군을 이용할 것"이라면서 아프간에서의 전쟁은 종교와 증오라는 요인 때문에 코소보 전쟁보다 더 길어질 수 있다고 주장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13 16:10

  • 比서도 테러공격 후 첫 대규모 반미시위

    ... 위세가 꺾였었다. 그러나 전체인구의 5%에 불과한 이슬람 교도들은 집단거주지인 민다나오섬을 중심으로 세력을 규합하고 인근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에서 시위가 격화되고 있는 틈을 타 이날 시위를 시작했다. 시위대는 이날 시위에서 `지하드'를 촉구했다. 미국은 최근 내놓은 세계테러단체 명단에서 필리핀의 이슬람 강경반군인 아부사야프를 아시아에서 가장 극렬한 테러단체로 규정하고 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10 09:31

  • 베트남 메콩델타홍수 사망자 222명 집계

    ... 피해액은 4천550만달러에 이른다고 밝혔다. 한편 베트남 정부는 이번 홍수의 지원을 위해 2만4천550가구를 다른곳으로 이주시켰으며 4만3천300가구에 비상식량을 제공하고있다. 메콩델타는 해마다 8월에서 10월까지 연례행사처럼 홍수피해를 입는 곳으로 지난해에는 수십년만의 큰 피해를 당해 사망자가 80여명에 이르렀으며 올해는 지난해에 이어 계속되는 홍수로 주민들을 더욱 어렵게하고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09 07:28

  • 베트남, "美 아프간공격 신중해야"

    ... 반응을 보이지 않은베트남은 미국의 공격에 앞서 미 대사관과 아랍권 대사관의 경계를 강화하는 등 나름대로의 준비를 함으로써 미국으로부터 공격에 대한 언급을 받은 것으로 추측되고있다. 한편 대부분의 베트남인들은 미국의 아프간공격이 새벽에 단행된 탓에 8일 오전일찍까지 공격사실을 모르고 있었으며 방송도 7시대에 간단하게 외신을 인용해 공격사실을 전했을 뿐 거의 무관심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08 10:27

  • 필리핀軍도 이슬람叛軍 소탕작전..15명 이상 사살

    ... 남부 바실란섬을 중심으로 각종 인질과 테러행위를 일삼고 있는 이슬람분리주의 반군단체로 미국이 아프가니스탄에서 쫓고 있는 오스마 빈 라덴으로부터 훈련을 받은 적이 있으며 최근에는 자금지원을 받고 있는 것으로 필리핀정부는 파악하고 있다. 그동안 대테러전에 미국을 돕겠다고 가장 먼저 나선 필리핀은 이번 미국의 아프간공격에 직접 참여하지는 않았으나 국내에서 대테러전쟁을 시작한 셈이 됐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08 09:52

  • 베트남,'미-베트남무역협정 곧 비준할 것'

    ... 밝혔다. 베트남 의회의 미-베트남무역협정비준은 11월께가 될 것으로 예상되고있다. 그러나 판투이탱 대변인은 성명발표에 이은 외신들의 질문에서 '베트남인권법안'의 처리문제에 대해 "아직 미국측으로부터 이 법안의 처리에 대해 확실한 답변을 듣지못했다"고 말하고 "지금까지 여러차례 밝힌대로 이 법안이 미 의회를 통과하면 양국과 양국민의 관계 증진에 큰 장애가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04 20:15

  • 美-베트남 무역협정, 美의회 비준 완료

    ... 협상 5년만에 빛을 보게 됐다. 이에따라 미국은 수교국이면서 지금까지 유일하게 정상적인 무역관계를 맺지 않았던 베트남과 26년만에 정상적인 무역관계를 실현하게 된다. 뿐만아니라 지금까지 25-50%로 돼 있는 베트남 상품의 미국통관세율이 4%로 크게 낮아지고 베트남의 시장개방도 급속해 질 것으로 기대되며 베트남 진출해 있는 한국기업들의 미국 수출도 더욱 활성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10.04 09: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