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491-15500 / 16,4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정일 러시아 방문은 방한 준비단계"..美관계자

    ... "북측도 식량문제를 비롯, 경제발전 등 해야 할 일이 많은 만큼 언제까지 여유를 부릴 수는 없을 것"이라고 전제하고 "기다리면 그들이 먼저 손짓을 해올 가능성이 크다"고 예견했다. 그러나 동과장은 "북한과의 협상 관련국들 중에서 조급하게 서두르는 나라는 오직 한국 뿐"이라고 꼬집고 "북측의 손짓에 앞서 한국측이 지나치게 서두르면 협상에서 불이익을 받을 수 밖에 없다"고 경고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1.07.27 11:16

  • thumbnail
    파월 "美-베트남 '과거는 과거' 의견일치"

    과거 원수지간이던 미국과 베트남은 26일 콜린 파월 미국 국무장관과 베트남 공산지도자들간의 회담에서 "과거는 과거"라는데 인식을 같이하고 향후 관계를 증진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참석차 하노이를 방문 중인 파월 장관은 ARF와는 별도로 이뤄진 이 회담에 대해 미국과 베트남 양국 간의 지난 6년 간에 걸친 외교적 약속이 잘 진척되고 있다는 점을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베트남전 이후 처음 베트남을 방문한 파월 장관은 이날 판반카이 ...

    연합뉴스 | 2001.07.27 09:42

  • 한미, 대북정책.통상문제 협의

    ... "향후 미국과 우리의 대북정책 방향도 심도깊게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은 대북정책 조율과 함께 수입자동차에 대한 국내 시장장벽 완화 등 통상문제도 제기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무회담 참석차 하노이를 방문한 파월 장관은 이날 낮 서울공항을 통해 도착, 1박2일간의 방한 일정에 들어갔다. 이번 파월 장관 방한에는 제임스 켈리 국무부 아시아.태평양담당 차관보와 리처드 바우처 대변인, 토클 패터슨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아시아담당 ...

    연합뉴스 | 2001.07.27 09:35

  • EU, 對韓 조선분쟁 조기타결 촉구

    유럽연합(EU)은 26일 한국과 EU간 조선 분쟁이 조기 타결되지 못할 경우 양측 관계가 손상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EU 순번 의장국인 벨기에의 루이스 미셸 외무장관과 EU의 크리스 패튼 대외문제담당 집행위원은 이날 하노이에서 한승수 외교통상부장관을 만나 이같은 우려를 전달했다고 EU 관계자가 전했다. 그는 "(조선분쟁) 문제가 조속히 해결되지 못할 경우 (EU-한국) 관계가 얼마나 심각하게 훼손될 수 있을지를 EU측이 강조했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1.07.27 08:27

  • 파월 美국무, "북한과 대화 재개 고대"

    ... 2명을 병보석으로 26일 석방한 것을 언급하면서 중국은 무고한 사람을 처벌하지 않도록 법체계를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중국의 법체계에 허점이 있다는 점을 확신한다면서 앞으로 이런 상황을 맞이하게 된다면 이를 짚고 넘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파월 장관은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의 아시아에 대한 약속 이행을 강조하면서 동남아 국가들의 추가적인 경제자유화를 촉구했다. (하노이 AP.AFP=연합뉴스) hongtae@yna.co.kr

    연합뉴스 | 2001.07.27 07:27

  • 북ㆍEU, 하노이서 수교 '공동보도문' 발표

    제8차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무장관 회의에 참석 중인 북한과 유럽연합(EU)은 25일 하노이에서 회담을 갖고 외교관계 수립에 관한 '공동보도문'을 발표했다고 조선중앙방송이 이날 보도했다. 중앙방송은 이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유럽동맹(EU) 사이의 외교관계 설정에 관한 공동보도'를 통해 ARF 외무장관 회의에 참석한 북한 외무성 대표와 EU 대표가 회담에서 "백남순 외무상과 크리스토퍼 패튼 EU 대외관계담당 집행위원이 외교관계 설정과 ...

    연합뉴스 | 2001.07.26 21:53

  • 中외교부장,"WTO가입,세계경제에 새 활력"

    ... 개발에 박차를 가해야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세계 각국도 동시에 더욱 노력해야하며 특히 서방 선진국들은 '국제적 금융체제' 개혁과 WTO 무역협상 뉴 라운드 개시, 개발격차 완화, 보다 평등하고 합리적인 새로운 세계질서 확립을 위해 공동 노력해야한다고 주장했다. 탕자쉬앤 외교부장은 특히 세계화는 세계경제에 위험을 증대시키고 있다고 말하고 남북간 (빈부)격차가 더욱 커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하노이 AFP=연합뉴스) yykim@yna.co.kr

    연합뉴스 | 2001.07.26 21:41

  • 북.미 ARF서 상호비난..FT

    북한과 미국이 하노이에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에서 공개적으로 비난을 주고 받았다고 파이낸셜 타임스가 호주 외교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26일 보도했다. 북한측 대표인 허종 대사는 ARF 연설을 통해 부시 행정부가 남북정상회담으로 이룩된 화해분위기를 "정책 재검토라는 이름 아래 손상시키고 있다"고 비난했다고 회의에 참석했던 호주 외교통상부의 한 고위 관계자가 전했다. 허 대사는 또 미국이 불가능한 전제조건을 내세움으로써 대화를 가로막고 있다고 ...

    연합뉴스 | 2001.07.26 21:08

  • 러 외무장관, 2차 남북 정상회담 지원 약속

    이고리 이바노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김정일(金正日) 북한 국방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을 확인하고 이번 북-러 정상회담에서 제2차 남북 정상회담이 성사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또 이바노프 장관은 26일 오후 하노이 대우호텔에서 한승수(韓昇洙) 외교통상부장관과 가진 한-러 외무장관 회담에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중에 러시아의 한반도에 대한 기본 입장을 반영해달라는 부탁을 받고 이같이 말했다. 30분여에 걸친 단독 회담에서 이바노프 장관은 ...

    연합뉴스 | 2001.07.26 21:08

  • 러 외무, "러 남북한 동시에 선린.협력관계 추구"

    러시아는 남한 및 북한과 동시에 선린 및 동반자 관계를 추구하고 있으며, 남북한 접근을 지지하고 있다고 이고리 이바노프 러시아 외무장관이 26일 밝혔다. 이타르 타스 통신에 따르면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는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지역포럼(ARF)에 참석중인 이바노프 장관은 "러시아는 한반도 상황 안정화 및 남북한 화해에 조력하고 관련된 대화 체제에 참여할 준비를 갖추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우리는 남북한이 어떤 형태로든 상호 수용할 ...

    연합뉴스 | 2001.07.26 2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