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701-15710 / 16,3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경제신문 창간33돌] 한국기업 : 중기 해외투자 <2>

    ... 오히려 맞대응으로 제소, 결국 승소판결을 이끌어 냈다. 지금은 오히려 호주가 연간 1천만달러 이상의 전력케이블을 수입하는 주요 고객이 됐다. 대성은 지난 93년엔 4백40만달러를 투자, 베트남 우정국(DGPT)과 합작으로 하노이에 통신케이블 현지법인인 VINA-대성을 설립했다. 대성의 해외진출 1호 현지법인이었다.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에는 최고경영자의 확고한 의지가 무엇보다 중요 합니다. 경기가 어렵다고 한탄만 할게 아니라 사운을 걸고 과감하게 해외시장을 ...

    한국경제 | 1997.10.13 00:00

  • 서울 물가 세계 3위 .. 34개 도시중 홍콩/도쿄 1,2위

    ... 부에노스아이레스(1백4), 모스크바( " ), 런던( " ), 빈(1백3), 마닐라 (1백2) 등이며 싱가포르 베이징 브뤼셀 파리 등은 뉴욕과 같은 수준이었다. 조사대상 34개 도시중 27개는 작년말보다 지수가 하락했으며 모스크바와 하노이는 변함이 없어 대부분의 세계 주요도시들이 물가안정세를 보였으나 베이징 방콕 마닐라 브라질리아 부에노스아이레스는 오히려 소폭 상승했다. 한편 주거비를 제외한 지수도 서울은 작년말에 98로 세계 21위에 그쳤으나 지난 3월에는 ...

    한국경제 | 1997.10.07 00:00

  • [단신] 한일은행, 국내 금융기관선 첫 하노이지점 개점

    한일은행 (은행장 이관우)은 26일 베트남의 수도 하노이에서 국내 금융기관 최초로 하노이지점 (지점장 이명수) 개점식을 갖고 영업에 들어갔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9월 27일자).

    한국경제 | 1997.09.26 00:00

  • [미술계] 베트남 현대작가 작품전..10월1~12일 한가람미술관

    ... 열린다. 심여화랑 (대표 성은경) 주최 주한 베트남대사관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에는 뷔샹 파이, 우엔 상, 우엔 투 니엠 등 세계적으로 알려진 원로작가를 비롯 우엔 쿠안, 탄 청, 뷰 치 등 중진과 레탄 손, 레 쾅하 창 청부 등 신진작가들이 출품한 다양한 작품이 선보인다. 출품작중 15점 (약 1만달러)에 대한 판매대금은 하노이근교 초등학교와 중학교 학생 30명의 장학금으로 쓸 예정이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9월 27일자).

    한국경제 | 1997.09.26 00:00

  • "탁구등으로 장막 열었지요"..한일은행 사회주의권 진출전략

    ... 화제다. 한일은행은 지난 93년부터 몽골 중국 베트남 캄보디아 등 구 공산국가에 뿌리를 내리기 위해 워크숍 탁구대회 바둑대회 등 다양한 노력을 펼쳐왔다. 이 결과 지난해 9월 중국 상하이지점을 개설한데 이어 오는 26일엔 베트남 하노이지점을 개설하는 등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한일은행의 사회주의권 진출전략이 눈길을 끄는 것은 진출지역이 다양하다는 것 외에도 현지에 뿌리를 내리기 위해 다양한 현지화 전략을 구사하고 있다는 점. 몽골의 경우 지난 93년 11월 ...

    한국경제 | 1997.09.22 00:00

  • [남북경협 공개토론회] '나진/선봉 현황 및 문제점'

    ... 5년이 지난 현재 시점에서도 나진-선봉 지역이 외국기업의 관심을 끌지 못하고 있는데는 몇가지 이유가 있다. 첫째 지역선정의 문제다. 경제특구를 개발할 때는 투자환경이 가장 좋은 지역을 고르는 것이 일반적이다. 베트남이 하노이시에 인접한 곳에 설치했고 중국은 홍콩과 가까운 심천 지역에 특구를 설치했다. 반면 북한은 가장 오지로 알려진 함경북도 북단에 설치했다. 둘째 제도운영의 경직성이다. 나진-선봉지역은 비자없이 방문할 수 있는 지역이다. 그러나 ...

    한국경제 | 1997.09.22 00:00

  • [레저/관광] 달콤한 허니문여행 '지상낙원' .. 하와이 등

    ... 외환카드 예스투어(02-753-7799)의 김주호 부장은 "사무이는 진정한 휴양을 즐기면서 미래를 설계하기에 적합한 곳"이라고 추천했다. 최근 인도차이나지역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새롭게 시선을 끌고 있는 곳이 북부베트남 하노이일대이다. 서울~하노이간은 비행시간이 4시간정도밖에 되지 않는데다 항공편도 많아 접근성도 좋은 편이다. 하노이에서 차량으로 2~3시간만 움직이면 신혼여행객에게 딱 어울리는 절경을 만날수 있다. "바다위 계림(중국최고의 명승지)"이라 ...

    한국경제 | 1997.09.12 00:00

  • [한국기업을 찾습니다] 화학적 폐수처리설비 설계 기술이전

    ... .일본의 에어컨서비스사는 공조설비, 냉열기기, 환기장치 설계.시공.유지 보수 전문업체로서 합작투자 및 판매제휴를 위한 국내업체를 찾고 있다. 이 회사는 지난66년에 설립돼 종업원 67명, 매출액 120억원 규모의 업체로 베트남 하노이시에 공조, 전기공사의 공사.수리.유지보수 부문에서 합작 투자를 추진중이다. .일본의 아츠덴 주식회사는 무선통신기기, 에이브이기 및 주변기기를 전문생산하고 있는 업체로 기술제휴 및 생산제휴를 위한 국내업체를 물색중이다. 지난52년 ...

    한국경제 | 1997.09.12 00:00

  • 7일부터 시신 운구 .. 베트남 여객기 추락사고

    ... 호치민을 경유해 서울로 운구시키기로 대책회의에서 결정됐다고 말하고 베트남항공이 서울까지의 운구와 제반경비를 책임지기로 대표부와 베트남항공 및 대사관과 합의를 봤다고 밝혔다. 박대사는 베트남항공의 특별기가 6일 아침 8시30분 하노이를 출발, 프놈펜에 도착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 특별기의 시신운반용량은 15구라고 말하고 이중 우리측에 8구를 할당하고 나머지 7구를 대만측에 배정했다고 통보해왔다고 밝혔다. 이제까지 신원이 확인된 한국인 시신은 모두 16구다. ...

    한국경제 | 1997.09.06 00:00

  • 김우중회장, 베트남 하노이대서 명예박사학위 받아

    김우중 대우그룹 회장이 5일(현지시간) 베트남 국립 하노이대학 컨퍼런스홀에서 구엔 반 다오 총장 등 1백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베트남의 경제개발과 양국 문화교류에 기여한 공로로 명예 경제학 박사학위를 받았다고 대우그룹이 전했다. 하노이대는 "김 회장이 한.베트남간 경제협력 증진에 기여한 점과 탁월한 경영업적 등 기업인으로서 보여준 성취와 리더십을 높이 평가해 명예 경제학 박사학위를 수여한다"고 밝혔다. 김 회장은 "베트남의 미래, 그리고 ...

    한국경제 | 1997.09.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