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5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H, 인천검단 AA-5블록 국민임대주택 14일부터 접수

    ... 검단신도시 내 중심상업지구와 관공서 및 원당, 풍무지구의 다양한 생활편의시설 등 편리한 인프라를 누릴 수 있으며 검단신도시의 정비된 생활환경과 근린공원, 계양천 등이 단지 주변에 조성되어 있다. 교통환경은 서울외곽순환도로, 김포한강로 등을 통한 진입이 용이하며 추후 인천지하철 1호선 연장을 통한 신설역과 원당-태리간 광역도로 등이 개발될 예정이다. 청약접수 기간은 6월 14일~6월 18일이며 PC 인터넷 또는 모바일(LH 청약센터)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신청자격, ...

    한국경제TV | 2021.06.11 12:43

  • thumbnail
    HDC현대산업개발, 용산철도병원 개발 본격화

    HDC현대산업개발이 추진 중인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이 본격화 됐다.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은 용산지구단위계획구역 내 용산구 한강로3가 65-154번지 일대 10,948㎡ 부지를 개발하는 프로젝트다. 부지 내 용산철도병원 본관은 용산역사박물관으로 리모델링하고 지하 6층~지상 34층, 총 685가구 규모의 주상복합 건물에는 주거와 쇼핑, 문화가 융합된 주거복합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지난달 26일 서울시 제 9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에서 용산철도병원용지 ...

    한국경제TV | 2021.06.01 17:25

  • thumbnail
    잡음 끊이지 않는 역세권 청년주택

    ... 심해지자 지난 2월부터 관할 자치구가 해당 사업의 사전검토 단계부터 참여해 의견을 낼 수 있도록 했다. 사업 초기 단계부터 주민 의견을 수렴하는 창구가 마련된 셈이다. 역세권 청년주택 입주자들이 불만을 쏟아내는 곳도 있다. 용산구 한강로2가 삼각지역 인근에 들어선 ‘용산 베르디움 프렌즈’는 1086가구 규모의 대단지 역세권 청년주택으로 주목받았다. 작년 9월 입주자 공모를 거쳐 올초 입주가 시작됐다. 하지만 2명이 같이 거주해야 하는 &lsquo...

    한국경제 | 2021.05.28 17:12 | 안상미

  • thumbnail
    용산철도병원 부지에 주상복합, 3개동 최고 34층…685가구 공급

    지난 10년간 방치됐던 서울 용산구 한강로3가 용산철도병원 부지가 34층짜리 주상복합 건물과 박물관으로 탈바꿈한다. 서울시는 최근 제9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어 ‘용산철도병원 부지 특별계획구역 지정 및 세부개발 계획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개발 대상지는 한강로3가 65의 154 일대로, 등록문화재(제428호)로 지정된 용산철도병원 부지다. 1984년부터 중앙대용산병원으로 운영하다가 2011년 폐업한 ...

    한국경제 | 2021.05.27 18:10 | 안상미

  • thumbnail
    용산철도병원 부지, 주거·문화·상업 복합 시설로 탈바꿈

    옛 용산철도병원 부지에 역사박물관과 공동주택, 근린생활시설 등이 포함된 복합 건축물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26일 제9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어 용산 지구단위계획구역 내 용산구 한강로3가 65-154번지 일대 용산철도병원부지 특별계획구역 지정 및 세부개발계획 결정을 '수정가결' 했다고 27일 밝혔다. 대상지는 등록문화재로 지정된 용산철도병원이 위치한 부지로 1984년부터 중앙대학교 용산병원으로 운영해왔으나 2011년 폐업 이후 현재까지 빈 건물들로 ...

    한국경제TV | 2021.05.27 09:29

  • thumbnail
    용산철도병원 부지에 박물관·아파트·상가 건립

    빈 건물로 방치된 용산철도병원과 그 부지에 박물관과 공동주택을 포함한 고층 건물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어 용산구 한강로3가 65-154번지 일대 용산철도병원 부지 특별계획구역 지정·세부개발계획 결정안을 가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용산철도병원은 등록문화재 제428호로 지정된 곳이다. 1984년부터 중앙대 용산병원으로 운영됐으나 2011년 폐업 이후 지금까지 사용되지 않았다. 시는 토지 소유자인 한국철도공사와 지난해 1월부터 ...

    한국경제 | 2021.05.27 09:00 | YONHAP

  • thumbnail
    수도권 최대현안 '김부선 GTX' 둘러싼 이재명·이낙연의 셈법

    ... 의원은 요즘 교통 문제 때문에 몹시 괴로워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인구 50만명 이상의 수도권 도시 가운데 유일하게 서울 직결 중전철이 없는 곳이 김포”라며 “김포와 서울을 오가는 한강로는 출근시간이면 새벽부터 꽉꽉 막히고, 김포 골드라인 지하철은 혼잡률이 285%에 달한다”고 지적했다. 이 전 대표는 “코로나19 와중에 과밀한 객차 안에서 시민들이 느끼시는 불안과 불편은 오죽하겠느냐”며 ...

    한국경제 | 2021.05.14 17:46 | 오형주

  • thumbnail
    주민의견 반영 추진…역세권 청년주택 '삐걱'

    ... 공급을 늘리기가 쉽지 않은 상황에서 역세권 청년주택은 고밀 개발을 통해 빠르게 주거시설을 공급할 수 있는 수단으로 여겨졌다. 서울시에 따르면 현재까지 13개 단지 5532가구가 입주를 마쳤다. 이 중 1086가구 규모의 용산구 한강로2가 ‘용산 베르디움 프렌즈’는 2월부터 입주를 시작했다. 시는 지난달까지 2만3466가구에 대해 인허가를 내줬다. 75개 단지(2만3466가구)는 인가를 받아 사업을 추진 중이지만 진행이 순조롭지 못한 상황이다. ...

    한국경제 | 2021.05.14 17:18 | 안상미

  • thumbnail
    `김부선` 전락한 GTX-D…인천·김포시민 `부글부글` [전효성의 시크릿 부동산]

    ... 부담이 커지기 때문입니다. 결국, 지난 10년간 서부권 신도시 지역에 제대로 된 교통망을 갖추지 못한 결과가 더 큰 부메랑이 돼 돌아오는 셈입니다. [권대중 / 명지대 부동산학과 교수: 김포의 계획 인구가 약 50만명인데 도로는 한강로하고 구도로밖에 없는데다가, 김포골드라인, 버스 2~3개 만한 경전철 다닌다고 이 인구를 다 수용할 수 있느냐, 수용 예측이 틀린 겁니다.] GTX-D 노선의 서울행이 무산되며 서부권 신도시는 사실상 수도권 외딴섬으로 전락하게 됐습니다. ...

    한국경제TV | 2021.05.06 15:35

  • 암호화폐거래소 오프라인 고객센터 재개장

    ... 높아졌기 때문이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빗썸은 서울 역삼동에 있는 강남 고객센터를 지난 26일부터 재가동하기 시작했다. ‘2m 거리두기’ 원칙을 강조하며 방문객 상담 업무를 처리하고 있다. 코인원은 서울 한강로 본사의 고객센터를 전날 다시 열었다. 올 1분기 신규 가입자가 1년 전보다 20배 이상 늘어났기 때문이라고 코인원 측은 설명했다. 코빗도 오프라인 고객센터 신설을 검토하고 있다. 투자자 사이에서는 암호화폐거래소를 이용하다가 문제가 ...

    한국경제 | 2021.04.29 17:19 | 임현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