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08321-2208330 / 2,222,6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 '한경 스타워즈' 매매내용 ] (19일)

    [ 19일 (수) ] 참가자 : 김영일 - 종목 : 남성 수량 : 7,500 단가 : 11,750 주문구분 : 매수 주문사유 : 구조조정 기대감 참가자 : 김기호 - 종목 : 하나은행 수량 : 6,200 단가 : 14,850 주문구분 : 매수 주문사유 : 우량은행주 - 종목 : 외환은행 수량 : 16,000 단가 : 5,890 주문구분 : 매도 수익률 : -1% 주문사유 : 종목교체 및 현금확보 - 종목 : 외...

    한국경제 | 1999.05.20 00:00

  • [한경에세이] 뭐라고 할까요 .. 우창록 <율촌 대표변호사>

    우창록 "변호사님, 뭐라고 대답하면 됩니까?" 변호사 생활중에서 나를 가장 당황하게 하는 질문중의 하나다. 소송사건을 맡으면 구체적인 사실관계를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의뢰인에게 유리한 사실관계 뿐만아니라 불리한 것도 정확하게 알아야 전체 소송 계획을 세울 수 있다. 그런데 의뢰인중에는 자기에게 불리한 사실관계를 숨기려는 경우가 흔히 있다. 의뢰인과의 사이에 신뢰관계를 형성해 자신에게 불리한 것이라도 다 털어놓게 하는 것이 소...

    한국경제 | 1999.05.20 00:00

  • [한경시론] 금리 걱정할 때 아니다..이계민 <본사 본설위원>

    이계민 나라안팎의 금리동향이 관심사로 등장했다. 미국의 연방준비제도이사회는 지난 18일 당장 금리를 올리지는 않겠지만 통화정책을 긴축기조로 바꾸겠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한다. 멀지않은 장래에 금리를 올리겠다는 것이나 다름없어 관심사다. 미국의 금리인상이나 긴축정책은 우리경제에 좋지않은 영향을 미친다는 것이 일반적인 견해다. 금리가 오르면 소비가 위축되고, 따라서 우리나라의 대미수출이 타격을 입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국내에서 ...

    한국경제 | 1999.05.20 00:00

  • [한경에세이] 한국어 학습..토니 헬샴 <볼보건설기계 사장>

    토니 헬샴 요즘 우리 회사 내에서 일고 있는 조용한 혁명은 언어 학습이다. 그 이유는 우리 회사가 한국인과 외국인이 함께 어울려 꾸려가는 "다국적" 회사로 출범했기 때문이다. 여타의 외국회사들과 다른점은 한국인 직원들이 외국인 경영진과 의사소통을 하기 위해 영어를 배우는 것에 그치지 않고 외국인 경영진도 한국어 배우기에 비지땀을 흘리고 있다는 것이다. 초보단계이지만 우리 회사의 외국인들은 한국 직원들과 똑같이 일주일에 두번씩 사무...

    한국경제 | 1999.05.19 00:00

  • [한경시론] 부동산시장의 연착륙..이건영 <전 건설부 차관>

    부동산시장이 기지개를 켜고 있다. 수도권 아파트시장이 달아오르고, 땅값이 몇달째 서서히 오름세를 타고 있다. 모델하우스를 찾는 부인네들의 발길에 완연한 봄바람이 일렁인다. 증권시장의 봄은 더 빨리 찾아왔다. 구조조정에 몰두해 있던 경제에 연초부터 경기부양의 바람이 불어왔던 것이다. 시중에 돈이 풀리고 금리는 떨어졌다. 명퇴자들이 안고 있던 뭉텅이 돈들이 갈 데 없어 증시로 몰렸다. 그래서 증시가 실물에 앞서 타올랐다. 증권시장...

    한국경제 | 1999.05.19 00:00

  • [ '한경 스타워즈' 매매내용 ] (18일)

    [ 18일 (화) ] 참가자 : 김영일 - 종목 : 진양 수량 : 3,000 단가 : 10,200 주문구분 : 매도 수익률 : -19% 주문사유 : 장세불안 - 종목 : 희성전선 수량 : 1,000 단가 : 8,150 주문구분 : 매도 수익률 : -6% 주문사유 : 장세불안 참가자 : 최경석 - 종목 : 성문전자 수량 : 800 단가 : 15,200 주문구분 : 매도 수익률 : -3% 주문사유 : 종목교체 ...

    한국경제 | 1999.05.19 00:00

  • [엔젤공간] 주부/의사 등 개인 벤처투자 활기

    ... 있어서다. 엔젤의 증가는 잇단 엔젤클럽의 결성으로 나타나고 있다. 회원제로 운영되는 엔젤들의 모임이 엔젤클럽이다. 외환위기 이후에만 9개가 결성돼 현재 12개가 활동중이다. 1천6백여명의 개인투자자들이 회원으로 가입해있다. 신한경영연구소처럼 정기적으로 벤처기업 투자설명회를 개최,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엔젤투자를 주선하는 경우도 있다. 신한연구소측은 작년5월부터 닥터리 등 40개 벤처기업에 80억원의 엔젤투자 를 성사시켰다고 밝혔다. 창업투자조합의 증가도 엔젤의 ...

    한국경제 | 1999.05.19 00:00

  • [더 사이버] 사이버뉴스 : (한경제 리포트) '여성 파워'

    [ 여성고객을 잡아야 성공한다 ] 사이버 세계에서 "여성" 파워가 거세지고 있다. 사이버 공간에서 절대적인 열세를 보이던 여성들이 최근들어 남성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정도로 이용자들이 크게 늘고 있다. 관련 업체들은 올들어 온라인 신규 가입자들의 성비가 거의 1대 1 수준에 근접한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전체 온라인 가입자의 남녀 성비가 7대 3 수준이라는 것을 감안하면 여성 이용자들이 얼마나 빨리 증가하고 있는지 알수 있다. 미...

    한국경제 | 1999.05.18 00:00

  • [여론광장] (한경을 읽고) 업종통계에 대-소형주 구분을

    한국경제신문 애독자다. 요즘 증권시장의 활황으로 많은 투자자들이 아침을 증권면과 함께 시작할 것으로 본다. 한가지 아쉬운 점이 있다면 증권기사는 좋은데 주가시세 페이지의 주가 지수표중 업종통계에 대형.중형.소형주 구분이 없다는 점이다. 투자자들은 이를 매우 궁금해 한다. 또 상승률 상위, 하락률 상위 종목안내도 현재와 같이 월간 주간 일간으로 돌아가며 할게 아니라 어떤 방식으로든 정형화되는 것이 어떨까 생각한다. 아울러 지금 게재...

    한국경제 | 1999.05.18 00:00

  • [한경시론] 정책발상부터 바꿔야 .. 노성태 <본사 주필>

    노성태 "팬티스타킹식의 경제정책이 러시아경제를 망쳤다" 최근 어느 러시아 언론인이 IMF 등 서방 국제경제기구의 경제전문가들을 원망하며 내뱉은 말이다. 팬티스타킹은 대체로 한가지 사이즈 밖에 없다.(우리나라나 일본에서는 프리 사이즈라고 부르고 있으나 미국에서는 "one sige fits all"이라는 표현을 쓴다) 이것을 파는 가게에서는 큰 사람이나, 혹은 뚱뚱한 사람한테나 마른 사람한테나 한 종류의 사이즈만을 팔고 있는 것이다....

    한국경제 | 1999.05.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