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4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해외 학교서 배우는 한국교육과정 교육부가 만들어 배포

    방탄소년단 콘텐츠 활용한 보조교재도 개발 추진 정부가 해외 한국어 채택국에서 참조할 수 있는 한국교육과정을 만들어 보급한다. 교육부는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을 중심으로 전문가 60여명이 참여해 해외 초·중등학교 한국교육과정을 개발해 확정했다고 10일 밝혔다. 개발한 한국교육과정교육부 홈페이지에 게재해 해외 현지 교육기관에 보급한다. 교육부는 국제한국교육재단과 함께 개발한 교육과정에 기반한 한국어 교재도 지난 4월부터 개발하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6.10 12:00 | YONHAP

  • thumbnail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프로그램 12기 'SW 마에스트로' 출범

    예비연수생 180명 6개월간 집중멘토링·과제 기획수행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기획평가원, 한국정보산업연합회는 10일 '소프트웨어(SW) 마에스트로' 제12기 발대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소프트웨어 마에스트로는 소프트웨어 분야 인재를 양성하는 프로그램으로, 연수생을 대상으로 집중 멘토링과 심화학습 등의 교육을 진행한다. 과기정통부는 올해 1·2차 코딩테스트와 심층면접 등을 통해 최종 180명의 예비연수생을 선발했다. 참여 연수생은 6개월 동안 ...

    한국경제 | 2021.06.10 11:01 | YONHAP

  • thumbnail
    [대학 생글이 통신] 6월 모평 복기…수능날 해선 안될 실수가 무엇인지 점검하세요

    ... 만큼 중간고사 이후에 모의고사를 치르느라 이 시기에 지쳤던 기억이 납니다. 6월 모평은 대학수학능력시험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한 것인 만큼 많이 긴장했으리라 생각합니다. 그래서 모의고사 직후에 무엇을 해야 하는지, 제 경험을 바탕으로 ... 해석해야 하는지를 살펴보았습니다. 사회탐구에서도 새로운 선지들이 있는지 꼼꼼하게 읽어보았고, 통계 자료가 많은 한국지리 특성상 제가 해석하지 못한 통계 자료들이 있는지 다시 확인해보았습니다. 이후 인터넷 강의로 올라오는 해설 강의의 ...

    한국경제 | 2021.06.07 09:01

  • thumbnail
    [대학 생글이 통신] 2~3단원씩 끊어 복습한 뒤 단원 양을 점차 늘려보세요

    ... 10~15개 정도의 문제를 풀어보면 어느 부분의 이해가 부족한지 보일 것입니다. 2~3단원에 해당하는 문제를 한 번에 풀면서 개념을 다시 봐야 할 부분을 체크합니다. 수능특강 기준으로 사회탐구는 15단원 정도로 구성되어 있으니 이 과정을 다섯 번 정도 반복하면 한 과목을 한 번 전체적으로 복습할 수 있게 됩니다. 이 과정을 마쳤다면 이제 호흡을 늘려 5단원 정도를 눈으로 보고 문제를 풀면서 체크한 부분 위주로 복습합니다. 이때는 이해하는 것에 만족하지 말고, 이 ...

    한국경제 | 2021.06.07 09:00

  • thumbnail
    [포토] 수능 앞둔 고3 학생들 6월 모의평가

    ... 통합형’으로 개편된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을 앞둔 고3 학생들이 3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여자고등학교에서 6월 모의평가를 치르고 있다. 이번 모의평가에 지원한 수험생은 48만2899명이다. 재학생이 86.1%인 41만5794명, 졸업생 등은 13.9%인 6만7105명이다. 6월 모의평가는 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해 수능 출제 방향과 난이도를 가늠할 수 있다. 성적통지표는 오는 30일 배부될 예정이다. 김범준 기자

    한국경제 | 2021.06.03 18:13 | 김범준

  • thumbnail
    "6월 모평 국어·수학, 공통과목에서 변별력…영어 어려워"(종합)

    ... 시행된 6월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모의평가(모평)는 선택과목보다 공통과목에서 변별력이 생길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하는 이번 모의평가는 11월 18일로 예정된 2022학년도 수능과 마찬가지로 문·이과 계열 구분 없이 국어, ... '언어와 매체', '화법과 작문' 중에서는 언어와 매체가 어렵게 출제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임성호 종로학원하늘교육 대표는 "언어와 매체를 선택한 학생들이 같은 점수를 받고도 화법과 작문을 선택한 학생보다 표준점수를 높게 받을 가능성도 ...

    한국경제 | 2021.06.03 17:20 | YONHAP

  • thumbnail
    '문·이과 통합' 6월 모평…"국·수 공통과목, 영어 어려웠다"

    문·이과 통합형으로 개편된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의 가늠자가 될 한국교육과정평가원(평가원) 주관 ‘6월 모의평가’가 3일 실시됐다. 수능 개편에 따라 이번 모의평가에서도 국어와 수학, ... 지난해 수능(12.7%)보다 절반 가까이 줄어들 수도 있을 정도로 어렵게 출제됐다”고 말했다. 이날 평가원은 6월 모의평가 출제 방향과 관련해 “학교 교육을 통한 학습 능력을 측정하기 위해 고등학교 교육과정 내용과 ...

    한국경제 | 2021.06.03 16:29 | 김남영

  • thumbnail
    "6월 모의평가 국어·수학, 선택과목보다 공통과목에서 변별력"

    ... 3일 시행된 6월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모의평가는 선택과목보다 공통과목에서 변별력이 생길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하는 이번 모의평가는 11월 18일로 예정된 2022학년도 수능과 마찬가지로 문·이과 계열 구분 없이 국어, ... '언어와 매체', '화법과 작문' 중에서는 언어와 매체가 어렵게 출제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임성호 종로학원하늘교육 대표는 "언어와 매체를 선택한 학생들이 같은 점수를 받고도 화법과 작문을 선택한 학생보다 표준점수를 높게 받을 가능성도 ...

    한국경제 | 2021.06.03 12:59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불안하지만 최선 다할것" 6월 모의평가 전국서 치러져

    ...독서실·학원 대신 집에서 준비"…문·이과 통합 체제 반영한 첫 모평 올해부터 달라지는 수능 체제가 반영된 첫 모의평가가 3일 전국 2천62개 고등학교(교육청 포함)와 413개 지정학원에서 진행됐다. 11월 18일 예정된 2022학년도 수능부터는 문·이과 통합이라는 2015 개정 교육과정 취지에 따라 국어·수학 영역이 '공통과목+선택과목' 구조로 바뀐다. 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하는 6월 모의 평가는 '수능 가늠자' 역할을 해 ...

    한국경제 | 2021.06.03 10:04 | YONHAP

  • thumbnail
    바뀐 수능 첫 모평 치르는 학생들 "선택과목 정하기 어려웠다"

    문·이과 통합 수능 모의평가…"문과엔 수학 어려워져" "첫 (한국교육과정)평가원 모의고사라 준비한다고 했는데 떨려요. 선택과목 정하는 것도 어려웠고요. "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의 첫 모의평가가 시행된 3일 ... 짝을 지어 걷는 학생들은 이날 치를 시험에 관해 얘기하기도 했다. 친구와 등교하던 고3 윤 모(18) 양은 첫 평가원 모의고사를 치르는 소감을 묻자 "준비한다고 했는데 잘 모르겠다"며 멋쩍은 표정을 지었다. 윤 양은 "작년부터 코로나 ...

    한국경제 | 2021.06.03 09: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