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20,5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PGA 투어 통산 10승 도전 고진영 "좋은 기분으로 귀국하겠다"

    여자 골프 세계 랭킹 2위 고진영(26)이 우승컵과 함께 귀국길에 오르겠다고 다짐했다. 고진영은 10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웨스트 콜드웰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그니전트 파운더스컵(총상금 300만 달러) ... 공동 2위 선수들을 4타 차로 따돌린 고진영이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면 LPGA 투어에서 10승을 달성한다. 한국 선수로는 박세리(25승), 박인비(21승), 김세영(12승), 신지애(11승)에 이어 다섯 번째가 된다. 특히 ...

    한국경제 | 2021.10.10 09:47 | YONHAP

  • thumbnail
    고진영, 파운더스컵 3R 4타 차 선두…13라운드 연속 60대 타수

    유소연 4타 차 공동 2위, 코다·톰프슨 등 공동 6위 고진영(26)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그니전트 파운더스컵(총상금 300만 달러) 3라운드에서 4타 차 단독 선두에 나섰다. 고진영은 10일(한국시간) 미국 ... 미국과 한국에서 모두 10승 이상을 거둔 선수는 박세리(국내 14승), 신지애(국내 21승) 두 명이다. 고진영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도 10승을 기록 중이다. 이날 69타를 친 고진영은 또 최근 13개 라운드 연속 60대 타수 ...

    한국경제 | 2021.10.10 07:36 | YONHAP

  • thumbnail
    김수지, KLPGA 투어 하이트진로 3R 1타 차 선두(종합)

    박주영·김민선 공동 2위, 박성현은 공동 38위…장하나 기권 김수지(25)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제21회 하이트진로 챔피언십(총상금 10억원) 3라운드에서 1타 차 단독 1위에 올랐다. ... 1위로 3라운드를 마칠 수 있었으나 왼쪽으로 살짝 빗나가 선두 김수지와 격차를 1타로 좁힌 데 만족해야 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박희영(34)의 동생인 박주영은 KLPGA 정규 투어 대회에 244차례 출전했으나 ...

    한국경제 | 2021.10.09 18:58 | YONHAP

  • thumbnail
    김수지, KLPGA 투어 하이트진로 3R 1타 차 선두

    박주영·김민선 공동 2위, 박성현은 공동 38위…장하나 기권 김수지(25)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제21회 하이트진로 챔피언십(총상금 10억원) 3라운드에서 1타 차 단독 1위에 올랐다. ... 1위로 3라운드를 마칠 수 있었으나 왼쪽으로 살짝 빗나가 선두 김수지와 격차를 1타로 좁힌 데 만족해야 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박희영(34)의 동생인 박주영은 KLPGA 정규 투어 대회에 244차례 출전했으나 ...

    한국경제 | 2021.10.09 17:51 | YONHAP

  • thumbnail
    14개 홀서 2타 줄인 고진영, 파운더스컵 선두 질주…유소연 추격(종합)

    안개로 연이틀 차질 속 일몰 중단…최운정·신지은·전인지도 상위권 여자골프 세계랭킹 2위 고진영(26)이 안개로 일정에 차질을 빚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그니전트 파운더스컵(총상금 300만 달러)에서 선두를 유지했다. 고진영은 9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웨스트 콜드웰의 마운틴 리지 컨트리클럽(파71·6천612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 14개 홀을 소화하는 동안 버디 3개와 보기 하나를 묶어 2타를 줄였다. 전날 1라운드에서 ...

    한국경제 | 2021.10.09 10:59 | YONHAP

  • thumbnail
    14개 홀서 2타 줄인 고진영, 파운더스컵 선두 질주…유소연 추격

    안개로 연이틀 차질 속 일몰 중단…최운정·신지은·전인지도 상위권 여자골프 세계랭킹 2위 고진영(26)이 안개로 일정에 차질을 빚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그니전트 파운더스컵(총상금 300만 달러)에서 선두를 유지했다. 고진영은 9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웨스트 콜드웰의 마운틴 리지 컨트리클럽(파71·6천612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 14개 홀을 소화하는 동안 버디 3개와 보기 하나를 묶어 2타를 줄였다. 전날 1라운드에서 ...

    한국경제 | 2021.10.09 08:45 | YONHAP

  • thumbnail
    임희정·김민선, 하이트진로 2R 공동 선두…박성현 36위

    임희정(21)과 김민선(26)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인 제21회 하이트진로 챔피언십(총상금 10억원) 2라운드 공동 선두에 나섰다. 임희정은 8일 경기도 여주시 블루헤런 골프클럽(파72... 순위가 전날 공동 13위에서 이븐파 144타, 공동 36위로 밀려났다. 최근 어깨 부상으로 고생한 박성현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2019년 6월 월마트 NW 아칸소 챔피언십 이후 우승 소식이 없다. 올해 6승을 거둔 ...

    한국경제 | 2021.10.08 17:54 | YONHAP

  • thumbnail
    '버디쇼' 임희정, 메이저 품고 2승 노린다

    매서운 샷감에 퍼트까지 더해지니 거칠 것이 없었다. 임희정(21)이 올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하이트진로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 8개를 몰아치며 시즌 2승에 한 발짝 다가섰다. 8일 경기 여주 ... 뒤흔들었다. 데뷔 첫해 3승을 거뒀다. 지난해 2년차 징크스로 우승 소식이 끊겼다. 하지만 올해 8월 하이원리조트 여자오픈에서 우승하며 ‘우승 본능’을 일깨운 데 이어 이날 리더보드 최상단을 차지하며 통산 5승 ...

    한국경제 | 2021.10.08 17:29 | 조수영

  • thumbnail
    또 '여친 퍼터' 들고 나온 함정우, 6언더 선두권

    함정우(27·사진)가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에서 2주 연속 우승컵을 품에 안을 기세다. 지난 대회에 이어 이번에도 동갑내기 여자친구인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강예린의 옛 퍼터를 들고나와 기회를 얻었다. ... 2승을 거둔 선수(박상현 서요섭)는 있지만 2주 연속 우승자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 함정우는 지난주 우승 공로를 여자친구 퍼터에 돌린 바 있다. 이는 오디세이 ‘화이트 다마스쿠스 5’로 함정우도 썼던 모델이지만 ...

    한국경제 | 2021.10.08 17:27 | 조희찬

  • '신들린 퍼팅'…고진영, 후반에만 버디 6개

    세계랭킹 2위 고진영(26)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코그니전트 파운더스컵(총상금 300만달러) 타이틀 방어에 청신호를 켰다. 고진영은 8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웨스트콜드웰의 마운틴리지CC(파72·6656야드)에서 ... 10승은 박세리(25승) 박인비(21승) 김세영(12승) 신지애(11승)가 거둔 대기록으로, 고진영이 성공하면 한국 선수로는 역대 다섯 번째 대기록을 세우게 된다. 고진영은 “오늘 생각보다 경기를 잘했다”며 ...

    한국경제 | 2021.10.08 17:26 | 조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