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511-18520 / 20,5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소렌스탐, 고국에서 타이틀 방어 실패

    골프 여제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고국에서 열린 유럽여자프로골프 투어 HP오픈 타이틀 방어에 실패했다. 소렌스탐은 11일(한국시간) 스웨덴 스톡홀름의 드로트닝홀름골프장(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 최근 3년간 이 대회에서 준우승 2차례와 3위 1차례 등 우승 문턱에서 좌절했던 아픔을 깨끗하게 씻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3승을 포함, 생애 통산 15번째 우승을 차지한 구스타프손은 "이렇게 많은 갤러리들이 모인 ...

    연합뉴스 | 2003.08.11 00:00

  • [LPGA] 한희원, 3주만에 2번째 우승

    한희원(25.휠라코리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서 3주만에 시즌 2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한희원은 11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타탄필즈골프장(파72. 6천51 7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 추격하는데 동참했다. 한희원은 또 박세리, 김미현(26.KTF)에 이어 세번째로 한 시즌에 2승 이상을 거둔 한국 선수로 이름을 올렸다. 특히 한희원은 빅애플클래식에 이어 지난해 준우승을 차지했던 대회에서 모두우승하는 진기록도 ...

    연합뉴스 | 2003.08.11 00:00

  • [LPGA] 한희원, 시즌 두번째 우승 '예약'

    한희원(25.휠라코리아)이 생애 첫 우승을 거둔 지3주만에 두번째 정상을 눈앞에 뒀다. 한희원은 1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타탄필즈골프장(파72.6천517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웬디스챔피언십(총상금 ... 추가할 수 있는 기회를 맞았다. 빅애플클래식에서 3년 동안 무승의 한을 털어버린 이후 에비앙마스터스 2위, 브리티시여자오픈 19위 등 가파른 상승세를 타고 있는 한희원은 이날도 장기인 정교한샷을 앞세워 우승권에 성큼 다가섰다. 드라이브샷이 ...

    연합뉴스 | 2003.08.10 00:00

  • [LPGA] 한희원.이정연, 첫날 공동9위

    한희원(25.휠라코리아)과 이정연(24.한국타이어)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웬디스챔피언십(총상금 110만달러) 첫날 산뜻하게출발했지만 디펜딩챔피언으로 나선 김미현(26.KTF)은 중위권으로 처졌다. 한희원은 9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타탄필즈골프장(파72.6천517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버디 6개를 잡고 보기 2개를 범해 4언더파 68타를 쳤다. 4월 다케후지클래식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 캔디 쿵(22.대만)이 8언더파 ...

    연합뉴스 | 2003.08.09 00:00

  • [LPGA] 한희원.이정연, 첫날 공동9위

    한희원(25.휠라코리아)과 이정연(24.한국타이어)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웬디스챔피언십(총상금 110만달러) 첫날 산뜻하게 출발했지만 디펜딩챔피언으로 나선 김미현(26.KTF)은 중위권에 처졌다. 한희원은 9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의 타탄필즈골프장(파72.6천517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버디 6개를 잡고 보기 2개를 범해 4언더파 68타를 쳤다. 4월 다케후지클래식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 캔디 쿵(22.대만)이 8언더파 ...

    연합뉴스 | 2003.08.09 00:00

  • LPGA 스티븐슨, 올해 세번째 골프 성(性)대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의 노장 선수 잰 스티븐슨(51.호주)이 미국프로골프 시니어 투어 선수들을 상대로 올해 세번째 '성(性)대결'을펼친다. 스티븐슨은 오는 10월 하와이에서 열리는 시니어 투어 터틀베이챔피언십 출전을확정했다고 8일(한국시간) 밝혔다. 시니어 투어 역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와 마찬가지로 출전 선수의 성별(性別)은 문제삼지 않으며 프로 골프 선수로서 만 50세가 넘으면 된다. 스티븐슨은 메이저대회 3승을 포함해 통산 16승을 ...

    연합뉴스 | 2003.08.08 00:00

  • LPGA "한국 '골프아빠' 규칙위반 확증없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관계당국은 최근 미국 골프 전문잡지 '골프 월드'에 보도된 한국 선수 '골프 아빠'들의 규칙 위반 여부에 대한 조사를 벌이고 있으나 뚜렷한 혐의 사실을 찾지 못했다고 일간 USA 투데이가 6일 보도했다. ... 여자오픈 경기에서 나무 뒤에 떨어진 공을 옮겨놓았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 신문은 정작 당사자인 한국 여성 골퍼는 `골프 월드' 잡지에 보도된 한국 선수들과 관련한 위반 사실을전혀 모르고 있었다고 전했다. LPGA의 ...

    연합뉴스 | 2003.08.07 00:00

  • LPGA, 한국 선수들에게 엄중 경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사무국이 한국 선수부모들의 '규정 위반'에 대해 강력한 경고를 내려 논란이 예상된다. LPGA 투어 타이 보타 커미셔너는 웬디스챔피언십에 출전한 한국 선수를 따로 불러 "경기 도중 부모들에게 절대 ... 사용한다'는 항의에 LPGA 커미셔너 사무국은 "스웨덴이나 일본 선수들이 단순한 응원이나 격려를 자국어로 하는 반면 한국 선수는 골프 규정에 금지된 코치행위를 하기 때문"이라고 못박았다. 이와 함께 보타 커미셔너는 "프로암 때 동반 ...

    연합뉴스 | 2003.08.07 00:00

  • 한국 '골프 아빠' 잇단 구설수

    '시기인가, 아니면 진실인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를 휩쓸고 있는 한국 선수 아버지들의 '적극적'인 뒷바라지가 구설수에 올랐다. 오는 9일(이하 한국시간)부터 열리는 LPGA 투어 웬디스챔피언십에 출전하는 LPGA ... 매너가 나쁘다'고 '딴지'를 걸어 격렬한 말싸움을 주고 받았다. 그러나 이번 미국 선수들의 공식적인 문제 제기에는 한국의 '골프 아빠'들의 뒷바라지가 다소 지나친 면이 없지 않았다는 점에서 쉽게 진정되지 않을 전망이다. LPGA 투어에 ...

    연합뉴스 | 2003.08.06 00:00

  • [여자골프] 김나리, 드림투어 1차전 우승

    지난 4월 세미프로가 된 신예 김나리(18.분당중앙고)가 한국여자프로골프 2부 투어인 드림투어에서 올해 첫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김나리는 5일 경기도 포천 썬힐골프장(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라운드에서 6언더파 66타를 때려 2라운드합계 7언더파 137타로 정상에 올랐다. 첫날 선두였던 국가대표 출신 박햇님(18.한양대)에 4타 뒤졌던 김나리는 14번홀까지 버디를 6개나 뽑아내며 4타를 줄여 선두권에 올라선 뒤 15번홀(파5)에서 두번째샷을 ...

    연합뉴스 | 2003.08.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