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521-18530 / 24,6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KB금융, 女골퍼 한희원·양희영·정재은 후원계약

    여자프로골퍼 한희원(33), 양희영(22), 정재은(22)이 KB금융그룹의 후원을 받는다. KB금융그룹은 2일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어윤대 KB금융지주 회장, 강춘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부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이들 ... 계약을 맺었다. 이 계약에 따라 한희원 등은 KB국민카드를 비롯한 KB금융그룹 계열사의 로고가 새겨진 모자, 골프백, 상의 등을 착용하고 국내외 골프대회에 참가하게 된다. 한희원은 2001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 ...

    연합뉴스 | 2011.03.03 00:00

  • [LPGA] 카리 웹, 1년11개월 만에 우승

    ... 유선영 4위, 최나연 6위 머물러 37세의 베테랑 골퍼인 카리 웹(호주)이 아시아 선수들의 돌풍을 잠재우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1년11개월 만에 정상에 올랐다. 웹은 27일 싱가포르 타나메라 골프장 가든코스(... 역전우승을 거뒀다. 우승 상금은 21만 달러. 1990년대 중반부터 10여 년 동안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 '골프여제'의 자리를 놓고 다퉜던 웹은 2009년 3월 피닉스 인터내셔널 대회 우승을 끝으로 정상에 오르지 못했지만 1년11개월 ...

    연합뉴스 | 2011.02.27 00:00

  • [LPGA] 최나연, 청야니는 내가 막는다

    HSBC 대회 첫날, 3언더파 치며 단독 2위 지난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상금왕과 최저타수상을 차지한 최나연(24·SK텔레콤)이 2011 시즌 무서운 상승세를 탄 청야니(대만)를 막으려고 나섰다. 최나연은 24일 싱가포르 타나메라 골프장 가든 코스(파72·6천547야드)에서 개막한 LPGA 투어 HSBC 위민스 챔피언스 1라운드에서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서도 버디 5개에 보기 2개를 곁들여 3언더파 69타를 쳤다. 단독 선두 아리무라 ...

    연합뉴스 | 2011.02.24 00:00

  • 한국女군단 "청야니 잡아라"

    한국 여자선수들이 올 시즌 세계 골프계를 휘어잡고 있는 청야니(대만) 견제에 나선다. 24일부터 나흘간 싱가포르 타나메라CC 가든코스(파72)에서 열리는 미국LPGA투어 HSBC 위민스챔피언스가 그 무대다. 이 대회는 총상금 140만달러를 걸고 63명이 커트 없이 72홀 경기를 치른다. 독주 체제를 굳히려는 청야니와 한국여자골프군단 간의 접전이 볼거리다. 청야니는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 호주여자오픈과 ANZ호주마스터스에 이어 지난주 미국LPGA투어 혼다 ...

    한국경제 | 2011.02.23 00:00 | 김진수

  • [시즌 전 체크 포인트] (3) 폼 좋은데 스코어 제자리…"클럽 피팅센터 가보세요"

    스윙 폼은 좋은데 '골프 진도'가 유난히 느린 골퍼들이 있다. 왜 그럴까. 클럽의 사양(스펙)이 골퍼의 체형이나 파워 등과 맞지 않기 때문일 가능성이 크다. 일본 샤프트 브랜드 후지쿠라의 한국 총판인 B&J골프의 정재욱 ... 반발해 튀어나가는 느낌이나 볼이 헤드에 스며드는 느낌이 강한 샤프트를 찾기도 한다. 샤프트 강도(플렉스)는 L(여자) A(시니어) R(레귤러) SR(S와 R의 중간) S(스티프) X(엑스트라 스티프)로 구분한다. 여자프로는 남자 ...

    한국경제 | 2011.02.23 00:00 | 김진수

  • 위성미, 여자골프 세계 8위로 상승

    재미교포 위성미(22·나이키골프)가 여자프로골프 세계 8위에 올랐다. 20일(이하 한국시간)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혼다 LPGA 타일랜드 준우승을 차지한 위성미는 22일 발표된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보다 3계단 ... 10.짐 퓨릭(미국) 32.김경태 34.앤서니 김 46.최경주 48.양용은 55.나상욱 62.노승열 ◇여자프로골프 세계랭킹 1.청야니(대만) 2.신지애 3.수잔 페테르센(노르웨이) 4.최나연 5.크리스티 커(미국) ...

    연합뉴스 | 2011.02.22 00:00

  • '한국 낭자 군단' 청야니 독주 막을까

    ... '낭자 군단'의 주축인 서희경(25·하이트)이 전열에 합류한다. 대결의 장은 24일부터 나흘간 싱가포르 타나메라 골프장 가든코스(파72·6천547야드)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HSBC 위민스 챔피언스. 2008년부터 ... 63명의 선수가 컷 탈락없이 4라운드를 치른다. 이 대회에선 독주체제를 굳히려는 청야니와 세계 최강을 자랑하는 한국여자골프군단 간의 접전이 펼쳐질 전망이다. 청야니는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호주여자오픈과 ANZ호주마스터스에 ...

    연합뉴스 | 2011.02.22 00:00

  • thumbnail
    '스마일 캔디' 이보미, 건국대 학사모 써

    [한경속보]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를 평정한 '스마일캔디' 이보미(23·하이마트)가 22일 서울 화양동 건국대 새천년관에서 열린 학위수여식에서 학사(스포츠과학부 골프지도전공)학위와 함께 '총장 특별 공로상'을 받았다. ... 학사학위와 총장특별상을 받기로 예정된 서희경(25·하이트)은 미국LPGA투어 일정으로 졸업식장에는 참석하지 못했다. 프로골프 활동을 하면서도 학업을 계속해 왔던 서희경과 이보미는 대학에 다니는 동안 모범적인 선수생활과 다양한 사회봉사 ...

    한국경제 | 2011.02.22 00:00 | rang

  • '미녀 골퍼' 서희경·이보미 "학사모 써요"

    22일 건국대 졸업…총장 특별상도 수상 한국 여자프로골프를 대표하는 미녀 스타 서희경(25.하이트)과 이보미(24.하이마트)가 학사모를 쓴다. 건국대학교는 20일 "서희경과 이보미가 22일 오전 10시30분 건국대 새천년관 ... 사회봉사활동에 참가하면서 학교 명예를 높인 공로로 졸업식에서 '총장 특별상'도 수상한다. 서희경은 2009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4관왕에 올랐고, 지난해에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1승을 거뒀다. 이보미도 2008년 ...

    연합뉴스 | 2011.02.20 00:00

  • [LPGA] '무서운' 청야니, 개막전도 우승

    김인경, 17번홀서 5타 잃고 공동 3위 '추락' 한국여자골프군단이 세계랭킹 1위 청야니(대만)의 무서운 상승세를 꺾지 못했다. 청야니는 20일 태국 촌부리의 시암 골프장(파72.6천477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개막전인 혼다 LPGA타일랜드 마지막 4라운드에서 흔들림 없는 샷을 날리며 6언더파 66타를 적어냈다. 이에 따라 4개 라운드 최종합계로 15언더파 273타를 치며 우승컵을 들어 올린 청야니는 이달 들어 유...

    연합뉴스 | 2011.02.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