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541-18550 / 20,5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위성미, `LPGA 정벌' 스타트

    "이제는 LPGA 타이틀이다." 쟁쟁한 성인들을 제치고 미국여자아마추어 정상에 오른 `골프천재' 위성미(14.미국명 미셸 위)가 여세를 몰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정벌에 나선다. 위성미가 출전하는 대회는 오는 27일(한국시간) ... 아마추어 정상을 밟고 프로무대 정상을 향해 출사표를 던진 위성미가 높은 프로의 벽까지 넘을 수 있을 지 전세계 골프계가 주목하고 있다. ◇ 위성미 프로대회 출전 일정 ▲숍라이트LPGA클래식(6월 27-29일) ▲US여자오픈(7월 ...

    연합뉴스 | 2003.06.24 00:00

  • [LPGA] 한국 선두 3명 '톱10'...테스키 우승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웨그먼스로체스터(총상금 120만달러)에서 다시 한번 '코리언 파워'가 위력을 떨쳤다. 23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피츠퍼드의 로커스트힐골프장(파72. 6천200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역전 우승에는 실패했지만 박지은(24.나이키골프),박세리(26.KTF), 강수연(27.아스트라) 등 한국 선수 3자매는 나란히 '톱10'에 입상했다. '톱10'에 든 14명 가운데 본바닥 미국선수가 5명으로 가장 많았지만 ...

    연합뉴스 | 2003.06.23 00:00

  • [소비자 신뢰기업 大賞] 하이트맥주/범한여행/한국도자기

    ... 개발해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 맥주의 최적 음용시기를 일러주는 온도계 맥주도 내놨으며 맥주 잔량을 알려주는 'IC맥주'도 개발, 신뢰도를 끌어올렸다. 한국맑은물 보존협의회를 지원하고, 10개 농촌마을을 선정해 지원하는 '하이트 고향의 꿈잔치 행사'도 벌여 기업의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여자프로골프대회와 하이트배축구대회 등 스포츠행사도 주최, 국내 스포츠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범한여행은 지난 77년 설립된 이래 35년 넘게 여행업에서 한 ...

    한국경제 | 2003.06.23 00:00

  • 김주연, LPGA 2부투어 첫 우승

    김주연(22.KTF)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2부투어인 퓨처스투어에서 시즌 첫 승을 신고하며 상금랭킹 1위 굳히기에 들어갔다. 김주연은 23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앤하버의 레이크포리스트골프장(파72)에서 열린 퓨처스투어 뱅크오브앤아버클래식(총상금 6만달러) 최종라운드에서 6언더파 66타를 쳐 3라운드합계 7언더파 209타로 정상에 올랐다. 올해 11개 대회에 출전해 처음으로 우승컵을 안은 김주연은 우승상금 8천400달러를 받아 시즌 ...

    연합뉴스 | 2003.06.23 00:00

  • LPGA 스티븐슨, 시니어투어에서 성(性)대결 추진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미국남자프로골프(PGA) 투어 대회에 출전, 세기의 성(性)대결을 벌인데 이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백전노장인 잰 스티븐슨(51.호주)이 남자시니어프로골프 투어 무대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 스폰서 특별 초청 선수로 출전한다는데 대략 합의했으며세부 조건을 논의하는 단계라고 덧붙였다. 시니어 투어 역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와 마찬가지로 출전 선수의 성별(性別)은 문제삼지 않으며 프로 골프 선수로서 만 50세가 넘으면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LPGA] 박세리.강수연, 공동2위로 상승

    박세리(26.CJ)와 강수연(27.아스트라)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웨그먼스로체스터(총상금 120만달러)에서 사흘째 선두권을 지키며 역전우승을 노리게 됐다. 박지은(24.나이키골프)도 공동6위로 순위가 밀렸지만 톱10을 유지하며 추격 가능성을 살렸다. 박세리와 강수연은 22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피츠퍼드의 로커스트힐골프장(파72.6천200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나란히 이븐파 72타를 쳐 중간합계 3언더파 213타가 됐다.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LPGA] 박세리.강수연, 공동2위로 상승

    박세리(26.CJ)와 강수연(27.아스트라)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웨그먼스로체스터(총상금 120만달러)에서 사흘째 선두권을 지키며 역전우승을 노리게 됐다. 박지은(24.나이키골프)도 공동6위로 순위가 밀렸지만 톱10을 유지하며 추격 가능성을 살렸다. 박세리와 강수연은 22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피츠퍼드의 로커스트힐골프장(파72.6천200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나란히 이븐파 72타를 쳐 중간합계 3언더파 213타가 됐다. ...

    연합뉴스 | 2003.06.22 00:00

  • [LPGA] 김미현 등 한국 선수 4명 선두권

    김미현(26.KTF), 박세리(26.CJ), 박지은(24.나이키골프), 강수연(27.아스트라) 등 한국 선수 4명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웨그먼스 로체스터(총상금 120만달러) 이틀째 선두권에 포진, 우승 후보로 나섰다. 21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피츠퍼드의 로커스트힐골프장(파72. 6천200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김미현은 1언더파 71타를 쳐 중간합계 4언더파 140타로공동3위에 올랐다. 1언더파 71타를 때린 박세리와 ...

    연합뉴스 | 2003.06.21 00:00

  • [LPGA] 한국선수들, 첫날 출발 순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웨그먼스로체스터(총상금 120만달러) 첫날 한류열풍의 리더들이 대거 상위권에 포진, 승수 추가 전망을 밝게했다. 20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피츠퍼드의 로커스트힐골프장(파72. 6천200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박지은(24.나이키골프)과 김미현(26.KTF), 강수연(27.아스트라)이 나란히 공동3위에 올랐다. 무려 9명이 공동3위 그룹을 형성하는 상위권 혼전속에 박세리(26.CJ)가 이들에1타 뒤진 ...

    연합뉴스 | 2003.06.20 00:00

  • [LPGA] 한국선수들, 첫날 출발 순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웨그먼스로체스터(총상금 120만달러) 첫날 한국 선수들이 대거 상위권에 포진, 승수 추가 전망을 밝게했다. 20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피츠퍼드의 로커스트힐골프장(파72. 6천200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경기에서 박지은(24.나이키골프)과 김미현(26.KTF), 강수연(27.아스트라)이 나란히 공동3위에 올랐다. 또 무려 9명이 공동3위 그룹을 형성하는 상위권 혼전속에 박세리(26.CJ)가 이들에 1타 뒤진 ...

    연합뉴스 | 2003.06.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