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551-18560 / 20,5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한희원, 4타차 2위로 최종 라운드 돌입

    한희원(25.휠라코리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두번째 메이저대회인 맥도널드LPGA챔피언십(총상금 160만달러)에서 선두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에 4타차로 밀려났다. 한희원은 9일(한국시간) 미국 델라웨어주 윌밍턴의 듀폰골프장(파71.6천408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3오버파 74타로 부진했으나 중간합계 3언더파 210타로소렌스탐(206타)에 4타차 공동2위를 달렸다. 이로써 2001년 LPGA 투어에 데뷔한 이래 준우승만 ...

    연합뉴스 | 2003.06.09 00:00

  • [LPGA] 소렌스탐, 생애 5번째 메이저타이틀

    여자 골프계 1인자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두번째 메이저대회인 맥도널드LPGA챔피언십(총상금 160만달러)에서 박지은(24.나이키골프)과 연장 승부 끝에 우승컵을 안았다. 무서운 뒷심으로 ... 확실한 최정상급 선수로서의 위상을다졌다. 이로써 소렌스탐은 58년만의 성(性)대결로 세상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나들이에서 복귀한 뒤 2주 연속 우승을 거둬 세계 최강임을 다시한번 입증했다. 지금까지 8차례 ...

    연합뉴스 | 2003.06.09 00:00

  • [LPGA] 한희원, 소렌스탐에 2타차 2위

    한희원(25.휠라코리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진출 이후 첫 우승 기대를 이어 갔다. 한희원은 7일(한국시간) 미국 델라웨어주 윌밍턴의 듀폰골프장(파71. 6천408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시즌 두번째 메이저대회인 ... 이대회 3라운드에서 세웠던 코스레코드 63타와 타이 기록을 바라봤으나 마지막 18번홀(파4)에서 드라이브샷이 러프로 떨어지면서 1타를 잃어 아쉬움을 남겼다. 중간합계 8언더파 134타의 소렌스탐은 8차례 출전해 한번도 우승해보지 ...

    연합뉴스 | 2003.06.07 00:00

  • 소렌스탐, 남자선수와 1대1 맞대결 사양

    여자골프의 1인자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100만달러를 걸고 1대1 맞대결을 해보자"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선수 존리거(40)의 제안을 거부했다. 소렌스탐은 7일(한국시간) 미국 델라웨어주 윌밍턴에서 열린 맥도널드LPGA챔피언십 2라운드를 마친 뒤 "재미있는 생각이지만 뜻이 없다"고 잘라 말했다. 소렌스탐은 "난 이미 남자 선수들과 겨뤄봤고 내 인생에서 가장 커다란 도전이었다고 생각한다"며 "그러나 다시 남자 선수와 맞설 의사가 없다"고 ...

    연합뉴스 | 2003.06.07 00:00

  • [LPGA] 메이저대회에서도 '한국 열풍'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두번째 메이저대회인 맥도널드LPGA챔피언십(총상금 160만달러)에서 첫날부터 거센 한국 돌풍이 불었다. 6일(한국시간) 미국 델라웨어주 윌밍턴의 듀폰골프장(파71.6천408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한희원(25.휠라코리아)이 단독선두에 나서는가 하면 박지은(24.나이키골프), 김영(23.신세계) 등 3명이 선두권에 포진했다. 이날 한국 돌풍을 이끈 선봉장 한희원은 칼날같은 아이언샷을 앞세워 버디 6개를 ...

    연합뉴스 | 2003.06.06 00:00

  • 40세 PGA 투어 선수, 소렌스탐과 1대1 대결 제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선수인 존 리거(미국.40)가 6일(한국시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1인자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에게 "100만달러를 걸고 1대1 대결을 벌이자"고 제안했다. PGA 투어 캐피털오픈에 출전한 ... 투어대회에 출전한다면 상금랭킹 100위 안에 들 자신이 있다"고 말한데 대해 자존심이 상한 때문. 리거는 "18년동안 프로골프선수로 뛰어 왔고 PGA 투어에서 7시즌을 보냈지만 한번도 상금랭킹 125위 안에 들어 본 적이 없다"며 "상금랭킹 ...

    연합뉴스 | 2003.06.06 00:00

  • 박세리, 셰이니 와와 첫날 동반 플레이

    `골프 여제'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의 아성에도전하는 박세리(26.CJ)가 칙필A채리티챔피언십 연장 승부 상대였던 셰이니 와(호주)와 올시즌 3번째 대결을 펼친다. 박세리가 3번째 우승과 타이틀 방어에 나서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 디아스(28.미국)를 한조로 편성 1,2라운드 경기를 진행한다. 박세리의 티오프 시간은 6일 오전 1시50분(이하 한국시간). 와는 지난 4월 칙필A채리티챔피언십 최종일 4개홀에 걸친 연장 혈투 끝에 박세리에게 무릎을 꿇어 LPGA ...

    연합뉴스 | 2003.06.04 00:00

  • 박세리.소렌스탐, 메이저 왕관 놓고 격돌

    ... 6천408야드)에서 4일간 열리는 맥도널드LPGA챔피언십(총상금 160만달러)에 나란히 출전하는 박세리와 소렌스탐은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정상을 다투고 있는 쌍두마차. 특히 올들어 2승씩을 나눠가지며 상금랭킹 1, 2위를 달리고 ... '떠오르는 해'(박세리)의 대결이라는 점에서 올시즌 최고의 빅카드로 꼽히고 있다. 소렌스탐은 최근 58년만에 미국남자프로골프(PGA) 무대에 도전해 세계 골프팬들의 눈길을 한몸에 받은데다 2일 끝난 켈로그-키블러클래식에서 거뜬히 우승, ...

    연합뉴스 | 2003.06.03 00:00

  • 김주연, 내년 LPGA 풀시드 획득 전망

    김주연(22.KTF)이 내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입성 가능성을 높였다. 김주연은 2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서식스에서 열린 LPGA 2부투어인 퓨처스투어 오로라헬스캐어퓨처스채리티골프클래식(총상금 6만달러)에서 연장 끝에 캐서린 헐에게 패해 2위에 올랐다. 상금 7천달러를 더해 올시즌 상금액수를 2만4천2달러로 늘린 김주연은 캐서린카트라이트(2만2천310달러)를 제치고 상금 선두에 나섰다. 이미 치러진 8개 대회 중 6차례나 톱10에 ...

    연합뉴스 | 2003.06.02 00:00

  • 김주연, 美LPGA 풀시드 눈앞 .. 퓨처스투어 상금랭킹 1위

    여자프로골퍼 김주연(22·KTF)이 내년 미국LPGA투어 입성 가능성을 높였다. 김주연은 2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서식스에서 열린 미LPGA 2부투어인 퓨처스투어 오로라헬스케어 퓨처스채리티골프클래식(총상금 6만달러)에서 연장끝에 캐서린 헐에게 패해 2위에 올랐다. 상금 7천달러를 더해 올시즌 상금액수를 2만4천2달러로 늘린 김주연은 캐서린 카트라이트(2만2천3백10달러)를 제치고 상금랭킹 선두에 나섰다. 이미 치러진 8개 대회중 여섯차례나 ...

    한국경제 | 2003.06.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