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931-19940 / 23,4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현순. 이선희 영입 보그너골프단 창단

    독일 골프 웨어 브랜드 보그너를 수입, 판매하는㈜보그인터내셔널은 29일 한국여자프로골프 통산 6승의 박현순(34), 3승의 이선희(32), 그리고 기대주 김상희(24) 등을 영입해 DFD보그너골프구단을 창단했다. 지난해 출산 ...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국내 무대에서 활동에 나선 이선희는 새로운 후원자를 만나 재도약을 노리게 됐다. DFD보그너골프구단은 또 여자 국가대표 출신 유망주인 최송이(21)와 한국프로골프 2년차 최진호(22) 등도 영입했다. 또 ㈜보그인터내셔널은 ...

    연합뉴스 | 2006.05.29 00:00

  • 한희원, LPGA 한국 '낭자군' 에이스로 부상

    한희원(28.휠라코리아)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낀 세대'에 해당한다. '1세대' 박세리(29.CJ)와 김미현(29.KTF)에 이어 LPGA 투어에서 한국인으로 세번째 신인왕 타이틀을 차지했던 한희원의 투어생활은 이들의 그늘에 가려 있었다. 한때 박세리, 김미현과 함께 '트로이카'체제를 구축하나 했던 그는 1년 뒤 투어에 합류한 후배 박지은(27.나이키골프)에게 밀렸다. 통산 승수에서도 박세리(22승), 김미현, 박지은(이상 ...

    연합뉴스 | 2006.05.29 00:00

  • [LPGA] 한희원, 연장 우승...통산 5승

    ... 한희원(28.휠라코리아)이 최종일 4타차 역전에 이어 4차례 연장전 끝에 극적인 우승을 따냈다. 한희원은 29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코닝의 코닝골프장(파72.6천62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닝클래식 최종 ... 올라섰다. 2003년부터 4년 연속 해마다 우승컵을 들어 올린 한희원은 박세리(29.CJ), 박지은(27.나이키골프), 김미현(29.KTF)에 이어 통산 승수 4위를 굳게 지켰다. 특히 지금까지 5차례 연장전에서 2승3패를 기록, ...

    연합뉴스 | 2006.05.29 00:00

  • [일문일답] 한희원 "제일 먼저 오빠 생각이.."

    "오빠 얼굴이 제일 먼저 떠올랐어요" 한희원(28.휠라코리아)이 29일(한국시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닝클래식에서 올 시즌 좋은 성적에도 불구하고 우승하지 못했던 아쉬움을 털어낸 뒤 승리의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 않겠구나 했었다. 하지만 17번홀에서 버디를 잡는 순간 오늘 잘 하면 우승하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같은 한국선수와 연장전을 했는데. ▲한국 선수이건 외국선수이건 큰 부담이나 영향을 미치지는 않는 것 같다. 언제부터인가 ...

    연합뉴스 | 2006.05.29 00:00

  • [LPGA] 잇단 행운에 웃은 한희원

    '집중력도 빛났지만 행운도 따랐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올해 들어 세번째 치러진 한국선수끼리 연장전에서 한희원(28.휠라코리아)은 이미나(25.KTF)를 누른 것은 집중력에서 앞선 결과이기도 하지만 이어진 행운 덕도 ... 아무런 지장이 없는 위치에 떨어졌다. 두번이나 계속된 한희원의 행운에 기가 질린 이미나는 두번째샷을 그린 오른쪽 러프로 날려보냈고 홀인을 노린 공격적인 칩샷마저 3m나 지나가고 말았다. 이미나의 칩샷이 길어 퍼팅을 먼저 해야 하는 ...

    연합뉴스 | 2006.05.29 00:00

  • [LPGA] 장정 우승 눈앞...3타차 단독 선두

    브리티시여자오픈을 제패했던 `작은 거인' 장정(26.기업은행)이 통산 2승을 눈앞에 뒀다. 장정은 2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코닝골프장(파72.6천62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닝클래식 3라운드에서 ... 이러한 페이스를 유지한다면 선두를 지킬 가능성은 충분하다. 작년 8월 투어 진출 6년만에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한뒤 이달 초 기업은행과 `늦깎이' 스폰서 계약을 했던 장정은 9개월만에 통산 2승을 올릴 절호의 ...

    연합뉴스 | 2006.05.28 00:00

  • thumbnail
    [LPGA] 박세리, 1년7개월만에 60대 중반 타수

    '예비 명예의 전당 멤버' 박세리(29.CJ)가 뚜렷한 부활 조짐이다. 박세리는 27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코닝의 코닝골프장(파72.6천62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닝클래식 2라운드에서 5언더파 67타를 ... 찬스에서 어김없이 타수를 줄이는 장면을 자주 보였다. 박세리가 '부활샷'을 날린 반면 전날 선두권을 석권했던 한국 낭자군은 다소 숨 고르기에 들어간 양상. 장정(26.기업은행)이 3언더파 69타를 쳐 중간합계 9언더파 135타로 ...

    연합뉴스 | 2006.05.27 00:00

  • 무명 골퍼, '꿈의 타수' 59타 때려

    프랑스의 무명 골프 선수가 '꿈의 타수'로 불리는 18홀 59타의 기록을 냈다. 아드리앙 모르크(프랑스)는 유럽프로골프(EPGA) 2부투어 모로칸클래식 2라운드에서 12언더파 59타를 쳤다고 27일(한국시간) AP 통신이 전했다. ... 가이버거, 칩 벡, 데이비드 듀발, 필 미켈슨(이상 미국) 등이 59타를 쳤고 2부투어에서도 2차례 나왔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도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59타 클럽'에 가입했다. 1라운드에서 63타를 쳤던 ...

    연합뉴스 | 2006.05.27 00:00

  • [LPGA] 한국 낭자군 순위표 상단 점령

    '코닝클래식은 코리언 파티' 26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코닝의 코닝골프장(파72.6천62야드)에서 개막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닝클래식 1라운드 순위표 상단은 한국 선수들로 가득 채워졌다. 지난 1월 필즈오픈 ... 1라운드를 무난하게 치러냈다. LPGA 투어 상금랭킹 20위 이내 선수 가운데 9명만 출전한 가운데 그나마 5명이 한국 선수로 채워져 '집안 싸움'이 전개될 것이라는 예상이 적중한 셈. 특히 상금 3위 김미현과 6위 한희원, 8위 ...

    연합뉴스 | 2006.05.26 00:00

  • [레이크사이드여자오픈] 최우리.김선아, 공동 선두

    최우리(21.LIG-김영주골프)와 김선아(23.기가골프)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레이크사이드여자오픈(총상금 2억2천만원) 첫날 10대 돌풍을 잠재우고 공동 선두에 나섰다. 최우리는 24일 경기 용인 레이크사이드골프장 ... 신현주(26.하이마트)와 함께 2언더파 70타로 공동 5위에 올랐으나 나머지는 10위권으로 처졌다. 지난달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플로리다스내추럴채리티챔피언십에서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에 역전 우승을 거둔 임성아(22.농협한삼인)는 ...

    연합뉴스 | 2006.05.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