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971-19980 / 22,0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일미 등 LPGA 투어 퀄리파잉스쿨 응시

    정일미(31.한솔) 등 한국여자프로골프 정상급 선수들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퀄리파잉스쿨에 응시했다. 21일(한국시간) LPGA 퀄리파잉스쿨 1차 예선 응시 마감 결과에 따르면 정일미와 이미나(22), 배경은(18.CJ), 박소영(27.하이트), 임성아(20.휠라코리아), 김수아(22) 등이 27일부터 미국 플로리다 베니스에서 열리는 1차 퀄리파잉스쿨에 지원했다. 이밖에 전설안, 서보미 등도 이번 퀄리파잉스쿨에 원서를 냈다. 1차 ...

    연합뉴스 | 2003.08.21 00:00

  • 송아리, LPGA 최연소 프로 전향

    미국 아마추어 여자골프 랭킹 1위 송아리(17)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사상 처음으로 커미셔너 직권으로 '18세 이하 프로 전향' 허가를 받아 프로로 전향한다. LPGA 투어 타이 보타 커미셔너는 20일(한국시간) 송아리에 대해 '골프 기량과정신적 성숙도에서 충분히 프로 선수가 될 자질이 있다'며 오는 27일부터 플로리다주 베니스에서 열리는 퀄리파잉스쿨 응시를 허용했다. 프로 자격 '선언제'를 채택하고 있는 미국 방식에 따라 송아리는 이날부터 ...

    연합뉴스 | 2003.08.21 00:00

  • 송아리 LPGA 최연소 프로전향

    미국 아마추어 여자골프 랭킹 1위 송아리(17)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사상 처음으로 커미셔너 직권으로 '18세 이하 프로 전향'허가를 받아 프로로 전향한다. LPGA 투어 타이 보타 커미셔너는 20일(한국시간) 송아리에 대해 "골프 기량과 정신적 성숙도에서 충분히 프로 선수가 될 자질이 있다"며 오는 27일부터 플로리다주 베니스에서 열리는 퀄리파잉스쿨 응시를 허용했다. 미국 방식에 따라 송아리는 이날부터 아마추어 신분을 벗어나 프로가 됐으며 ...

    한국경제 | 2003.08.21 00:00

  • LPGA 최연소 멤버 도전 송아리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커미셔너의 특별 승인을 받아 최연소 LPGA 투어 멤버에 도전하게 된 송아리(17)는 2년째 미국 아마추어랭킹 1위를 고수하고 있는 '골프 신동'이다. 9분 차이로 언니가 된 쌍둥이 자매 나리와 ... 진학했으나 학업에 전념하고 있고 나리 역시 올 가을 플로리다대학에서 심리학을 전공하며 공부를 더 하겠다는 계획. 한국 골프 국가대표 코치이자 한국 프로 골프 선수로는 처음으로 LPGA 클래스 A회원이 된 전현지(32)가 이들 3남매와 ...

    연합뉴스 | 2003.08.21 00:00

  • thumbnail
    드림투어 3차전 우승 공은정

    20일 충북 그랜드골프장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 2부 투어인 드림투어 3차전에서 우승을 차지한 공은정이 우승 트로피를 들어보이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8.20 17:39

  • [여자골프] 공은정, 드림투어 3차전 우승

    공은정(18.낙생고)이 한국여자프로골프 2부 투어인드림투어 3차전에서 우승했다. 공은정은 20일 충북 그랜드골프장(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라운드에서 5언더파67타를 쳐 2라운드합계 5언더파 139타로 1차 대회 우승자 김나리(18.분당중앙고)를1타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서울=연합뉴스) 권 훈기자 khoon@yna.co.kr

    연합뉴스 | 2003.08.20 00:00

  • 공은정, 여자골프 드림투어 3차전 우승

    공은정(18.낙생고)이 한국여자프로골프 2부 투어인 드림투어 3차전에서 우승했다. 공은정은 20일 충북 그랜드CC(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라운드에서 5언더파 67타를 쳐 2라운드합계 5언더파 1백39타로 1차 대회 우승자 김나리(18·분당중앙고)를 1타차로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

    한국경제 | 2003.08.20 00:00

  • 박세리, 로빈스.퀴니와 동반 플레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와코비아클래식에서2주 연속 우승과 대회 2연패를 노리는 박세리(26.CJ)가 1, 2라운드를 고참 켈리 로빈스와 켈리 퀴니(이상 미국)와 함께 치른다. 20일(한국시간) 대회 본부가 발표한 조편성에 따르면 박세리는 21일 오후 9시40분 10번홀에서 로빈스, 퀴니와 함께 경기를 시작한다. 올해 12년째 LPGA 투어에서 뛰고 있는 로빈스는 통산 9승을 올린 중견 선수. 올해 US여자오픈에서 힐러리 런키(미국)와의 ...

    연합뉴스 | 2003.08.20 00:00

  • [삶과 골프] 전이경 프로.."쇼트트랙은 힘들고 골프는 어렵네요"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로 유명한 전이경 선수(27)가 지난달 한국여자프로골프 준회원(세미프로)이 됐다. 지난 99년 늦가을 골프에 입문했으니까 채 4년이 되지 않은 짧은 세월에 프로가 된 셈이다. 박세리가 미국 '메이저 골프대회'에서 ... 만회할 기회가 많은 게 매력"이라고 말했다.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에서 '환희'라는 샤브샤브집을 운영하고 있는 전 프로는 "골프를 좀 더 일찍 시작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면서 "딸을 낳으면 반드시 골프를 시킬 것"이라는 말로 인터뷰를 ...

    한국경제 | 2003.08.19 00:00

  • 박세리, '내친 김에 2연승과 2연패'

    ... 우승을 거두며 심기일전한박세리(26.CJ)가 내친 김에 2주 연속 우승과 대회 2연패에 도전한다. 박세리는 22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커츠타운의 버클리골프장(파72.6천197야드)에서 열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 우승과 대회 2연패에 가장 큰 난적은 바로 고국 동료들이다. 상승세의 한희원(25.휠라코리아)는 빠졌지만 브리티시여자오픈 이후 2개 대회를쉬었던 박지은(24.나이키골프)이 시즌 2번째 우승을 노리고 출전하며 지난 99년 이대회 정상에 ...

    연합뉴스 | 2003.08.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