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9,1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쉬고 나오면 우승' 박민지, 제주에서 시즌 7승 사냥(종합)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대세'로 자리 잡은 박민지(23)가 열흘 동안 달콤한 휴식을 마치고 시즌 7번째 우승 사냥에 나선다. 박민지는 오는 29일부터 나흘 동안 제주도 서귀포시 우리들 컨트리클럽(파72)에서 ... 박민지는 쉬고 나오면 더 강해져 돌아왔다. 롯데오픈을 건너뛰고 휴식을 취한 박민지는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와 한국여자오픈을 잇달아 제패했다. BC카드 한경 레이디스컵에 불참한 뒤 나선 맥콜 모나파크오픈에서 컷 탈락했지만 대보 ...

    한국경제 | 2021.07.27 15:32 | YONHAP

  • thumbnail
    아쉬운 준우승 이정은, 북아일랜드서 초대 챔피언 도전(종합)

    29일 개막 ISPS 한다 월드 인터내셔널 출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네 번째 메이저대회 아문디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통한의 역전패를 당한 '핫식스' 이정은(25)이 영국 북아일랜드에서 설욕에 나선다. 이정은은 ... 4라운드는 갈곰 캐슬 코스에서 열리기에 코스 적응이 관건이다. 이 대회는 같은 대회 이름 아래 같은 코스에서 유러피언프로골프투어 대회와 함께 치러지는 게 특징이다. 남녀 선수가 같은 코스에서 같은 날 경기를 치르되 티박스만 다르다. ...

    한국경제 | 2021.07.27 15:14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남자 골프도 메달 도전…임성재·김시우 29일 출격(종합)

    코로나 확진된 세계 1위 람 비롯해 톱 랭커 대거 결장…메달권 진입 기대감 특별취재단 =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임성재(23)와 김시우(26)가 도쿄에서 한국 남자 골프 사상 첫 올림픽 메달에 도전한다. 임성재와 ... 리우데자네이루 대회 때 110여 년 만에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돌아왔고, 2회 연속 개최된다. 리우데자네이루에서 한국여자부의 박인비(33)가 우승을 차지하며 골프 강국의 위상을 확인했으나 남자부에선 안병훈(30)과 왕정훈(26)이 ...

    한국경제 | 2021.07.27 13:07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쉬고 나오면 우승' 박민지, 제주에서 시즌…)

    '쉬고 나오면 우승' 박민지, 제주에서 시즌 7승 사냥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서 '대세'로 자리 잡은 박민지(23)가 열흘 동안 달콤한 휴식을 마치고 시즌 7번째 우승 사냥에 나선다. 박민지는 오는 29일부터 ... 박민지는 쉬고 나오면 더 강해져 돌아왔다. 롯데오픈을 건너뛰고 휴식을 취한 박민지는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와 한국여자오픈을 잇달아 제패했다. BC카드 한경 레이디스컵에 불참한 뒤 나선 맥콜 모나파크오픈에서 컷 탈락했지만 대보 ...

    한국경제 | 2021.07.27 13:06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남자 골프도 메달 도전…임성재·김시우 29일 출격

    코로나 확진된 세계 1위 람 비롯해 톱 랭커 대거 결장…메달권 진입 기대감 특별취재단 =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임성재(23)와 김시우(26)가 도쿄에서 한국 남자 골프 사상 첫 올림픽 메달에 도전한다. 임성재와 ... 리우데자네이루 대회 때 110여 년 만에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돌아왔고, 2회 연속 개최된다. 리우데자네이루에서 한국여자부의 박인비(33)가 우승을 차지하며 골프 강국의 위상을 확인했으나 남자부에선 안병훈(30)과 왕정훈(26)이 ...

    한국경제 | 2021.07.27 11:21 | YONHAP

  • thumbnail
    '쉬고 나오면 우승' 박민지, 제주에서 시즌 7승 사냥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서 '대세'로 자리 잡은 박민지(23)가 열흘 동안 달콤한 휴식을 마치고 시즌 7번째 우승 사냥에 나선다. 박민지는 오는 29일부터 나흘 동안 제주도 서귀포시 우리들 컨트리클럽(파72)에서 ... 박민지는 쉬고 나오면 더 강해져 돌아왔다. 롯데오픈을 건너뛰고 휴식을 취한 박민지는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와 한국여자오픈을 잇달아 제패했다. BC카드 한경 레이디스컵에 불참한 뒤 나선 맥콜 모나파크오픈에서 컷 탈락했지만 대보 ...

    한국경제 | 2021.07.27 11:11 | YONHAP

  • thumbnail
    아쉬운 준우승 이정은, 북아일랜드서 초대 챔피언 도전

    29일 개막 ISPS 한다 월드 인터내셔널 출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네 번째 메이저대회 아문디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통한의 역전패를 당한 '핫식스' 이정은(25)이 영국 북아일랜드에서 설욕에 나선다. 이정은은 오는 29일(한국시간)부터 나흘 동안 영국 북아일랜드 갈곰의 갈곰 골프 리조트(파71)에서 열리는 LPGA투어 ISPS 한다 월드 인터내셔널(총상금 150만 달러)에 출전한다. 이 대회는 올해 처음 열린다. 에비앙 챔피언십과 ...

    한국경제 | 2021.07.27 09:47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전초전' 에비앙서 아쉬웠던 K자매, 메달 사냥 '비상등'

    ... 비상등이 켜졌다. 최근 이민지(25·호주), 리디아고(24·뉴질랜드), 다니엘 강(29·미국) 등 한국계 선수들이 기세를 올리며 위협에 나섰기 때문이다. 반면 한국 여자골프 4인방은 올림픽을 앞두고 치러진 대회에서 부진한 모습을 보여 메달 전선에 우려가 커지고 있다. 26일(한국시간)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아문디 에비앙 챔피언십에서는 호주동포 이민지가 우승을 차지했다. 프랑스 에비앙레뱅의 에비앙 ...

    한국경제 | 2021.07.26 17:22 | 조수영

  • thumbnail
    [올림픽] 여자 골프 '맏언니' 박인비 "리우 경험 도움 될 것"

    ... 274타로 공동 12위 "리우에서의 경험이 도쿄에서 도움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 도쿄 올림픽 여자 골프 국가 대표팀의 '맏언니'인 박인비(33) 선수는 25일(현지시간) 각오를 묻는 말에 이같이 답했다. ... 그런 경험을 살려서 조금 덜 긴장한 상태에서 경기를 풀어가고 싶다"고 말했다. 박 선수는 이날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네 번째 메이저 대회인 아문디 에비앙 챔피언십 마지막 라운드에서 버디 4개를 잡으며 ...

    한국경제 | 2021.07.26 02:29 | YONHAP

  • thumbnail
    에비앙 2위 이정은 "코로나로 힘든 한국 팬께 힘되고 싶었는데"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네 번째 메이저 대회인 아문디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연장전 끝에 준우승에 머문 이정은(25)은 25일(현지시간) 아쉬움에 끝내 울음을 터뜨렸다. 오전에 내린 비로 예정보다 40분 늦은 낮 ... 떨어졌던 듯하다"고 말했다. 특히 9번 홀에서 보기를 범한 것이 "타격이 너무 컸다"며 아쉬워했다. 그는 "한국 팬분들께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많이 힘든 시기에 힘이 돼 드리고 싶은 마음이 있었는데 아쉽다"면서도 ...

    한국경제 | 2021.07.26 02: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