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991-20000 / 25,0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노 전 대통령 국민장 기간 그라운드도 '경건하게'

    ... 팀 54명의 선수단이 입국해 대회를 최대한 간소하게 치르기로 했다. 축하 공연 등 부대행사도 모두 취소했고 선수와 관중이 경기 전 묵념하기로 했다. 29일부터 사흘 동안 경기도 용인 레이크사이드골프장에서 열리는 2009 힐스텔이트 서울경제오픈 여자프로골프대회 출전선수 108명은 모두 모자에 검은 리본을 달고 출전한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는 대회 개막을 알리는 축제 성격의 프로암 대회도 없애고, 시구식도 없애 차분하게 대회를 진행할 방침이다. ...

    연합뉴스 | 2009.05.26 00:00

  • [두산여자골프] 유소연 "평생 잊지 못할 경기"

    "평생 잊지 못할 것 같아요" 24일 강원도 춘천 라데나 골프장(파72.6천381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두산매치플레이 챔피언십(총상금 4억원)에서 9차 연장 끝에 우승을 차지한 유소연(19.하이마트)의 소감이다. 그도 그럴 것이 KLPGA 사상 최다인 1997년 8월 동일레나운 여자오픈 11차 연장 다음 기록인 9차 연장까지 7시간 넘게 싸운 끝에 따낸 우승이기 때문이다. 상대는 초등학교 6학년 때부터 경쟁 관계를 ...

    연합뉴스 | 2009.05.24 00:00

  • [두산여자골프] 유소연, 9차 연장에서 우승

    유소연(19.하이마트)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두산매치플레이 챔피언십(총상금 4억원)에서 무려 9차 연장까지 가는 혈투 끝에 우승을 차지했다. 유소연은 24일 강원도 춘천 라데나 골프장(파72.6천381야드)에서 ... 유소연은 매치플레이 결승 맞대결에서 이겨 설욕에 성공한 셈이 됐다. 2008시즌 첫 대회였던 스포츠서울 김영주골프 여자오픈 우승 이후 프로 통산 두 번째 우승을 거뒀다. 상금 부문에서 1억2천915만원으로 2억4천883만원의 ...

    연합뉴스 | 2009.05.24 00:00

  • thumbnail
    연장만 아홉번 대혈투 끝, 유소연 "1억 주인은 바로 나"

    유소연(19 · 하이마트)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두산매치플레이챔피언십(총상금 4억원)에서 연장 아홉 번째 홀까지 가는 명승부 끝에 시즌 첫승을 올렸다. 유소연은 24일 강원도 춘천 라데나GC(파72)에서 열린 대회 결승전에서 ... 지난해 최혜용에게 신인왕 타이틀을 뺏긴 설움을 씻어냈다. 2006년 도하아시안게임에서 최혜용과 함께 금메달을 딴 뒤 프로로 전향한 유소연은 이번 우승이 프로통산 2승째다. 유소연은 이날 1,3번홀에서 잇달아 버디를 낚으며 전반에만 3홀 ...

    한국경제 | 2009.05.24 00:00 | 김진수

  • 이은정 코닝클래식서 `이글 잔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닝클래식에 출전하고 있는 한국의 이은정(21)이 23일 대회 3라운드 경기에서 첫 5개홀 가운데 3개홀에서 이글을 잡아내는 기염을 토했다. 이은정은 이날 미국 뉴욕주 코닝의 코닝골프장(파72.6천223야드)에서 열린 경기에서 첫 홀인 파4홀에과 두번째 파5홀에서 연속 이글을 잡아냈고, 다섯번째 파5홀에서 세번째 이글을 이끌어냈다. 이로써 이은정은 LPGA 사상 한 경기에서 세개의 이글을 잡아낸 5번째 선수가 됐고, ...

    연합뉴스 | 2009.05.24 00:00

  • [LPGA] 불꽃타 강수연, 공동선두로 도약

    연일 선두자리가 바뀌는 접전이 펼쳐지고 있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닝클래식에서 이번에는 강수연(33.하이트)이 공동 선두로 뛰어 올랐다. 강수연은 24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코닝의 코닝골프장(파72.6천223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보기는 2개로 막고 이글 1개에 버디 7개를 뽑아내 7언더파 65타의 불꽃타를 휘둘렀다. 사흘동안 중간합계 17언더파 199타를 적어낸 강수연은 전날 공동 3위에서 순위를 끌어 올리며 미야자토 ...

    연합뉴스 | 2009.05.24 00:00

  • 쇳덩이 골프채, 닳아서 못 쓴다고?

    지난 18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사이베이스 클래식에서 우승한 오지영(21)이 골프클럽이 닳을 때까지 연습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화제가 됐다. 골프 클럽 헤드가 나무로 만들어지던 시대를 지나 금속으로 교체되면서 그 ... 볼을 세울 수 있도록 스핀을 거는데 없어서는 안되는 부분이기에 그루브가 닳게 되면 바로 클럽을 바꿔야 한다. 한국캘러웨이골프의 김흥식 이사는 "선수들은 신제품 유행에 따라 드라이버나 아이언을 바꾸기도 한다. 하지만 웨지 같은 ...

    연합뉴스 | 2009.05.23 00:00

  • [LPGA] 한희원, 2타 차 단독 2위

    한희원(31.휠라코리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닝클래식 2라운드에서 단독 2위를 달렸다. 한희원은 23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코닝의 코닝골프장(파72.6천223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5개, 보기 2개를 묶어 5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중간합계 12언더파 132타가 된 한희원은 단독 1위 카린 이셰르(프랑스)에 2타 뒤진 2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2006년 10월 혼다 LPGA 타일랜드 ...

    연합뉴스 | 2009.05.23 00:00

  • [LPGA] 한희원, 2타 차 단독 2위

    한희원(31.휠라코리아)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코닝클래식 2라운드에서 단독 2위를 달렸다. 한희원은 23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코닝의 코닝골프장(파72.6천223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5개, 보기 2개를 묶어 5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중간합계 12언더파 132타가 된 한희원은 단독 1위 카린 이셰르(프랑스)에 2타 뒤진 2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2006년 10월 혼다 LPGA 타일랜드 ...

    연합뉴스 | 2009.05.23 00:00

  • [LPGA] 한국자매, 연속 우승 해볼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한국자매들이 2주 연속 우승에 시동을 걸었다. 지난 주 사이베이스 클래식을 오지영(21)의 우승으로 장식한 한국 자매들은 22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코닝의 코닝골프장(파72.6천223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코닝클래식 1라운드에서 리더보드 상단에 이름을 올렸다. 기온이 올라가는 시즌 중반부터 더욱 힘을 내는 한국 군단 중에서 선봉대 역할은 LPGA 투어 2년차 박희영(22.하나금융)이 맡았다. 박희영은 ...

    연합뉴스 | 2009.05.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