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091-20100 / 23,4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주미, 하이트와 3년간 후원계약‥연봉 3억원 안팎

    ... 하이트맥주는 김주미에게 의류 지원 및 성적에 따른 인센티브도 약속했다. 2002년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김주미는 2003년 한국여자프로골프 상금왕과 신인왕 MVP 등을 휩쓸었다. 지난해에는 미LPGA투어에 진출,'톱10'에 두 차례 입상하며 상금랭킹 50위에 올라 무난한 데뷔 첫해를 보냈다. 하이트맥주는 김주미를 영입하면서 일본골프투어 2005년 신인왕 장익제(33)와 올해 미LPGA투어에 데뷔하는 김나리(21) 등 해외 무대에서 뛰는 3명의 골프선수를 ...

    한국경제 | 2006.01.12 00:00 | 김경수

  • thumbnail
    미셸위 "목표는 언더파…커트통과 보라"‥소니오픈 13일 개막

    '2라운드냐,4라운드냐.''프로데뷔 후 첫 상금을 소니오픈에서 탈 수 있을 것인가.' 세계 골프계의 이목이 하와이에 집중돼 있다. '1000만달러의 소녀' 미셸위(17·한국명 위성미)가 13일(한국시간) 하와이에서 시작되는 미국PGA투어 소니오픈에서 투어 사상 61년 만에 여자선수로서 커트를 통과할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골프 전문가나 일반 골퍼들도 미셸위의 커트 통과 여부에 대해 의견이 팽팽히 맞서있다. 누구의 예상이 맞는지는 2라운드가 ...

    한국경제 | 2006.01.12 00:00 | 김경수

  • thumbnail
    위성미, PGA 투어 네번째 도전장

    '이번에는 성공할 수 있을까' '1천만 달러의 소녀' 위성미(17.나이키골프)가 다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의 높은 벽에 도전한다. 오는 13일(이하 한국시간) 하와이 호놀룰루의 와이알레이골프장(파70.7060야드) 개막될 ... 통과는 지난 1945년 베이브 자하리아스(미국) 이후 반세기가 넘도록 나오지 않은 대기록. 특히 현존하는 최고의 여자골프선수라는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조차 넘어보지 못한 높디 높은 벽이다. 그러나 위성미의 컷 통과에 대한 기대는 ...

    연합뉴스 | 2006.01.10 00:00

  • thumbnail
    2006 그린쇼 "기대하세요"

    ... 된다. 일본투어는 독특하게 공식 개막전을 12월에 치른 뒤 4월에 시즌 두 번째 대회를 연다. JLPGA투어의 한국여자선수들은 총 13명이 풀시드를 받았으며 3월부터 11월 말까지 총 36개 대회를 소화한다. 국내 남자골프는 4월께 ... 예정이다. 지난해처럼 SBS코리안투어 형태이며 2005년 개최한 16개 대회 이상을 연다는 계획이다. 국내 여자프로골프대회는 아직 구체적인 일정이 잡히지는 않았지만 4월께 개막전이 열릴 것으로 보인다. 한은구 기자 toh...

    한국경제 | 2006.01.01 00:00 | 한은구

  • thumbnail
    여자월드컵골프 송보배ㆍ이미나 출전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회장 홍석규)는 오는 20∼22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열리는 여자월드컵골프대회에 송보배(20·슈페리어)와 이미나(25·KTF)를 한국대표로 출전시키기로 했다. 남아공 선시티의 게리플레이어CC에서 열리는 여자월드컵에는 지난해 1,2위팀인 일본 한국을 비롯 호주 미국 등 모두 22개국에서 44명의 선수들이 출전한다. 3일간 포볼·포섬·스트로크플레이를 펼쳐 우승팀을 가린다.

    한국경제 | 2005.12.30 00:00 | 김경수

  • thumbnail
    [프로골퍼들의 각오] 2006 그린위 '한국 돌풍'은 계속된다

    ... 한결 안정됐다. 게임이 잘 안 풀릴 때 위로해줄 사람이 곁에 있다는 것은 든든한 일이다." ◆최광수(2005년 한국남자프로골프 상금왕)="지난해에는 무엇보다 자신감을 회복한 것이 큰 소득이었다. 올 겨울에 체력과 기술을 보강해 ... 지난해에는 한 부위의 부상이 낫기도 전에 다른 부위를 부상당하는 등 부상의 연속이었다고 말할 수 있다. 올해는 한국을 대표하는 여자프로골퍼로서 명예회복을 하겠다는 일념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다." ◆김미현(2005년 미국LPGA투어 ...

    한국경제 | 2005.12.30 00:00 | 김경수

  • thumbnail
    [새해 관심끄는 '그린의 도전'은…] 미셸 위, 성대결 커트통과 '예감'

    ... 했다. 30대에 접어들면서 무르익은 기량을 선보이고 있는 우즈는 내년에 다시 한번 그랜드 슬램 도전에 나선다. 여자프로골프계의 '지존' 소렌스탐 역시 올해 실패를 거울삼아 내년에 재도전한다. ◆한 라운드 최소타(58타)=현재 18홀 ... 더나키,제이슨 고어),일본골프투어에서 1회(구라모토 마사히로) 59타가 나왔다. 유럽PGA투어는 60타,아시안PGA투어 및 한국여자프로골프는 61타,한국남자골프는 62타가 18홀 최소타 기록이다. 내년에 '59타의 벽'을 깰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국선수들의 ...

    한국경제 | 2005.12.29 00:00 | 한은구

  • thumbnail
    소렌스탐, AP '올해의 선수' 3년 연속 수상

    '골프여제'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미국 AP 통신이 선정하는 '올해의 여자 선수'에 3년 연속 뽑혔다. 또 '사이클황제' 랜스 암스트롱(미국)은 4년 연속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AP는 미국 내 회원 언론사 81개사를 대상으로 치른 '올해의 여자 선수' 투표에서 소렌스탐이 47표를 쓸어담아 1위에 올랐다고 29일(한국시간) 밝혔다. 올해 자동차경주대회인 인디500에서 4위를 차지한 여성 카레이서 대니카 패트릭이 17표를 얻어 소렌스탐의 ...

    연합뉴스 | 2005.12.29 00:00

  • thumbnail
    제1회 USGTF 싱가폴 선발전 개최

    골프 티칭의 새로운 문화를 선도하는 USGTF 한국지부는 유망프로 발굴을 위해 싱가폴 지부와 공동으로 제1회 USGTF 싱가폴 선발전을 개최한다. 싱가폴관광청 후원으로 개최되는 이번 선발전은 오는 2월 12일부터 16일까지 싱가폴 ... 연령 제한 없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실기 테스트는 1일 18홀 스트로크 플레이 기준 남자부 79타 이내, 여자부 82타 이내로 실기테스트 합격자에 한해 2차 논술, 골프룰 및 3차 구술, 스윙테스트 등에 참여할 수 있다. ...

    한국경제 | 2005.12.29 00:00 | dong

  • thumbnail
    여자월드컵골프 美 대표에 크리머와 걸비스

    내년 1월말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열릴 제2회 여자월드컵골프대회에 출전할 미국 대표가 폴라 크리머(19)와 나탈리 걸비스(22)로 결정됐다. 미국여자프로골프(PGA) 투어 상금랭킹 2위에 올라 미국 선수 가운데 최상위 랭커로 국가대표에 ... 비슷하다"면서 "편하게 여겨지는 선수를 파트너로 정하는 게 당연하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준우승을 차지했던 한국은 브리티시여자오픈 챔피언 장정(25)과 캐나다여자오픈 챔피언 이미나(24.KTF)를 내세워 우승에 도전한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12.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