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201-20210 / 23,7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미현, 2라운드 공동선두 도약

    '슈퍼땅콩' 김미현(29.KTF)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제이미 파 오웬스코닝 클래식 2라운드에서 공동선두로 뛰어 올랐다. 김미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메도우스골프 장(파71.6천408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5언더파 66타를 뿜어내 중간합계 8언더파 134타로 라일리 랜킨(미국)과 함께 순위표 맨 윗줄에 자리를 잡았다. 지난 4월 진클럽앤드리조트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8차례 대회에서 5차례 ...

    연합뉴스 | 2006.07.15 00:00

  • [골프계] KLPGA-임피리얼 팰리스, 마케팅 파트너 조인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와 임피리얼 팰리스(옛 아미가)호텔은 14일 마케팅 파트너 조인식을 가졌다. 이번 계약으로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은 KLPGA 엠블럼을 사용하는 등 '공식 파트너'로서 권리를 갖게 된다.

    한국경제 | 2006.07.14 00:00

  • [LPGA] 박세리, 시즌 2승 '파란불'

    부활에 성공한 박세리(29.CJ)가 '텃밭'에서 시즌 두 번째 우승에 녹색 신호등을 켰다. 박세리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메도우스골프장(파71.6천408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 페어웨이 안착률 85.7%에 그린 적중률 83.3%의 안정된 샷을 바탕으로 7개의 버디를 뽑아냈다. 하일랜드메도우스골프장은 박세리가 지금까지 네 차례 우승을 일궈내면서 일곱차례 톱 10에 올랐던 '안방'이다. 10번홀에서 경기를 시작한 ...

    연합뉴스 | 2006.07.14 00:00

  • 위성미 "올해는 실수 되풀이 안한다"

    ... 커지고 있다"면서 "지금 좋은 플레이를 펼치고 있는 만큼 (기대가) 실현될 것"이라고 장담했다. 위성미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무대 우승과 남자대회 컷 통과중 어떤 것이 더 큰 업적이 될 수 있겠느냐는 질문에 "글쎄요, ... 4시44분 마루야마 다이스케(일본), 제프 고브(미국)와 같은 조로 1번홀을 출발한다. 한편 위성미는 지난 5월 한국에서 열린 아시아프로골프투어 SK텔레콤오픈에서 컷을 통과했고, 올해 LPGA 투어 3개 메이저대회에서 톱5에 들었다. ...

    연합뉴스 | 2006.07.12 00:00

  • thumbnail
    [社告] 한경골프박람회 참가하세요

    ... 업체들의 많은 참가 바랍니다. ◇전시기간:9월21일(목)~24일(일) 4일간 ◇장소: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서울 대치동,지하철 3호선 학여울역) ◇행사안내:홈페이지(www.hankyunggolfshow.com) 참조 ◇신청기한:8월5일(토)(선착순 마감) ◇문의:한국경제신문사 문화전시부 ☎(02)360-4523,4508 주최 : 한국경제신문사 후원 : 대한골프협회 한국프로골프협회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한국골프용구공업협동조합 한국골프용품협의회

    한국경제 | 2006.07.11 00:00

  • thumbnail
    박세리 '약속의 땅' 오하이오에서 우승 사냥

    부활한 '골프여왕' 박세리(29.CJ)가 오하이오에서 시즌 두번째 우승 사냥에 나선다.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우스골프장(파71.6천408야드)에서 열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 돌파에 디딤돌을 삼겠다는 생각이다. 하지만 박세리가 우승을 장담하기에는 경쟁자들의 면면이 만만치 않다. US여자오픈 우승으로 사기가 오른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가장 경계해야 할 상대로 꼽힌다. LPGA 투어 11년동안 ...

    연합뉴스 | 2006.07.11 00:00

  • thumbnail
    위성미, PGA 투어 컷 통과 5번째 도전

    '이제는 때가 왔다' '천만달러의 소녀' 위성미(17.나이키골프)가 미루고 미뤘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대회 컷 통과에 다시 한번 도전한다. 위성미는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실비스의 디어런TPC(파7... 위성미는 퍼팅과 쇼트게임이 달라진 만큼 두번 실수는 없을 것이라는 장담이다. 더구나 위성미는 지난 5월 아시아프로골프투어 SK텔레콤오픈에서 당당하게 남자 프로 선수들과 겨뤄 컷 통과를 이뤄냈기에 PGA 투어 컷 통과에 대한 희망도 ...

    연합뉴스 | 2006.07.11 00:00

  • thumbnail
    [LPGA] 2년차 린시컴 깜짝 우승

    '이변의 무대'인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HSBC여자매치플레이챔피언십이 또 한 명의 신데렐라를 탄생시켰다. 올해 LPGA 투어 2년차인 신예 브리타니 린시컴(20.미국)은 10일(한국시간) 뉴저지주 글래드스톤의 해밀턴팜골프장(파72.6천523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결승에서 백전노장 줄리 잉스터(미국)를 3홀차로 꺾고 우승상금 50만 달러를 차지했다. 지난 해 제1회 대회에서 무명의 마리사 바에나(콜롬비아)가 정상에 오르면서 '이변의 ...

    연합뉴스 | 2006.07.10 00:00

  • thumbnail
    [LPGA] 위성미, 준결승 진출 실패

    박세리.김미현.배경은은 16강전에서 탈락 '천만달러의 소녀' 위성미(17.나이키골프)가 미국 프로골프(LPGA) 투어 생애 첫 우승을 다시 다음 대회로 미뤘다. 위성미는 9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글래드스톤의 해밀턴팜골프장(파72.6천 523야드)에서 열린 HSBC여자매치플레이챔피언십 8강전에서 브리타니 린시컴(미국)에 4홀차로 져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위성미는 앞서 열린 16강전에서 부활한 '골프여왕' 박세리(29.CJ)를 2홀차로 꺾고 ...

    연합뉴스 | 2006.07.09 00:00

  • [LPGA] 위성미, 준결승 진출 실패

    '천만달러의 소녀' 위성미(17.나이키골프)가 미국 프로골프(LPGA) 투어 생애 첫 우승을 다시 다음 대회로 미뤘다. 위성미는 9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글래드스톤의 해밀턴팜골프장(파72.6천 523야드)에서 열린 HSBC여자매치플레이챔피언십 8강전에서 브리타니 린시컴(미국)에 4홀차로 져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위성미는 앞서 열린 16강전에서 부활한 '골프여왕' 박세리(29.CJ)를 2홀차로 꺾고 8강에 올랐지만 하위 랭커 린시컴(39번 ...

    연합뉴스 | 2006.07.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