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451-20460 / 22,0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코리언파워 첫날부터 강세

    여자프로골프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에서 잠시 주춤했던 '코리언 파워'가 부활의 날개를 펴기 시작했다. 16일(한국시간) 캐나다 퀘벡주 보드레유-도리앙의 쉬멜레아골프장(파72. 6천435야드)에서 열린 캐나다여자오픈(총상금 120만달러) 1라운드에서 김미현(25.KTF), 박희정(23.CJ39쇼핑), 한희원(24.휠라코리아)과 신인 이정연(23.한국타이어) 등 4명의한국선수가 10위 내에 포진했다. 브리티시오픈이 열리기 전 각각 2승과 ...

    연합뉴스 | 2002.08.16 00:00

  • [LPGA] 코리언파워 첫날부터 강세

    여자프로골프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에서 잠시 주춤했던 '코리언 파워'가 부활의 날개를 펴기 시작했다. 16일(한국시간) 캐나다 퀘벡주 보드레유-도리앙의 쉬멜레아골프장(파72. 6천435야드)에서 열린 캐나다여자오픈(총상금 120만달러) 1라운드에서 최근 상승세를 타고있는 김미현(25.KTF), 박희정(23.CJ39쇼핑), 한희원(24.휠라코리아)과 신인 이정연(23.한국타이어) 등 4명의 한국선수가 10위 내에 포진했다. 김미현과 ...

    연합뉴스 | 2002.08.16 00:00

  • [골프계]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정회원 선발전 참가 접수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는 오는 23일까지 2002 정회원선발전(프로테스트) 참가 신청을 받는다. 참가 자격은 협회 준회원(세미프로)이나 준회원 선발전 면제자 등으로 협회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로드받아 접수하면 된다. 선발전은 다음달 30일부터 10월2일까지 휘닉스파크골프장에서 열린다.

    한국경제 | 2002.08.14 17:28

  • [LPGA] 코리언파워 재시동

    여자프로골프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에서 잠시 주춤했던 '코리언 파워'에 다시 시동이 걸린다. '대~한민국'의 힘이 부활할 무대는 오는 15일(한국시간) 캐나다 퀘벡주 보드레유-도리앙의 쉬멜레아골프장(파72. 6천435야드)에서 개막하는 캐나다여자오픈(총상금 120만달러). 브리티시여자오픈 전까지 3주 연속 우승을 일궈냈던 대한의 딸들은 링크스코스의 거센 바닷 바람에 주춤했던 기세를 되살리겠다는 각오다. 출전하는 한국 선수만해도 무려 ...

    연합뉴스 | 2002.08.14 00:00

  • [브리티시여자오픈] 웹, 슈퍼그랜드슬램 달성..박세리는 4위

    '여자 백상어' 카리 웹(28.호주)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총상금 150만달러)을 제패, 슈퍼그랜드슬램이라는 또 하나의 진기록을 수립했다. 역전 우승을 기대케 했던 박세리(25)는 ... 합계 11언더파 277타로 공동 4위에 올라 지난해 이 대회 박세리와 김미현(25.KTF)의 우승 및 준우승으로 한국선수의 힘을 경험했던 골프의 본고장인 영국 팬들에게 또다시 한국선수의 '매운 맛'을 보였다. 시즌 두번째 '톱10'을 ...

    연합뉴스 | 2002.08.12 00:00

  • 슈퍼 루키 오초아.김초롱 LPGA 내년 풀시드

    '제2의 아니카 소렌스탐'으로 불리는 로레나 오초아(20.멕시코)와 미국아마추어여자골프 최소타 기록 보유자 김초롱(18. 미국명 크리스티나 김)이 내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전 경기 출전권을 확보했다. 오초아는 12일(한국시간) ... 함께 LPGA 무대 직행 티켓을 손에 쥔 김초롱도 진작부터 언론의 관심을 모아온 '준비된 스타'. 지난해 US여자주니어골프선수권대회에서 10언더파 62타를 쳐 미국골프협회(USGA)주관대회 18홀 최소타 기록을 세웠고 지난해 2부투어 ...

    연합뉴스 | 2002.08.12 00:00

  • [브리티시여자오픈] 박세리, 선두에 4타차 공동10위

    '4타차를 극복하라.' 한국선수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4주 연속 우승 실현을 위해 최종 4라운드에서 박세리(25)와 장정(22.지누스)에 떨어진 과제다. 박세리와 장정은 11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에어셔의 턴베리골프장(파72)에서 열린 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총상금 150만달러) 3라운드를 나란히 8언더파 208타로 마쳤다. 12언더파 204타로 공동선두를 달린 카린 코크(스웨덴)와 제니퍼 ...

    연합뉴스 | 2002.08.11 00:00

  • [브리티시여자오픈] 박세리, 선두에 4타차 공동10위

    '4타차를 극복하라' 한국선수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4주 연속 우승을 실현하기 위해 최종4라운드에서 박세리(25)와 장정(22.지누스)에 떨어진 과제다. 박세리와 장정은 11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에어셔의 턴베리골프장(파72)에서 열린 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여자오픈(총상금 150만달러)3라운드를 나란히 8언더파 208타로 마쳤다. 12언더파 204타로 공동선두를 달린 카린 코크(스웨덴)와 제니퍼...

    연합뉴스 | 2002.08.11 00:00

  • [브리티시여자오픈] 박세리, 힘겹게 선두권 유지

    박세리(25)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브리티시여자오픈(총상금 150만달러) 2라운드에서 궂은 날씨 속에 힘겹게 선두권을 지켰다. 대회 2연패를 노리는 박세리는 10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에어셔의 ... 쿵은 7번홀까지 2타를 더 줄여 이틀째 단독선두를 질주, 돌풍을 이어갔다. 박세리와 1, 2라운드를 함께 치른 여자프로골프 세계 최강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이날 5오버파 77타라는 최악의 스코어를 기록하며 중간합계 6오버파 ...

    연합뉴스 | 2002.08.10 00:00

  • [브리티시여자오픈] 박세리, 힘겹게 상위권 유지

    박세리(25)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브리티시여자오픈(총상금 150만달러) 2라운드에서 궂은 날씨 속에 힘겹게 선두권을 지켰다. 대회 2연패를 노리는 박세리는 10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에어셔의 ... 배럿(미국) 등이 웹과 함께 7언더파 137타로 공동3위 그룹을 이뤘다. 박세리와 1, 2라운드를 함께 치른 여자프로골프 세계 최강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이날 5오버파 77타라는 최악의 스코어를 기록하며 중간합계 6오버파 ...

    연합뉴스 | 2002.08.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