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491-20500 / 20,9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US여자오픈 골프대회] '세계여자골프 벽 역시 두터웠다'

    [ 포틀랜드 (미 오리건주) = 김경수 기자 ] 세계 여자골프의 벽은 역시 두터웠다. 한국 여자골프의 간판스타 박세리(20.아스트라)는 첫 출전한 메이저 대회에서 경험부족과 쇼트퍼팅 부진 등으로 아쉽게 우승권에 오르지 못했다.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 근교 펌킨리지GC (파71)에서 지난 10일부터 13일 (현지시각)까지 열린 제52회 US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 (총산금 1백30만달러)는 이같은 아쉬움과 함께 영국의 앨리슨 니콜라스(35)를 새로운 챔피언으로 탄생시킨 ...

    한국경제 | 1997.07.14 00:00

  • [US여자오픈 골프대회] "값진 경험이었다" .. 박세리

    ... 모두 세계 정상급이고 코스도 좋아서 그런지 의외로 경기가 편하고 재미있었습니다. 다만 2,3라운드에서 부진하지만 않았더라면 10위권도 가능했다고 여겨져 아쉬움이 남습니다. 큰 선수가 되기위한 경험으로 생각하겠습니다. 앞으로 컨디션 코스공략 환경 등 미국 투어생활에 적응력을 키우는 것이 시급히 보완할 점이라고 봅니다. 올해는 8월에 있을 미국 LPGA 프로테스트 합격을 위해 힘을 쏟겠습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15일자).

    한국경제 | 1997.07.14 00:00

  • [김흥구의 골프컨트롤] (138) 여성골퍼들의 또 다른 세계

    ... 아닌데, 이게 아닌데" 하다가 끝이 났다. 친구의 아내는 거뜬히 90대 초반을 쳤고 남자들은 공히 90대 중반으로 밀려 났다. 경기후 "홀당 한점"을 가장 먼저 제안한 L씨는 자신의 골프에 하나의 원칙을 추가했다. "함부로 말하지 말지어다. 처음 본 사람도 조심해야 하지만 여성골퍼역시 조심해야 한다" US여자오픈에서 선전중인 프로들도 화이팅이지만 요즘엔 아마추어 여성골퍼들도 화이팅이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7.07.14 00:00

  • [골프] 구옥희, 공동 3위 .. 일본 도요 수이산대회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구옥희가 총상금 44만2천달러의 도요 수이산대회에서 공동 3위를 차지했다. 구옥희는 13일 일본 삿포로의 코사이도 삿포로골프클럽(72)에서 벌어진 대회 마지막라운드를 1언더파 71타로 마무리, 합계 3언더파 2백13타로 일본의 니시다 치에코, 아라이 게이코와 함께 공동 3위가됐다. 김만수는 2백17타로 공동 13위에 그쳤다. 한편 첫라운드부터 선두를 질주한 일본의 히고 가오리는 12언더파 204타로 ...

    한국경제 | 1997.07.14 00:00

  • [Y-파일] (Campus Life) 서울대서 가장 인기 있는 강좌는?

    ... 켠지 채 30분이 못돼 교양과목인 1학점짜리 골프 강좌 3개가 전체 강좌들중 가장 먼저 마감된 것이다. 서울대 골프강좌의 인기는 올해 매스터즈대회를 최연소 최저타수 등 각종 기록을 세우며 제패한 타이거 우즈나 최근 LPGA(여자프로골프협) ... 못하란 말이냐"는 반발이다. 그러나 막상 골프를 배우기 시작한 학생들은 이런 논의에 관심이 없다. 다만 "골프가 이렇게 재미있는 운동인지 미처 몰랐다"(언어학과 2년 이모씨)며 골프의 묘미에 푹 빠질 뿐이다. (한국경제신문 ...

    한국경제 | 1997.07.14 00:00

  • [US여자오픈 골프대회] 박세리의 첫날 경기분석

    ... 합계 2언더로 선두와 1타 간격이 되자 갑자기 TV중계요원들이 달려들고 외국기자들도 서넛 보이기 시작했다. 한국인들의 일방적 성원을 받은 박도 자신감이 있어보였다. .장타이미지의 박세리는 이날 파5홀보다는 파3홀에서 더 버디기회를 ... 메이저대회인만큼 경험을 쌓는다는 각오로 최선을 다하겠다" .한편 KBS 위성1TV는 13일 오전 4시30분과 14일 오전 4시30분에 US여자오픈 3,4라운드를 각각 생중계할 예정이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12일자).

    한국경제 | 1997.07.11 00:00

  • [US여자오픈] 한국 낭자 '꿈의 메이저무대' 선다

    ... 3박자를 갖추고 있으나 아이언샷의 정확성이 다소 떨어진다. .박세리 설명이 필요없는 선수. 중3때 미도파여자오픈을 석권하는 등 아마추어시절에 6승을 올렸고, 지난해 프로가 된뒤 4승을 거두는 등 국내여자골프의 간판스타. ... 중견프로다. 94년이후 매년 우승이 있었고, 올해도 지난5월 가토키치퀸스컵에서 1승을 올렸렸다. 지난해 6월의 산토리여자오픈 우승당시 3라운드에서 일본여자골프 단일라운드 타이기록인 64타를 친바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

    한국경제 | 1997.07.09 00:00

  • [US여자오픈] 어떤 대회인가

    1946년 첫대회를 연뒤 올해로 52회째를 맞는 세계 최고 권위의 여자골프대회. 창설후 7년동안은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에서 주관해오다 1953년에 미국골프협회 (USGA)로 넘어가 오늘에 이르고 있다. 이 대회 출전자격은 ... 96 이대회 20위내 96월드아마대회 미국팀대표 96일본LPGA나 유럽LPGA투어 상금랭킹2위내 96브리티시여자오픈 챔피언 USGA가 선정한 특별면제선수, 그리고 마력지역예선 (10개) 통과선수다. 한국출신선수들은 박지은만 ...

    한국경제 | 1997.07.09 00:00

  • [장미섬우화] (160) 제3부 : 환상의 커플 <60>

    ... 걸기로 결심했습니다. 그래서 귀국 즉시 월요애인에게 우편으로 마스터카드를 돌려주었어요. 삐삐도 아주 없애버리고.골프장에서 소박한 코치로서 프로자격이나 따려고 합니다" "정말 눈물겹게 반가운 말입니다. 사랑을 하면 누구나 그렇게 ... 사과한다. 지코치가 땀을 닦으면서 새로운 여자 손님을 코치하고 있을때 윤효상이 나타난다. 그의 멋진 외모에서 지영웅은 왠지 그가 영신의 남편은 아닌가 육감적인 필링을 느낀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9일자).

    한국경제 | 1997.07.08 00:00

  • "갈수록 어렵지만 해볼만하다"..세계 무대에 선 박세리 평가

    ... 미스였다. 세계 무대에서의 "박세리 현주소"는 과연 어떻게 분석해야 할까. 자신도 모르게 우승해야 박세리는 지난해 한국에서 열렸던 삼성세계여자골프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할수도 있었던 포지션"이었다. 금년 첫 출전대회인 호주 알파인매스터즈에서도 ... 지금 필요한 건 "인내심". 그녀에겐 시간이 요구된다. 단 단기적으로 "커트오프 탈락 직후 대회"인 이번주 US여자오픈만은 잘 싸워야 될 것 같다. 거기서도 커트오프를 미스하면 심리적 손상이 꽤 클 것이란 생각이다. (한국경제신문 ...

    한국경제 | 1997.07.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