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501-20510 / 25,1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인비 세계랭킹 껑충…30계단 올라 12위

    여자프로골프 메이저대회 US여자오픈을 제패한 박인비(20)의 세계랭킹이 12위로 올랐다. 1일(한국시간)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서 박인비는 총점 227.69점으로 지난주보다 30계단 오른 12위에 자리했다. 한국선수 중에는 장정(28·기업은행)이 295.97로 8위에 올라 가장 높은 순위를 유지했고 신지애(20·하이마트)가 9위(277.33점)로 뒤를 이었다. 로레나 오초아(멕시코)가 1위(953.50점)를 지켰고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

    한국경제 | 2008.07.01 00:00 | 한은구

  • thumbnail
    한국여자골프 신데렐라 탄생…박인비, US여자오픈 첫 우승

    ... 한국에서 생일상을 차려주겠다고 약속했는데…." 딸이 하루아침에 세계적 선수로 우뚝 선 과정을 지켜본 어머니는 기쁨을 감추지 못하면서도 말을 잇지 못했다. 한국여자골프에 또한명의 신데렐라가 탄생했다. 아무도 우승후보로 주목하지 않았던 박인비(20)가 그 주인공이다. 박인비는 30일(한국시간) 끝난 제63회 US여자오픈(총상금 325만달러)에서 합계 9언더파 283타를 기록하며 프로 첫승을 거뒀다. 3라운드까지 그보다 앞서있던 세계랭킹 4위 폴라 ...

    한국경제 | 2008.06.30 00:00 | saram001

  • [US여자오픈] 박인비 누구인가… 박세리 우승하던 98년 골프 입문

    ... 이듬해에는 미국여자아마추어골프대회에서 4강에 오르며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박인비는 네바다대(UNLV)에 입학했으나 골프와 공부를 병행하기 힘들어 한 학기도 못마치고 중퇴,2006년 4월 프로 전향을 선언했다. 그해 퓨처스투어(2부투어)에서 ... 것을 전환점으로 자신감을 찾기 시작했다. 올들어 이 대회전까지 다섯 차례나 톱10에 들며 우승을 노렸고,마침내 프로 첫승을 최고권위 대회에서 거두며 또 한명의 '한국 스타' 탄생을 알렸다. 주니어·아마추어시절 미국골프협회가 주관하는 ...

    한국경제 | 2008.06.30 00:00 | saram001

  • [US여자오픈골프] 메이저 우승 박인비는 누구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US여자오픈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린 박인비(20)는 10년 전 박세리(31)가 우승하는 모습을 보고 골프채를 잡았던 많은 골프 지망생 중 하나였다. 1998년 7월7일 치러진 ... 코스를 밟기 시작했다. 죽전중학교로 진학한 뒤 제주도지사배 주니어선수권대회 중등부에서 우승한 박인비는 학업과 골프를 병행할 수 있는 미국 유학을 결심했고 아버지를 한국에 남겨 두고 어머니 김성자(47)씨와 함께 2001년 미국으로 ...

    연합뉴스 | 2008.06.30 00:00

  • 스무살 박인비, US여자오픈골프 우승

    스무살 박인비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첫 우승을 메이저대회에서 따냈다. 박인비는 30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에디나 인터라켄골프장(파73.6천789야드)에서 열린 제63회 US여자오픈골프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2언더파 71타를 쳐 합계 9언더파 283타로 역전승을 거뒀다. 박인비는 1998년 박세리, 2005년 김주연에 이어 한국인으로는 이 대회 세번째 우승자가 됐다. 2006년 2부투어인 퓨처스투어에서 상금 랭킹 3위에 오르며 ...

    한국경제 | 2008.06.30 00:00 | crispy

  • [US여자오픈골프] '세리 키드' 박인비, 최연소 우승

    ...리(31)가 맨발 투혼으로 US여자오픈을 제패하던 광경을 졸린 눈을 비비며 지켜봤던 10살 짜리 꼬마가 10년 만에 US여자오픈 우승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10년 전 박세리의 우승 모습을 보고 골프를 시작한 신세대 박인비(20)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첫 우승을 메이저대회에서 일궈내는 위업을 달성했다. 박인비는 30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에디나 인터라켄골프장(파73.6천789야드)에서 열린 제63회 US여자오픈골프대회 최종 ...

    연합뉴스 | 2008.06.30 00:00

  • thumbnail
    박인비, US여자오픈 사상 최연소 우승…10년전 박세리 우승보며 감동

    이틀뒤 골프 입문 '세리 키즈' '무명' 박인비(20)가 여자 골프 메이저대회 중 최고 권위를 지닌 2008 US여자오픈에서 생애 첫 승을 올렸다. 박인비는 30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에디나의 인터라켄CC(파73)에서 ... 받았다. 하지만 투어 데뷔 후에는 고난의 연속이었다. 지난해 이 대회 전까지 여덟 개 대회 연속 커트 탈락하면서 골프를 그만둘까도 생각했다고 한다. 다행히 2007 US여자오픈에서 공동 4위를 한 것을 전환점으로 자신감을 찾기 시작했다. ...

    한국경제 | 2008.06.30 00:00 | 한은구

  • thumbnail
    박인비 한국 5번째 메이저 퀸

    한국여자골프에 또 한 명의 신데렐라가 탄생했다. 아무도 우승 후보로 주목하지 않았던 박인비(20)가 그 주인공이다. 박인비는 30일(한국시간) 끝난 제63회 US여자오픈(총상금 325만달러)에서 합계 9언더파 283타를 기록하며 프로 첫승을 거뒀다. 3라운드까지 그보다 앞서 있던 세계랭킹 4위 폴라 크리머와 '루키' 스테이시 루이스(이상 미국),그리고 동타였던 '노장' 헬렌 알프레드손(43·스웨덴)을 멀찍이 따돌린 완벽한 역전 우승이었다. ...

    한국경제 | 2008.06.30 00:00 | kkh

  • thumbnail
    박인비 '버디…버디…' 날자

    한국여자골프에 또 한 명의 신데렐라가 탄생했다. 아무도 우승 후보로 주목하지 않았던 박인비(20)가 그 주인공이다. 박인비는 30일(한국시간) 끝난 제63회 US여자오픈(총상금 325만달러)에서 합계 9언더파 283타를 기록하며 프로 첫승을 거뒀다. 3라운드까지 그보다 앞서 있던 세계랭킹 4위 폴라 크리머와 '루키' 스테이시 루이스(이상 미국),그리고 동타였던 '노장' 헬렌 알프레드손(43.스웨덴)을 멀찍이 따돌린 완벽한 역전 우승이었다. ...

    한국경제 | 2008.06.30 00:00 | 한은구

  • [US여자오픈골프] 박인비 '희망은 있다'…선두와 2타차

    한국여자프로골프의 신세대 박인비(20)가 시즌 세번째 메이저대회 US여자오픈골프대회에서 추격전을 펼치며 마지막 라운드 역전 가능성을 남겨 놓았다. 박인비는 29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에디나 인터라켄골프장(파73.6천789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2타를 줄여 중간합계 7언더파 212타로 베테랑 헬렌 알프레드손(스웨덴)과 함께 공동 3위에 자리했다. 불과 19일전에 프로 전향을 선언한 스테이시 루이스(미국)가 7타를 줄이며 9언더파 ...

    연합뉴스 | 2008.06.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