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531-20540 / 23,4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PGA 브라우니, US오픈예선서 18홀 59타

    미국프로골프(PGA) 고참 선수 올린 브라우니(46.미국)가 '꿈의 타수' 59타를 치는 기염을 토했다. 브라우니는 8일(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록빌의 우드몬트골프장(파71)에서 치러진 US오픈골프대회 지구예선에서 18홀 59타를 때렸다. 36홀로 치러진 이날 대회에서 브라우니는 전반 18홀에서 73타를 쳐 US오픈 출전이 어려워보였으나 후반 18홀에서 '꿈의 59타'를 뿜어내 US오픈 티켓을 거머쥐었다. 이로써 브라우니는 알 가이버거, ...

    연합뉴스 | 2005.06.08 00:00

  • LPGA 투어 시즌 두번째 메이저대회 9일 개막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두번째 메이저대회인 맥도널드LPGA챔피언십(총상금 180만달러)이 9일(이하 한국시간) 밤부터 미국 메릴랜드주 하브드그레이스의 불록골프장(파72.6천486야드)에서 열린다. 지난 55년 창설돼 올해 51회째를 맞는 맥도널드LPGA챔피언십은 US여자오픈에 이어 LPGA투어에서 두번째로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전통과 권위의 대회다. 올해 대회는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미국 남녀프로골프 사상 첫 단일 시즌 4개 ...

    연합뉴스 | 2005.06.07 00:00

  • [LPGA] 소렌스탐, 시즌 5승 달성

    `골프 여제'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숍라이트클래식(총상금 140만달러)에서 우승, 시즌 5승을 올렸다. 소렌스탐은 6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매리어트시뷰리조트의 베이코스(파71.6천71야드)에서 ... 최종일 7언더파 64타를 쳐 3라운드 합계 17언더파 196타로 줄리 잉스터(미국.200타)를 4타차로 제쳤다. 한국 선수는 장정(25)이 공동 5위, 강지민(25.CJ)과 김미현(28.KTF)이 공동 7위의 성적을 거둬 톱10에 ...

    연합뉴스 | 2005.06.06 00:00

  • 소렌스탐ㆍ세리 '극과 극'

    '7개 대회에 출전해 다섯 번 우승''프로데뷔 후 한 라운드 최악의 스코어인 14오버파 85타 기록.' 한때 세계여자골프 랭킹 1,2위를 다퉜던 아니카 소렌스탐(35ㆍ스웨덴)과 박세리(28ㆍCJ)의 격차가 날로 벌어지고 있다. ... 71%의 '믿을 수 없는' 기록을 세우며 승승장구하고 있는 반면 박세리는 최악의 '난조'를 보이며 추락하고 있다. 여자골프 시즌 두 번째 메이저대회인 맥도날드LPGA챔피언십을 한 주 앞두고 열린 미국LPGA투어 숍라이트클래식(총상금 ...

    한국경제 | 2005.06.06 00:00 | 김경수

  • [LPGA] 소렌스탐, 시즌 5승 `돌진'

    `골프 여제'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숍라이트클래식(총상금 140만달러) 둘째 날 공동 선두로 도약하며 시즌 5승을 향해 줄달음 쳤다. 소렌스탐은 5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매리어트시뷰리조트의 베이코스(파71.6천71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6언더파 65타를 쳐 중간 합계 10언더파 132타로 `노장' 줄리 잉스터(미국)와 선두를 형성했다. 첫날 비바람 속에서 언더파를 친 4명중 한 명이었던 소렌스탐은 ...

    연합뉴스 | 2005.06.05 00:00

  • [LPGA] 한국 선수 5명 '톱5' 진입

    시즌 첫 우승의 물꼬를 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한국 낭자군이 숍라이트클래식(총상금 140만달러) 첫날 5명이나 '톱5'에 이름을 올리며 상승세를 탔다. 4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갤러웨이의 매리어트시뷰리조트의 ... 막아냈고 '지존' 소렌스탐은 이글 1개와 버디 4개, 보기 2개 등으로 2타차 2위를 꿰찼다. 박지은(26.나이키골프)이 5오버파 76타로 부진, 컷오프 위기에 빠진 것도 한국 골프팬들에게는 맥빠지는 사건이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6.04 00:00

  • [레이크사이드女오픈] '얼짱' 최나연 우승

    `얼짱 새내기' 최나연(18.SK텔레콤)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레이크사이드오픈(총상금 2억원) 정상에 올랐다. 최나연은 3일 경기도 용인 레이크사이드골프장 서코스(파72.6천409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날 버디 ... 보기 1개로 1언더파 71타를 쳐 최종 합계 5언더파 211타로 1타차 우승컵을 안았다. 작년 아마추어로 이 골프장에서 열린 ADT.CAPS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한 뒤 프로로 전향한 최나연은 생애 두번째 우승컵과 함께 상금 3천600만원을 ...

    연합뉴스 | 2005.06.03 00:00

  • [골프소식] 넷피아, 女골퍼들에게 한글주소 증정

    한글 인터넷 주소와 e-메일 서비스업체인 넷피아(www.netpia.com)가 박세리(28.CJ)와 송보배(18.슈페리어) 등 한국여자골퍼 72명에게 한글 인터넷 주소를 무료로 평생 기증한다. 넷피아는 송보배 등 작년 국내대회 상금 랭킹 30위권의 선수와 박세리 등 미국여자프로골프에서 활약하고 있는 선수, 구옥희(49) 등 일본여자프로골프 투어에서 뛰는 한국 선수들에게 주소를 부여한다. 따라서 팬들은 골퍼의 이름을 검색 포털 주소창에 입력하거나, ...

    연합뉴스 | 2005.06.02 00:00

  • [레이크사이드오픈] (이모저모) 김순희, 6연속 버디

    중견 골퍼인 김순희(38.휠라코리아)가 2일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레이크사이드오픈 둘째날 6개홀 연속 버디의 진기록을 만들어 눈길. 이날 경기도 용인 레이크사이드골프장 서코스(파72.6천409야드) 10번홀을 시작한 ... 줄버디를 엮어냈다. 전반 9홀에서 6언더파 30타를 기록, 연속 버디 공식 통계는 없지만 지난 78년 국내 여자프로골프대회가 출범한 이래 이러한 기록은 흔치 않았다는 것이 KLPGA측의 설명. 지난 2003년 하이트컵오픈에서 ...

    연합뉴스 | 2005.06.02 00:00

  • 한국 女골퍼들 홀인원 '릴레이'

    올 시즌 한국여자 프로 골퍼들이 한국과 미국에서 홀인원 릴레이를 펼치고 있다. 1일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레이크사이드여자오픈골프대회가 열린 경기도 용인 레이크사이드골프장(파72.5천862야드) 12번홀(파3.152야드). ... 프로 골퍼들이 마치 릴레이를 펼치고 있는 듯한 양상이다. 바로 앞선 홀인원의 또 다른 주인공은 지난달 30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코닝클래식에서 생애 첫 우승을 거머쥔 강지민(25.CJ). 강지민은 미국 뉴욕주 코닝골프장에서 ...

    연합뉴스 | 2005.06.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