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571-20580 / 25,0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자골프 지존 신지애 "새내기 포위망 뚫어라"

    ... 신지애는 "상금 1위를 굳게 지키기 위해 더 후배들에게 양보하지 않겠다"고 강력한 의지를 표명했다. 이 대회를 마치고 일본여자프로골프 월드레이디스챔피언십에 출전하느라 국내 무대를 비우는 신지애는 3승 고지를 먼저 밟아야 '겁없는 신인'들과 벌이는 상금왕 경쟁에서 여유를 가질 수 있다는 계산이다. 다소 낯설어 고전했던 스포츠서울-김영주골프 여자오픈과 엠씨스퀘어컵 크라운CC오픈과 달리 이번 대회가 열리는 코스가 아주 익숙하다는 점도 힘이 된다. 신지애는 휘닉스파크클래식은 ...

    연합뉴스 | 2008.04.29 00:00

  • 오초아 5연승 Vs 김미현 타이틀 방어

    여제 로레나 오초아(멕시코)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 대기록 등재를 준비하고 있다. 3월 LPGA 투어 세이프웨이 인터내셔널을 시작으로 4개 대회를 연속 우승한 오초아가 5월1일(이하 한국시간) 밤 오클라호마주 털사 ... 크리스티 커(미국) 등 쟁쟁한 실력자들이 우승컵을 노리고 있다. 한편 같은 기간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에서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와코비아챔피언십이 열려 황제 타이어 우즈(미국)가 빠진 틈을 타 많은 선수들이 우승경쟁을 펼친다. ...

    연합뉴스 | 2008.04.29 00:00

  • 강산건설, 시니어투어 등 10개대회 개최 조인식

    ... KLPGA 시니어투어 5개 대회와 2부투어인 '드림투어' 5개 대회 등 총 10개 대회를 개최키로 했다. 강산건설과 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는 28일 서울 역삼동 강산건설 본사에서 시니어투어 및 드림투어 개최 조인식을 가졌다. 시니어투어와 드림투어의 ... 상금은 지난해보다 1000만원 늘어난 4000만원이다. 강산건설의 박재윤 회장은 "드림투어는 예비 스타들을 발굴해 여자프로골프 발전에 밑거름이 되고 시니어투어는 아마추어 골퍼들의 참여를 이끌어내 골프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08.04.28 00:00 | 한은구

  • 송보배 2년간 국내대회 출전금지...KLPGA "판정에 불만품고 기권" 중징계

    여자 프로 골퍼 송보배(22·슈페리어)와 오빠 송오비씨(25)가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로부터 무거운 징계를 받게 됐다. KLPGA는 26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협회 사무국에서 상벌위원회를 열고 이달 초 제주도에서 개최된 ... '대회장 주차장까지 출입은 허용하나 클럽하우스 및 코스 진입을 금한다'고 덧붙였다. 박현순 상벌위원장은 "국내 여자골프 개막전이었기 때문에 언론과 골프 팬들의 이목이 집중된 경기였고 송보배는 주최사로부터 초청을 받은 선수였다"며 ...

    한국경제 | 2008.04.27 00:00 | 한은구

  • [LPGA] 김영, 둘째 날 단독 선두로

    김영(28)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스탠퍼드 인터내셔널 프로암에서 단독 선두로 치고 나갔다. 김영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인근 페어몬트 턴베리 아일 골프장 소퍼코스(파71.6천244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보기는 2개로 막고 버디 6개를 잡아내며 4언더파 67타를 쳤다. 이틀 동안 7언더파 134타를 친 김영은 첫날 공동선두에서 둘째 날은 단독 선두로 오르는 쾌조의 샷 감각을 보여줬다. 하지만 2위에는 ...

    연합뉴스 | 2008.04.26 00:00

  • [엠씨스퀘어여자골프] 오채아, 신인돌풍 합류

    ... 끌고 있는 새내기 오채아(19.하이마트)가 신지애(20.하이마트)의 2연패와 2주 연속 우승을 저지하며 생애 첫 우승을 따내 '신인돌풍'에 합류했다.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 로레나 오초아(멕시코)를 연상시키는 이름 탓에 '놀래라 오채아'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는 오채아는 25일 제주 크라운골프장(파72.6천300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 MBC투어 엠씨스퀘어컵 크라운CC여자오픈 최종 라운드에서 이븐파 72타를 쳐 3라운드 합계 3오버파 219타로 ...

    연합뉴스 | 2008.04.25 00:00

  • 여자골프 연승 하이마트 "에어컨 많이 팔면 되죠"

    "한국여자프로골프는 아예 '하이마트 투어'로 이름을 바꿔야 하는 것 아닌가" 25일 제주 크라운골프장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 MBC투어 엠씨스퀘어컵 크라운CC여자오픈 우승컵이 오채아(19.하이마트)에게 돌아가자 대회장 주변에서 ... 대회를 모조리 휩쓸었다. 개막전 빈하이레이디스오픈을 신지애(20)가 제패한 데 이어 국내 개막전 스포츠서울-김영주골프 여저오픈에서 유소연(18)이 우승했고 이어진 우리투자증권여자오픈 우승컵은 신지애가 차지했다. 신지애가 우승한 2006년 ...

    연합뉴스 | 2008.04.25 00:00

  • 오초아? 오채아! … MC스퀘어 크라운CC여자오픈 우승

    한국여자프로골프에서 또 '루키'가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오채아(19·하이마트)는 25일 제주 크라운CC(파72·6300야드)에서 열린 'MC스퀘어컵 크라운CC 여자오픈'(총상금 2억원) 3라운드에서 이븐파 72타를 기록,최종합계 ... 최혜용(18·LIG)을 1타차로 제치고 프로데뷔 세 번째 대회 만에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국내 개막전인 '김영주골프여자오픈'에서 유소연(18·하이마트)에 이어 새내기가 다시 한번 정상에 올라 올해 국내 여자프로골프에서 '루키 돌풍'이 ...

    한국경제 | 2008.04.25 00:00 | 한은구

  • [엠씨스퀘어여자골프] 신지애, 2연패 빨간불…14위

    ... 나서야죠" 한국여자프로골프의 '지존' 신지애(20.하이마트)도 거센 제주 바람을 이겨내지 못하고 프로 데뷔 이해 최악의 스코어를 내고 말았다. 신지애는 24일 제주 크라운골프장(파72.6천300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 MBC 투어 엠씨스퀘어컵 크라운CC여자오픈 둘째날 6오버파 78타를 적어냈다. 신지애는 지난해 부산 아시아드골프장에서 치러졌던 KB국민은행스타투어 1차전 1라운드에서도 78타를 친 적이 있다. 나란히 3오버파 147타로 ...

    연합뉴스 | 2008.04.24 00:00

  • 남·녀대회 선수전원 오버파 '수모'

    바람 앞에는 프로골퍼들도 속수무책이었다. 제주도에서 열리고 있는 남녀프로 골프대회에서 출전한 모든 선수가 오버파를 기록하는 진풍경이 연출됐다. 근래에 나온 최악의 스코어다. 24일 제주 크라운CC(파72·6300야드)에서 ... 3라운드에서도 바람이 잦아들지 않는다면 스코어는 더 나빠질 수밖에 없다며 걱정하고 있다. 1990년 이후 국내여자대회 최악의 우승 스코어는 1991년 한국서산여자오픈에서 김순미가 기록한 합계 13오버파 229타였다. 제주 ...

    한국경제 | 2008.04.24 00:00 | 한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