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601-20610 / 20,9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골프계] 자선골프대회 잇달아 .. 프로와 라운딩 기회

    ... 참가하는 아마추어들은 프로골퍼와 같이 라운드할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된다는 점에서 또다른 의의를 지니고 있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회장 성하현)는 11월4일 프라자CC 라이온코스에서 프로초청 자선골프대회를 연다. 올해 8회째인 이 대회는 ... 1인당 25만원 (그린피 등 제비용 포함)이며, 29일까지 협회 (547-3971)에서 참가신청을 받는다. 한국프로골프협회 (회장 강영일)도 다음날인 5일 일동레이크GC에서 자선골프대회를 연다. 프로 38명 아마추어 96명이 ...

    한국경제 | 1996.10.15 00:00

  • [골프] 고우순, 11언더 우승퍼팅 .. 삼성카드배 여자선수권

    ... 박세리(19.삼성물산)의 상승세에 제동을 걸었다. 일본에서도 정상급에 속하는 고는 12년 선배답게 "한수 위의 골프"를 선보이며 박에게 5타차 패배를 안겼다. 13일 뉴서울CC 남코스(파72)에서 끝난 96삼성카드배 한국여자프로골프 ... (1억1,935만원)을 1,133만원이나 경신한 새 기록이다. 주부골퍼 정길자(38)는 홀인원 지정홀인 17번홀(165m)에서 4번아이언 샷으로 홀인원을 기록, 500만원을 받았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14일자).

    한국경제 | 1996.10.14 00:00

  • [방송가] 동아TV, 제일모직 로즈여자오픈 녹화 방영

    .여성전문 케이블TV 동아TV (채널34)는 지난 9월20~22일 수원 88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2회 제일모직 로즈여자오픈 골프대회를 16일 오전 11시30분에 녹화방송한다. 이 대회에서는 슈퍼루키라는 별명을 가진 삼성물산 프로골퍼 박세리가 아마추어선수인 경희대의 강수연에게 우승을 빼앗기는 이변을 낳았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15일자).

    한국경제 | 1996.10.14 00:00

  • 캐리 웹등 '우승 1순위'..삼성월드챔피언십여대회 17일 티샷

    ... 생각하면 틀림이 없다. 로즈오픈 참가차 한국에 왔던 미 상금랭킹 1위 캐리 웹 (호), 지난대회 챔피언으로 US여자오픈 2연패를 이룩한 애니카 소렌스탐 (스웨덴), 화려한 골프패션으로 유명한 랭킹8위 미첼 맥건 (미) 등 프로필을 ... 골프장이 있었던가" 일동레이크GC에 처음 가보는 골퍼들은 누구나 이런 탄성을 하고 만다. 이번대회를 주최하는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측도 일동레이크GC를 보고 "페어웨이, 에지의 상태, 그린 등이 세계적 대회를 치를 장소로 손색이 없다"는 ...

    한국경제 | 1996.10.14 00:00

  • [골프] 박세리, 4언더 선두..삼성카드배 여자프로선수권 2R

    "무명 선수가 첫날 반짝선두에 나서면 대부분의 경우 2,3라운드에서 선두가 바뀐다" 이런 골프대회 속성이 96 삼성카드배 한국여자프로골프선수권대회 (총상금 1억2,000만원)에도 예외없이 적용됐다. 11일 뉴서울CC 남코스 ... 올라섰다. 또 노장 한명현(42)은 이날 3언더파 69타 (버디6 보기3)의 데일리 베스트를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한의 합계 타수는 선두와 2타차인 142타, 순위는 단독 3위.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12일자).

    한국경제 | 1996.10.11 00:00

  • 박세리외 3명만 1억 넘어 .. 여자프로골퍼 수입 얼마나 되나

    ... (1억3,496만원) 박현순 (1억241만원) 등 3명이나 된다. 진행중인 한국여자프로골프선수권과 시즌 마지막 대회인 한국여자오픈 등 2개대회가 남아 있기 때문에 억대 선수는 더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 과연 여자프로골퍼는 연수입 "억대"를 ... 200만원, 상금 40만원) 정도로 보면 큰 편차가 없다. 억대 스타는 불과 몇명이고, 나머지 대부분은 월수 200만원이 조금 넘는 "보통" 사람인 것이 국내 여자프로골프의 현실이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12일자).

    한국경제 | 1996.10.11 00:00

  • [골프] 전귀남, '깜짝 선두' .. 삼성카드배 한국여자오픈

    ... 91명이 출전한 이번 대회의 총상금은 1억2,000만원, 우승상금은 2,160만원이다. 일본에서 활약중인 선수 가운데 김애숙 고우순 김정수 3명이 참가했다. .한국여자프로골프선수권대회는 명칭에서 드러나듯 여자프로골프대회중 최고의 권위를 갖고 있다. "여자프로 최고수"를 가리는 이 대회는 국내 여자대회중 최초 (78년)로 4라운드 경기를 채택했다. 내셔널타이틀이니 만큼 다른대회와는 다른 격을 유지해야겠다는 의미에서이다. 여자 프로들이 4라운드 ...

    한국경제 | 1996.10.10 00:00

  • [화제상품] 담배인삼공사 스포츠전문음료 '스포맥스'

    한국담배인삼공사가 국내 처음으로 운동기능을 대폭 향상시키는 스포츠 전문음료 "스포맥스"를 개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 제품은 시중에 매년 수십종씩 쏟아지는 여느 음료들과는 완전히 다른 개념의 음료다. 이 제품은 갈증해소음료가 ... 스포츠학회지에 이 제품의 실험결과를 발표하는 것은 물론 이달안에 국내 판매행사를 가진후 미국 프로농구 NBA 등 세계 프로스포츠계에도 판매를 추진할 예정이다. 담배인삼공사가 스포맥스의 개발에 힌트를 얻은 것은 중국의 여자육상팀 마군단의 ...

    한국경제 | 1996.10.09 00:00

  • [골프계] 삼성카드배 여프로골프, 4라운드로 진행..10일부터

    .여자대회중 보기드물게 4라운드 경기를 펼치는 96 삼성카드배 여자프로골프선수권대회가 10일부터 4일동안 뉴서울CC 남코스에서 열린다. 총상금은 1억2,000만원이지만 국내 여자골프대회중 최대권위를 자랑하는 이 대회는 박세리 ...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카드측은 갤러리들에게 액센트 1대 등 푸짐한 경품을 내걸었으며, 최종일인 13일 (일)에는 성남 모란전철역에서 대회장까지 20분간격으로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9일자).

    한국경제 | 1996.10.08 00:00

  • "박세리, 리드베터에게 배운다" .. 6개월 개인교습

    국내여자골프 1인자 박세리 (19.삼성물산)가 세계적 교습가인 데이비드 리드베터에게 골프교습을 받는다. 박세리 후원사인 삼성물산의 한 관계자는 최근 데이비드 리드베터 골프아카데미가 있는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를 방문, 리드베터를 ... 만나보고 박세리의 교습을 타진한 결과 긍정적 답변을 얻어냈다고 밝혔다. 박세리는 이에따라 시즌 마지막 경기인 한국여자오픈 (23~25일)이 끝난후 미국으로 건너간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리드베터는 박세리에 대한 교습의뢰를 받고 ...

    한국경제 | 1996.10.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