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801-20810 / 20,9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골프레슨 하이라이트] (152) 스윙의 수준

    미인은 미인이다. 보는 눈이 아무리 다르더라도 "최진실"을 못생긴 여자로 평하는 사람은 없다. 골프스윙도 마찬가지다. 좋은 스윙은 누구나 좋은 스윙으로 보고 나쁜 스윙은 누구나 나쁜 스윙으로 본다. 요즘은 위성TV등의 ... 바로 그같은 스윙의 수준이다. 미투어를 보다가 유럽투어를 보면 역시 한수 아래의 스윙을 보는듯 하고 거기서 일본프로들의 스윙으로 내려오면 "아시아 골프"의 한계를 느낀다. 매스컴의 영향으로 스윙에 대한 한국골퍼들의 눈은 매년 ...

    한국경제 | 1995.04.03 00:00

  • [골프] 펄신, 커트오프 통과..나비스코 다이나쇼어 2R

    여자프로골프투어 첫 메이저대회인 나비스코 다이나쇼어대회(총상금 85만달러)에 출전중인 3명의 한국선수중 펄신이 유일하게 커트오프를 통과하고 원재숙과 박지은은 탈락하고 말았다. 24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미션힐즈CC(파72)에서 ... 커트오프(153타)를 넘어서지 못했다. 2라운드결과 타미 그린이 합계 3언더파 141타(71.70)로 단독선두에 나섰고 켈리 로빈스와 로리 머튼이 143타로 공동2위를 마크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3월 26일자).

    한국경제 | 1995.03.26 00:00

  • 여성골퍼 메이저대회 출전 .. 펄신등 3명 동시참가는 처음

    한국 남자프로골퍼들이 우물안 개구리에 그치고 있는 반면 여자골퍼 들은 세계 무대에서도 그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여자골프 세계 최고의 수준을 자랑하는 미LPGA투어, 그것도 메이저 대회인 나비스코 다이나쇼어대회에 펄신(28) ... 출전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매년 미국 캘리포니아주 미션힐즈CC(파72) 한 장소에서 벌어지는 이 대회는 US여자오픈 LPGA선수권대회 두모리에클래식과 함께 미국 여자 골프 4대 메이저대회이다. 한국출신으로는 유일하게 미국에서 ...

    한국경제 | 1995.03.24 00:00

  • [골프] 펄신, 1R 공동 14위 .. 미 LPGA 토너먼트

    재미교포 펄신(28)이 16일(현지시각)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문밸리CC(파73)에서 열린 미여자프로골프투어 스탠더드 레지스터핑 골프토너먼트(총상금 70만달러) 첫날 경기에서 2언더파 71타로 공동 14위를 달리고 있다. 지난대회 챔피언 로라 데이비스(영), 통산 32승째에 도전하는 노장 베스 다니엘(미)등 6명의 선수들이 4언더파 69타로 공동 선두를 형성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3월 18일자).

    한국경제 | 1995.03.17 00:00

  • [골프레슨 하이라이트] (118) 30야드 차이

    ... 거리차이는 평균적으로 도대체 얼마나 될까. 이에 대해선 물론 어떤 데이터가 있을 수 없다. 사람에 따라 천차만별이고 여자프로와 남자아마의 거리를 비교하는 것도 공평치 못할 것이다. 그러나 지난해 미프로골프의 통계를 보니까 대충 감이 ... 남녀아마의 거리차이로 막바로 연결지을 수는 없지만 "30야드정도의 거리차이"를 알아챌수는 있다. 여성골퍼와 함께 골프를 칠때 "30야드"를 비교해 보는 것도 재미있을 것이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2월 27일자).

    한국경제 | 1995.02.27 00:00

  • [골프계] 골프대회는 유망한 광고매체..기업들 잇달아 창설

    ... (주)금경과 제일모직이 여자대회 신설을 검토중이고, 주류업체인 OB씨그램이 남자대회 개최를 계획하고 있다. "크리스찬 디오르" 상표로 유명한 금경은 여자오픈대회를 오는 6월23~ 25일 열기로 방침을 정하고 현재 골프장 및 방송중계등을 섭외하고 있다. 금경은 프랑스 본사와 "이왕 골프대회를 할 바에야 큰 대회로 하자" 는데 의견일치를 보고 상금을 국내대회로는 최대인 1억2,000만원으로 잠정결정했다 내셔널타이틀인 중앙하티스트배 한국여자프로골프선수권 ...

    한국경제 | 1995.02.21 00:00

  • [골프] 한국프로 성적부진/대만 18위에 그쳐.. 95아시아

    한국여자프로골퍼들이 "95아시아여자골프서킷에서 기대이하의 부진을 보였 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에 따르면 한국선수들은 이번 서킷 마지막대회인 대만 오픈에서도 심의영이 3라운드 합계 235타로 18위에 머물렀고 이영미 27위, 정길자가 36위에 그쳤다. 한국은 지난 1월13일부터 시작된 이번 서킷에서 원재숙이 첫대회인 말레이 시아오픈에서 3위를 차지했을 뿐 나머지 4개대회에서는 한선수도 상위권에 들지못했다. 한국은 지난해 서킷에서 원재숙이 ...

    한국경제 | 1995.02.20 00:00

  • [월드골프] 엘스 9언더271타 정상 ; 토머스 12년만의 첫우승

    ... 최근13개월래 7번째 것이다. .바브 토머스가 지난16~18일 하와이 코올리나CC에서 열린 미LPGA투어 하와이언여자오픈골프대회(총상금 55만달러)에서 프로생활 12년만에 첫 승을 거두었다. 최종일 2언더파 70타 포함, 합계 ... 6,600만원)를 받고도 우승이 믿어지지 않는듯 "꿈같다"는 말만 연발했다. 일본의 고바야시 히로미가 209타로 공동2위를 마크했고, 고우순은 221타(74.70.77)로 하위권을 기록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2월 21일자).

    한국경제 | 1995.02.20 00:00

  • [골프] 고우순 공동 36위 .. 미국 하와이안오픈대회

    한국의 고우순(31)이 미국 여자프로골프투어 하와이안오픈대회(총상금 55만달러)에서 공동36위로 최종 3라운드에 올랐다. 지난해 미 LPGA(여자프로골프협회)투어 도레이 저팬오픈에서 우승, 투어 진출권을 따낸 고우순은 18일 ... 한편 바브 토마스는 2라운드에서 66타를 기록, 합계 134타로 선두를 달리고 있고 크리스 존슨이 137타로 2위, 마리안 모리스 등 4명은 139타로 공동 3위에 올라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2월 19일자).

    한국경제 | 1995.02.20 00:00

  • [해외골프] 클린턴, 정규투어 봅호프클래식 참가

    ... 에워쌌다. 포드가 자신을 포함한 대통령들을 "3해커"로 표현할만큼 이들의 골프가 엉망이었음에도 갤러리들은 대통령골프에 그만한 관심을 표명한 것이다. 수요일에 시작된 이번 대회는 여느대회의 프로암과는 좀 성격이 다르다. 프로와 ... 플레이 하려 했다. 그것은 상당히 정치적인 골프였다"고 코멘트했다. 극단을 좇지않고 중용을 고수하려 했다는 의미있는 그의 조크는 골프를 아는 대통령이기게 가능하지 않았을까. (한국경제신문 1995년 2월 17일자).

    한국경제 | 1995.02.16 00:00